적묘의 달콤새콤

[부산,돼지국밥] 화창한 날에 따끈한 국밥 한 그릇!

적묘 2011. 3. 18. 11:09
와아...

화창하다!!!

하고 감탄 할 수 있는 것은


제가 그동안 하노이의 지긋지긋한 흐린 겨울 하늘

그리고 그 높은 습도에 - 빨래 마르는데 4일 걸림!!!1


3개월에 질려서 돌아왔기 때문이겠지요 ^^





반년 만에 돌아온 부산은

파랗고

화창하고





영화 한편 보고 내려와서



 


밥 먹으러 가기까지..

별 고민 안해도 될 만큼

간판을 다 읽을 수 있고 아흑..ㅠㅠ 감동..


메뉴를 공부하면서 주문하지 않아도 된다는 것!!!

메뉴 공부해야 해었던 하노이 식당들..ㅡㅡ;; 포스팅 모음~

2011/03/15 - [하노이 밤문화] 위생을 포기하면 밤은 맛있다!
2011/03/04 - [하노이 테마카페] 앙코라에서 젠가하기!
2011/03/03 - [하노이의 맛] 호떠이 근처에서 베트남 로컬음식 먹기
2011/03/02 - [하노이맛집] 무 스테이크에서 미디움 웰던을!!!
2011/02/15 - [베트남 하노이] 호떠이 근처 맛있는 이탈리안 레스토랑
2011/02/01 - [베트남 하노이] 길거리 음식들 즐기기




눈으로 봐도 깨끗한 그릇들과 정갈한 반찬





적당한 가격..




푸짐한 한상..





속을 달래주는 따뜻한 국물..




나이를 먹었구나..하고 새삼

느끼게 하는..


요상한 모양에도 지지않고

꿋꿋하게 입에 넣게 된 

저에게도 감탄하게 됩니다 ^^;;;;






맛있게 먹고

돌아서서 나오면서 생각합니다.


역시 돌아오니 좋구나 ^^


정말 일상으로 돌아온 기분의 적묘 ^^

게다가 아침을 하노이에서 온 베트남학생의 한글메일로 시작하니까
좀더 상큼하네요 ^^


 http://lincat.tistory.com/386



역시 옆에 초롱군이 딩굴해주는 곳에서 포스팅을 해야 제맛!!!



3줄 요약

1. 베트남의 식당들도 맛났지만 문제는 그날 그날 맛이 갬블이란 거죠!!!

2. 간판과 메뉴를 공부하지 않아도 되니 얼마나 좋은지!!!

3. 슬슬 짐정리 마무리 하고 동네 마실이라도 나가야겠습니다~
 

적묘의 포스팅 파워는 다음뷰손가락 추천과 비례한답니다 ^^
추천 꾸욱 클릭은 로그인 안해도 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