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 모자는 
논/농(Nonh)이라고 부르고 
농라 라고 발음하기도 합니다.

농은 모자~
라~는 잎이거든요 ^^
야자나무잎으로 만든답니다~



제가 데려온 얘네들은
사이즈별로 5개가 졸졸이 달린
장식용이예요~

베트남 어디가나 살 수 있는 거죠
다만 들고 오기 힘들어요..ㅠㅠ
부서지기 쉬워서




고양이와 아기의 반응 비교 +_+






반응 1

일단 바라본다.



바라본다


 



바라본다






바라본다





 


 





반응2


문다


 


문다




문다








반응 3



다시  웃으며  바라본다




째려본다



치우라고 바라본다





결론

고양이나 아기나 +_+

보다가 문다!!!!






2011/05/04 - [베트남 하노이] 유럽분위기의 미딩 송다
2011/05/04 - [평화3000] 호치민, 벤째성에서 치과치료를 하다
2011/05/01 - [베트남 호이안] 충동구매를 조심해야 하는 곳
2011/05/01 - [베트남하노이의 솔로염장구역] 연인의 호수, 서호풍경

2011/05/03 - [햇살 고양이들] 무채색 자매들의 오후
2011/05/03 - [변태고양이] 신발페티쉬 인증 중입니다
2011/05/02 - [차도남] 도시 고양이의 매력



3줄 요약

1. 고양이나 아기나 ~ 귀엽다 + 입으로 확인해본다

2. 대학 후배님 아기랍니다...CC로 결혼해서 행복하게 잘 살고 있지요 ^^
결혼식 빼고 10년만에 만났네요.

3. 적묘는 입으로 확인안하니까 고양이도 아니고 아기도 아니다 +_+


그래도 어린이날 선물로 600D 받고 싶은 적묘입니다..ㅠㅠ
선물대신 다음뷰 손가락 추천 꾸욱도 받습니다 +_+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하루 2011.05.05 11:5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큰 모자를 상상했었네. ㅋ

    • 적묘 2011.05.05 12: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하루님 큰모자는 오히려 경주에서 샀지요

      ^^:; 요즘은 한국에서도 그런 애매한 것들을
      온갖 관광지에서 다 팔더라구요

  2. 써녕 2011.05.09 15:4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언니 진짜 우껴요 왠일이야 푸하하하하
    바라본다 문다 지워니 스타됐다 세상에
    저희 동료가 사진 잘 찍는대요 잘 꾸미고
    종종 모셔야겠어요 ^^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984
Today1,050
Total5,871,013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