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까이 하기엔 너무 먼 턱시도군


그러나 미끼가 좋으니

가까이 오지 않겠나?








우리의 평소 거리







원래 움직이면

바로 아래쪽 지붕으로


점프해서 내려가는 턱시도군이








요만큼 다가온 이유는







오늘은 사료에


캣닙도 있고~


츄르도 살포시







더 주려고 하니


바로 경계태세


주춤 주춤 주춤








그래도...


미동도 안하고 계속


츄르를 내밀고 있어야해요







팔 아프고..


다리 저림..;;;



그래서 또 그냥 편하게 먹으라고

쭉 짜주고








다시 한걸음 더... 멀리...


기다림








다가올건가


미끼를 물건가







오오오..



주춤주춤








그러다 빛의 속도로


다시 물러났다가


아....


턱시도냥...그대는 너무 단호한 표정이오!!!!








그냥 좀...


못 이긴 척


좀 넘어와주면 안될까?


응?


이 밀당의 고수같으니!!!!







2018/01/19 - [적묘의 고양이]주차장 고양이들, 어디서 추위를 피할까요?

2018/01/18 - [적묘의 고양이]지붕위 고양이,스티로폼 상자,누가 와서 자나요?

2018/01/10 - [적묘의 고양이]지붕위 턱시도군,묘생,첫눈, 하얗다, 차갑다,이거 실화냐

2018/01/08 - [적묘의 고양이]지붕위 턱시도군,높은 압축률, 드디어 확실히 성별 확인

2018/01/03 - [적묘의 고양이]지붕위 고양이들, 겨울비, 장미도 추운 날,짠한 묘생


2017/12/25 - [적묘의 고양이]턱시도냥 성장기,지붕 위 3종세트,6개월,시간은 흐른다

2017/12/20 - [적묘의 고양이]지붕위 고양이들, 연말연시, 길은 춥다

2017/12/01 - [적묘의 고양이]지붕위 턱시도냥,6개월의 확대,12월의 첫날

2017/12/13 - [적묘의 고양이]이 추위 실화냐? 부산에도 이런 얼음이!!!!






3줄 요약


1. 요 턱시도냥은 오늘 따라 왜 안보일까나요. 야옹아 어디있니?


2. 밀당의 생활화! 밀당의 일상화, 밀당 고수 등극, 밀당 만랩 달성 중인 듯

 

3. 집안의 깜찍이나 집 밖의 턱시도군이나 똑같은 턱시도들끼리...까칠해요..ㅠㅠ

 

 적묘 인스타  친구카카오채널 구독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923
Today367
Total5,865,288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