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을 바다를 걷다


지인이 오지 않는 이상


좀처럼 걷지 않는 가을 바다






가을이 짙어지는 날


노을이 지는 해변가가 너무 갑갑해보이기 시작하면서

이쪽 바다를 오지 않게 된 듯





숨이 콱콱 막히는


도시를 







그 어느 권력자의 호텔 사랑으로

만들어진


동백섬 훼손과 함께 


그때부터 시작되었겠지






바다에 

바다가 아닌 것들이 많아지고


바다가 호수같아지고






모래밭도 자꾸만 폭이 좁아지는데





자꾸만 새로운 것들이

생겨나는 것은


자연이 아니라 인간의 위력







바다를 바꾸고

하늘을 바꾸고


풍경을 바꾸고





내가 알던 바다가 아닌 


2017년의 해운대



소주병이 마치 저기가 자기 자리인양

설치예술이냐..;;;








올때마다 달라지는 





자연의 변화는


권력의 흐름인걸까







권력과 비리의 흐름인건가


빛의 속도로 완공으로 달려가는 중





예전의 해운대는


이제 정말 기억도 잘 나지 않네요....



다음에 오면 또 다른 동네가 되어 있을 듯







2017/07/08 - [적묘의 부산]부전시장, 재래시장,부전마켓타운이 시원한 이유,냉방선풍기

2017/07/21 - [적묘의 부산]첫해수욕은 임랑해수욕장, 고리원전이 보이는 바다 물놀이

2017/08/01 - [적묘의 부산]송정,이안류로 입욕금지조치 후 해제,역파도 조심,해수욕 안전

2017/08/10 - [적묘의 부산]송도해수욕장,송도케이블카,바닥분수 아이디어 좋네요!

2017/06/02 - [적묘의 부산]청사포, 하얀등대, 빨간등대, 바다를 품은 사랑이야기, 부산팔경

2017/04/29 - [적묘의 부산]광안대교가 사라진 광안리 풍경,해무의 원인, 봄소식은 바다안개


2017/04/29 - [적묘의 부산]반나절 코스, 보수동책방골목-부평 깡통시장-용두산공원

2017/04/01 - [적묘의 부산]황령산에 올라가야 하는 이유, 광안대교 전망과 진달래,4월 출사지 추천

2017/02/06 - [적묘의 부산]영도대교 도개시간,오후 2시, 롯데광복점 전망대에서 내려다보기

2016/08/21 - [적묘의 부산]해운대해수욕장, 해뜰 때부터 해질 때까지

2017/01/08 - [적묘의 부산]해운대맛집,생활의 달인 우엉김밥, 동래맛집,태백관 탕수육

2016/01/13 - [적묘의 부산]영도다리 도개시간 오후 2시, 그리고 자갈치 시장






3줄 요약


1. 10년이면 강산이 변한다고 하던데, 1년이면 충분하네요.

2. 반년만에도 충분한 듯~~~~ 내년 여름엔 다른 세상일 듯!!!

3. 해운대 해수욕장 양쪽 끝에 두 개의 권력 흔적을 볼 수 있습니다.


 적묘 인스타  친구카카오채널 구독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부산 해운대구 중동 1015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1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511
Today0
Total5,985,951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