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악하고 잔혹한 동물


맹렬하게 풀을 공격해서 뜯어 먹는


이런 무시무시한 묘르신입니다.




19살에도 풀에 대한 공격성은 줄어들지 않네요.










겨울이 끝나자 마자


고양이들을 위한 화분을 몇개 준비









순진한 얼굴을 하고 바라보지만

사실, 풀을 뜯어주면


우리 막내도 살짝 맹렬해진답니다.









잘 자라고 있습니다.


풀....










햇살이 뜨거워지면

쑥쑥











오오.. 어느새 이렇게 꽃이 



한달, 한주, 하루가 달라집니다.










캣닙 꽃 인증 +_+










캣닙은 캣닙대로 자라라고 하고




캣그라스로 뜯어먹는

부드러운 풀은 사실 화분에 자라는 이런 저런 부드러운 풀들


사이사이 보리랑 밀도 있어요.


전에 캣그라스로 키운다고 뿌렸거든요.











코에 간식까지 묻히고 나와서

그윽하게 바라보는 초식남



말 그대로 초식!!!!











이것도 먹을까?


이것도 뜯어줄까?










맹수의 피는 사라지지 않아요


육식을 할 때는 잔잔하더니


왜 이렇게 초식을 할 때는 맹렬해지는 걸까!!!!!





19살이 되어도 풀리지 않는 수수께끼!!!!










2017/04/03 - [적묘의 고양이]캣닙tip,식목일에는 노묘 위한 캣그라스를 심어보아요.

2016/07/19 - [적묘의 고양이]캣닙을 즐기는 시간, 개박하의 알싸함에 빠지다.

2016/08/12 - [적묘의 고양이]캣그라스,강아지풀은 고양이풀?

2011/02/28 - [초식동물] 파피루스를 먹는 고양이

2011/03/03 - [초식동물] 대나무잎을 먹는 너는 고양이팬더??

2011/04/30 - [초식남] 고양이의 욕망은 초록색이다

2018/06/06 - [적묘의 고양이]수요일엔 빨간 장미를,꽃보다 묘르신

2017/05/31 - [적묘의 고양이]아마릴리스와 러시안블루,여름의 문,털뿜뿜,Amaryllis

2018/05/19 - [적묘의 정원]알로에,키워서 잡아먹기,식용식물,약용식물,마사지팩,알로에 아보레센스

2018/05/26 - [적묘의 정원]알로에,다육이,나눔하기,뿌리나눔, 일회용컵,테이크아웃트레이재활용

2018/05/31 - [적묘의 정원]빨간맛,보리수 열매, 빨갛게 익어가는 앵두,치명적인 오류발생








3줄 요약


1. 초롱 묘르신은 사실, 풀 앞에서 잔인해지는 고양이였어요.


2. 초롱군은 대나무랑 솔잎, 강아지풀이랑 캣닙 먹어요. 초식은 흉폭성을 증대시키는 듯.


3. 캣닙에 꽃이 피기 시작하니 진짜 여름 맞네요!! 녹아내릴 듯합니다~~~~


 적묘 인스타  친구  유툽구독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냥냥 2018.06.29 14:0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귀요미 앞니를 보이다니....풀 앞에선 맹수군요 ~ㅋㅋ뽕주댕이 하얀속눈썹과 이쁜색눈 뽑뽀를 부르는~~~힘내 초롱군.

    • 적묘 2018.07.02 10: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냥냥님 초롱군은 꼬리가 무겁지만 그래도 열심히 간식에는 관심을 보이고 있어요
      정말 다행이라고 생각하면 하루하루 보내고 있답니다!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5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1,273
Today36
Total5,842,026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