과학의 승리
문명의 증거
수탈의 흔적
자원의 이동
사막의 시간
소비의 종말

그리고

기차의 무덤

 


땅이 넓다는 것은
지평선이 있고

볼리비아 면적 1,098,581㎢
세계 28위

대한민국 면적 99,720㎢
세계 109위

 


그냥....

방치할 수 있다는 것

 


당신네들 나라에서
만들어진 기차는 하나 없는데

이 황량한 땅에
줄줄이 기차들의 공동묘지가... 

그야말로 버려진 땅
사막에....

버려진 기차들


 


그 버려진 것들이
또 하나의 관광지가 된다

수많은 이들이
라파즈에서 10시간 (100볼리비아노=만 6천원 가량)

밤차를 타고 달려 달려
카메라를 들고
셔터를 누른다



 


그냥 쓰레기 고철더미에
세계 각지에서 온 여행자들이
버린 쓰레기가 득시글한데


이 넓은 벌판에 저 쪽 뒤의
벽 하나가
유일하게 사용할 수 있는 화장실

사진에는
담기지 않는 열기와 불쾌한 내음들

 

 


각도를 바꾸면
너저분한 쓰레기도 감출 수 있으니

 


사진은
사진으로 남으니까

 


사막의 모래먼지와
파란 하늘의 구름과
고철이 된

70,80년이 된 이 기차 무덤은
참 그럴싸해 보이는
피사체이다.

 


모두들
그렇게
사진을
담는다

 


그리고...이곳에도...
꽃은 핀다

 


2012/12/19 - [적묘의 페루]바랑코 기차카페에서 즐기는 낭만과 카푸치노 한잔

2012/07/23 - [적묘의 뜨루히요]장난감 박물관의 카페,MUSEO DEL JUGUETE
2012/10/05 - [적묘의 페루]주말나들이,라차이 국립공원,La Reserva Nacional de Lachay
2011/09/22 - [경남 하동,북천역 출사]코스모스역에서 기차를 만나다
2011/03/25 - [3월출사지]기차가 지나가는 매화풍경과 비매너
2013/01/04 - [적묘의 사진]잠깐 여행 다녀옵니다.
2013/01/22 - [적묘의 볼리비아]코파카바나에서 만난 흑백 강아지들은 낮잠 중

2013/01/18 - [적묘의 우유니]반짝반짝 소금사막, 볼리비아 소금호텔
2013/01/17 - [적묘의 우유니]볼리비아 소금사막 입구, 꼴차니
2013/01/14 - [적묘의 우유니]턱시도 고양이가 있는 소금호텔의 하룻밤
2013/01/12 - [적묘의 우유니]볼리비아 소금사막,Salar de Uyuni
2013/01/22 - [적묘의 해외여행tip]고도확인 및 고산증 대비,남미여행 짐싸기
2013/01/23 - [적묘의 페루]육로로 볼리비아 국경 통과하기,KASANI 이민국
2013/01/20 - [적묘의 무지개]티티카카, 혹은 저 너머로 마지막 여행,Copacabana

 


3줄 요약

1. 볼리비아와 칠레를 오가는 기차길입니다~

2. 우유니 시내에서 차로 10분도 안걸려요. 투어 앞뒤로 두번 들립니다.

3. 10년 뒤에 기차무덤에 기차가 더 늘어날 겁니다.

 ♡ 볼리비아 라파즈에서 우유니(버스 10시간) - 우유니 사막투어 2박 3일, 최소 3일

카카오채널에서  친구해요

공감 하트♥ 클릭은 적묘에게 포스팅 기운을 충전해줍니다 ^^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도플파란 2013.01.24 08: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기차들의 무덤도 있군요...

    • 핑크 공룡 2013.01.24 09: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름다우면서도 왠지 아련하네요.

    • 적묘 2013.01.24 12: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도플파란님 한국의 경우도 처분하기 어렵다고 하더라구요.
      기차 카페나 아니면 고철처리해야하는데
      이동비용이 워낙에 크니까요.
      결국 이렇게 방치하는거죠......

    • 적묘 2013.01.24 12: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듀데님, 사실 현실적으로는 상당히 참...
      결국 폐기차장인거죠.

      사람들도 별 생각없이 쓰레기를 버리고..
      저 사이사이 낙서와 쓰레기가 참 속상하더라구요.

  2. 버크하우스 2014.05.16 14: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진이 주는 느낌이 참 쓸쓸하면서도 뭔가 되돌아보게 하는 매력이 있네요. 촬영솜씨가 수준급이신데요 ^^

    • 적묘 2014.05.16 23: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버크하우스님 여기선 누가 찍어도 수준급으로 나온답니다.
      사실 카메라와 렌즈가 제일 아쉬워지는 곳이기도 하지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953
Today55
Total5,862,222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