적묘의 달콤새콤

[홍대앞,이뜰] 서비스가 아쉬운 무한리필 스테이크집

적묘 2011. 8. 3. 09:00



한동안 만나지 못했거나

당분간 만나지 못하거나

뭐..앞으로 보지 않을 사람들도

이래저래 많이 만난....

그런 지난 주였습니다.




맛있는 점심을 사달라고

문자 한통에 호쾌히 콜을 불러주는 선배!



알아서 맛집 검색해서 갑니다 ^^;;;

저 그런 무서운 후배인겁니다.



남의 살 먹기 좋아라 하는거죠 ㅎㅎㅎ


만원 스테이크 따위 눈에 안들어옵니다.

무한 제공 스테이크!!!!




문제는..;;;


뭐...5분 10분 늦게 열었다는 거?

주문하고 한참 걸렸다는 거?



선배한테 요만큼 미안해지다가..;;




서비스맨들은 도저히 눈이 마주치지 않고..ㅠㅠ




드디어 나온 기본....

밥과 소스가 영 별로입니다..;;;




고기는 좋았어요

웰던으로 주문하면 좀 이가 아픕니다



미디움 웰던과 미디움 레어 사이를 오가는..;;




그리고 꽤나 짭쪼롬 했던

베이컨 말이




이건 애들도 맛나게 먹을 맛!!



그리고 뭔가 어이없이 나와 버린..;;;

파인애플


이러고는 안나오는 거예요..mm;;



결국 기다리다 기다리다

큰소리로 여기요 불러서 오고..
또 한번 더 ..;;;;






아무래도 좀....

좋은 레스토랑이란 건

맛도 맛이지만

눈을 마주쳐야 하는데 말입니다..ㅡㅡ;;

눈이 마주치지 않아서

무한히 기다리게 하거나

혹은 뭐야..왜 무한 리필이라고 적은 거야?
주문도 안 받으려고 작정하고 숨은거야 뭐야

그런 대화를 오가게 하는 건 정말 그닥이지 말입니다..ㅡㅡ;;






부가세 따로 10% 받는 식당에서 이러면 안되지 말입니다.

무한 제공이란 말이 아쉬울만큼
더 달란 말이 힘들었어요.

고기는 무난한 맛
맛있게 잘 먹었지만

주문이 힘들어서 두번은 안갈거 같습니다..;;;

제가 본 서비스맨만 5명이었는데 말이죠

뭐...서빙하다가 접시에 고기 떨어뜨려서
튀긴 건 그냥 실수니까 하고 넘어갑니다..;;;


2011/07/01 - [여름보양식, 염소고기] 인도네시아,사떼 깜빙 [공감블로그]
2011/06/22 - [인천,예술회관 옆 씨앤블루] 스테이크가 맛있는 씨푸드뷔페
2011/05/30 - [베트남 호치민] 오페라하우스 옆, 까라벨 호텔의 전망좋은 레스토랑
2011/05/30 - [베트남 하노이] 그랜드플라자, 디저트가 맛있는 부페~
2011/03/29 - [베트남 팸레] 알프레스코에 가고 싶다....
2011/03/02 - [하노이맛집] 무 스테이크에서 미디움 웰던을!!!
2011/01/23 - [하노이, 핫락카페] 피자와 파스타도 맛있는 집
2010/12/22 - [하노이,핫락] 뜨거운 돌판 위의 스테이크
2010/12/08 - [탑하노이4층,자스파스] 칼질을 원하신다면!!!

개인적으로 까르니두가 더 나은 듯..;;
일단..;; 여기는 계속 물어봐 주고
커피가 제공됩니다.

가격은 요만큼 더 비쌉니다.

2011/03/14 - [까르니두 브라질] 무한제공 스테이크


3줄 요약

1. 눈이 마주치지도 않고, 추가주문하기 힘들었습니다.

2. 고기는 맛있었고, 디저트 커피는 따로 계산해야 합니다, 10% 붙습니다.

3. 옷에 고기 냄새 안 배고, 손바쁘게 안 구워도 되서 이야기하면서 먹기엔 좋습니다.

다른 이야기들은 요기로~~
http://v.daum.net/my/lincat79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마포구 서교동 | 이뜰
도움말 Daum 지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