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실, 5월에 행사 시작한 첫날

출근 전에 스타벅스에 들려서


처음으로 프리퀀시 미션을 시도

성공했습니다.








사실 그 전날에 친구에게 부탁받음...


한번도 안해봤지만

그래도 스벅 앱을 깔아놓고

뭔지는 아니까....



인터넷에서 검색해서

일단 에스프레소가 제일 저렴하니까

그걸로 바로 똭!!! 연속 구입을 하면서

텀블러에 담으면 된다는 걸 확인








일단 사이렌 오더 열어놓고

시작







다른 것도 함 보고





근데 출근시간이 있으니까

한번에 한개씩 주문하면 한번씩 별이 생기지만


그래도 2,3잔씩 몰아서 주문했어요.







근무하시는 분이 다행이 이해해 주셔서

텀블러 에스프레소를 쭉 담아 주시고


저 말고도 이렇게 한다고 괜찮다고 해주셨답니다. 

감사합니당~~








그렇게 이벤트 음료미션까지 3잔 해서


총 17잔을 완성.



짐이 많아져서 나중에 교환하던가 맡겨 놓고 퇴근 때 가져갈수 없나 했는데

그건 둘다 불안하고, 맡겨놓는 건 매장에서 안해준다 하시더라구요.


그래서 친구에게 그대로 부탁하고 바로 출근.



나중에 보니 가방은 친구 집에 잘 있더라구요 ㅎㅎㅎ


커피는 수고비조로 제가 마셨....

사실, 한달 만에 다 마셨습니다.


냉동실에 잘 얼려놨다가 요즘 출근하면서 조금씩 마셨죠.




가방은 확인차 열어보니 예쁘네요!!!

노트북 딱 넣고 놀러갈 때 가까운데 가긴 좋을 듯.


그렇다고 저걸 가지겠노라고 제돈 주고 커피 마실 정도는 아닌 듯.






최근에 뉴스에 계속 나오듯이 사은품을 핑계로 사회적 거리두기 안되는 것은 문제가 될 듯.


저는 출근 전 7시부터 가서 매장에 사람 자체가 별로 없었고

첫날이여서 큰 무리없이 바로 받았는데

그런 일이 잘 없다고 하긴 하더라구요.


친구 부탁으로 가서 첨 해본 e-프리퀀시

스벅 호갱님 코스프레는 한번 정도 해볼만 했어요 ^^





2018/09/29 - [적묘의 커피]스타벅스 밀크포머,주의사항,스벅우유거품기,홈카페,카페라떼,일본선물

2018/02/16 - [적묘의 한국]고양 일산 스타필드,노브랜드 매장,발렌타인 초콜렛

2018/02/26 - [적묘의 여행tip]김포국제공항 국내선,생체정보 사전등록,김포공항,제주공항,탑승수속 간소화 서비스

2016/08/09 - [적묘의 고양이]시카고 스타벅스 시티머그, 냉장고 자석에 대한 노묘 3종세트의 반응

2017/02/07 - [적묘의 커피tip]비알레티 모카포트 가스켓 교환, 고무패킹,손잡이, 집에서 에스프레소 마시기

2016/08/31 - [적묘의 커피]코스트코 원두커피,슈프리모 콜롬비아 1.36kg,일회용컵 재활용

2016/04/27 - [적묘의 타이완]대만 스타벅스시티머그,텀블러, 타오위안 공항 스타벅스

2016/02/20 - [적묘의 페루]마추픽추,리마 스타벅스 에스프레소잔, 데미타세 판매demitasse





3줄 요약

1. 첫날, 출근전, 딱 안전하게 사람도 없는 매장에서 성공!

2. 스타벅스 호갱님 코스프레!! +_+ 고대로 다 얼리기~한달 음료 확보. 

3. 섬머레디백 이뻐요! 때 탈거 같아요 ㅋㅋ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북모닝 2020.06.30 11: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섬머레디백 핑크에 쏙 빠져서는 저도 도전해볼까...앱만 깔아놨었다지요 ㅎㅎㅎㅎ
    성공 축하드려요 ^0^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20.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1,098
Today139
Total6,319,811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