온라인의 만남이

예상치 못하게 오프에서
즐거움이 되는 일은 종종 있기 마련입니다

요즘은 제가 종종 곤란해 하는
심난한 쪽지,메일,방명록 등이 있었지만요

그래도 삶은 즐거워야죠!!!
맛있는 만남을 가졌더랬습니다 +_+






사실, 원래 목적은 여기가 아니었어요





그런데 날은 너무너무 덥고!!!

햇살은 미친 듯이 내려쬐고


정말이지..가려는 카페는 수리 중..;;

목적지가 사라지고!!!
어디로 갈까 하는데





바로 이 예쁜 인테리어에 +_+

무선인터넷 이라고 친절히 적힌 글에!!!

두둥...




완전 만족!!!






어정쩡한 시간이라서 사람도 하나 없고





조용한 카페는


뜨겁고 소란스러운 바깥의 공기를 차단시켜 주고!!!




편안한 테이블에

노트북을 펼쳐 놓고 이것저것 하면서

하랑님과 수다 모드도 좋았지요





오오...저 뜨거운 햇살이 보입니다..ㅡㅡ

후딱 피신해서 들어오기 참 잘했죠!!!!




케익에 시원한 커피 추가는
겨우 2500원!!!

착하다 +_+

양도 착합니다.



별다방 콩다방 저리가라!!!


우유도 담뿍!!!!

얼음 없는 건 2000원 추가랍니다



거기에 케이쿠도 크기가 만족스럽습니다.

데코도 예뻐요~

딸기가 곁들여졌고

그 앞의 흰 건 레몬향이 진하더군요.




착한 메뉴판

이미지와 설명이 잘 되어있어요.

다음 언젠가 퐁당 오 쇼콜라를 시도해 보고 싶어요!!



햇살이 가라앉는 시간까지

무한도전을 시작할 때까지~~~


여유있게 앉아서 커피와 케익을 야금야금





그냥 그렇고 그런 거리들 사이에서

멋진 공간 하나를 발견했다는 기분에

목적지가 사라졌다는 우울함을 씻었답니다!!!




2011/07/18 - [부산,40계단문화관 무료사진전] 7월 31일까지,1951년 부산 타임슬립!
2011/07/11 - [부산,무봤나?촌닭]숯불고추장 바베큐로 이열치열[공감블로그]
2011/07/12 - [홍대,상상마당] 어린왕자와 그때의 카페를 기억하다[공감블로그]
2011/07/09 - [부산 롯데광복점] 비오는 날, 하늘정원의 전망

2011/07/11 - [적묘의 맛있는 일상] 바스키아 18인치피자에 대한 고양이의 반응
2011/07/01 - [여름보양식, 치즈] 이열치열 델라고의 화덕피자 불쇼[공감블로그]
2011/06/23 - [공감블로그] 부산대 이솝페이블, 맛과 분위기 좋은 카페
2011/06/23 - [공감블로그]부산대, 키친노리터 귀여운 즉석 떡볶이집


2011/06/25 - [공감블로그] 야식의 유혹, 부산 밀면과 6.25한국전쟁의 상관관계
2011/06/20 - [대흥역, 북카페 숨도] 샌드위치와 커피 한잔, 그리고 책
2011/06/18 - [서울 국회방문자센터] 국내 카페브랜드, 가배두림에서 커피한잔
2011/06/20 - [서울 홍대, 히노끼공방] 달콤짭쪼롬 일본 나베요리를 먹고 싶다면~
2011/06/21 - [서울 길음역, 브렌치] 파스타가 맛있는 편안한 카페



요 골목으로 들어가면 된답니다.
커다란 신발가게 지나서
음...;;;

부산대앞 사거리 나오기 전에 오른쪽 골목이예요.



3줄 요약

1. 숨은 카페 찾기!!! 하랑님 덕에 좋은데 갔으니까!!! 봐드릴게요 ^^;

2. 커피도 맛있고, 직접 굽는다는 빵도 맘에 들어서 다음을 기약해보아요!!!

3. 무선인터넷 비번은 사장님께 문의 +_+

http://v.daum.net/my/lincat79

다음뷰 추천으로 받은 수익을 보태서
길냥이들 사료를 제공하고 있답니다.
클릭으로 길냥이 한끼를 도울 수 있어요 ^ㅅ^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부산광역시 금정구 장전제2동 | 부산대학교 부산캠퍼스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하랑 2011.07.19 11: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 그 날 버스를 타고 가면서 초롱군을 보러갈걸 그랬나.. 라는 후회를 잠깐 했었습니다 ㅋㅋㅋ 날이 더워 버스 탄 김에 쭉 가야지 생각했던건데, 초롱군도 보고 싶긴했거든요. 그런데 초롱군은 접대해주나요 +_+ ? 역시 사진이 다릅니다 달라요 ㅠㅠ 제가 갤스로 찍은 사진은 음식은 되게 맛없어 보이고, 공간은 되게 멋없어 보이게 찍혔더라구요 ㅋㅋㅋㅋ 제 손은 곰손.. 하아....... 이제 2년 후에 보나요? ㅠㅠ

    • 적묘 2011.07.19 16: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하랑님!! 전 그날 완전 다이..;;

      버스에서 내려서 집에 오자마자 씻고 뻗었더랬죠!!!

      역시..;; 노트북과 카메라를 한번에 들고 나가는 건
      체력이 받쳐주지 않습니다아!!!

      초롱군은 일단 집에 오는 모든 사람들을 감시하러 나온답니다 ㅎㅎㅎ
      다른 여자애들은 숨지만 말이죠 ^^

      하랑님 다음에 기회되면 꼬옥 초롱군의 꼬랑지를 만지게 해드릴게요 ^^
      정말 덕분에 즐거운 부산대 나들이였답니다.
      인간적으로 더운 날이었지만 말입니다 ㅎㅎㅎ

    • 하랑 2011.07.19 20:36  댓글주소  수정/삭제

      꼭 초롱군의 꼬리를 만져보고 싶습니다!!(손번쩍) 다음번에는 덥지 않은 날이라거나 저녁쯤 보는것이..ㅋㅋ 너무 덥긴했어요ㅠㅠ뒷덜미가 햇빛에 꿉히는 기분이었다니까요~

    • 적묘 2011.07.20 08: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하랑님 그러게나 말입니다!!!

      초가을에라도 시간만 된다면 +_+

      꼬옥!!!!

      참 그리고 그 쿠폰 7월 30일까지니까
      커피 드시러 함 가세요 ㅎㅎ

      50%할인메뉴랑 커피면 괜춘할 듯!

  2. 땡큐해운대기장 2011.07.21 17:4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부대엔 저녁에만 가서 그른지 낮 사진을 보니 색다른데요?ㅋㅋㅋ
    잘 찾아갈수 있겠죠...??;;ㅋㅋㅋ 내일 가면 꼭 가봐야겠어요ㅋㅋㅋ

    • 적묘 2011.07.21 20: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땡큐해운대기장님 내일 부산대 앞에서 데이트??

      호옹~~ 분명히 찾기 쉬우실거예요

      근데 말이죠 +_+

      저 퐁당 오 소콜라 드시게 되면
      저한테 맛 좀 알려주세요

      넘 궁금해요

  3. 치즈 2011.08.02 10:5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저도 부대 근처 사는데 여기가 어딘가요??
    가보고 싶네요

    • 적묘 2011.08.02 21: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치즈님 부산대 정문쪽 큰길 아시죠?
      부산은행도 있고..그 크로스된 사거리 있는 ...

      큰 팬시점하고 신발가게 큰~~~거 있답니다.

      그 사이의 골목이예요.
      마지막 사진 기억하셨다가
      그 방향으로 슬슬 걸어가 보시면
      바로 찾을 수 있을거 같은데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668
Today297
Total5,969,850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