햇살 좋은 날


이른 아침


빛이 길게 들어오는 시간


파란 지붕 위에 고양이 두마리가 있어요.





혹시 아빠고양이가 아닐까

아니면 삼촌이라도...


계속해서 여기서 보이던 노랑둥이랑





눈부신 햇살에


그래도 날이 건조해지니까

조금 걱정했던 허피스기가

싹 사라져서 보기 좋은 노랑둥이~







아프지 말자

아프지 말자


아프다고 청춘이 아니란다






알아들었는지


살짝 기지개와 함께 눈 맞춤 인사도 나누고







성큼 다가온 건 아니고..;;


망원렌즈로 담아내는 턱시도냥









이미 신나는  낚시 맛을 아는 턱시도냥


에구에구..


너무 너무 바빴어.

그래서 못 놀아줬지~~~~


오랜만에 놀아줄게!!!







그새 훌쩍 커버린 턱시도냥







이리 날고 저리 날고


그냥 화면 밖으로 날아가는 중






화면 안에 들어온 사진이 별로 없는 것은

그만큼 턱시도냥이 정말 빨라지고

높이 멀리 날아다녀서 그래요.







예쁜 턱시도냥!


절대 잡을 수 없는 날렵함!!!







자꾸 자꾸 자라는 턱시도냥


겨울이 다가오는데...


겨울 준비는 잘 하고 있는거니?







2017/10/11 - [적묘의 고양이]지붕위 3종세트는 어느 지붕으로 갔을까

2017/10/09 - [적묘의 고양이]혼자남은 지붕위 턱시도냥, 월간 낚시 파닥파닥 10월호

2017/09/30 - [적묘의 고양이]지붕위 남매고양이, 담벼락을 누비는 발랄한 청춘들

2017/09/21 - [적묘의 고양이]지붕위 아기 고양이들의 경계 상황 발생시 이동경로, 혹은 고양이다이빙

2017/09/04 - [적묘의 고양이]지붕위 3종세트,턱시도냥의 월간낚시,파닥파닥,동영상

2017/08/29 - [적묘의 고양이]월간낚시, 낚았다,지붕위 아기 고양이,파닥파닥


2017/07/29 - [적묘의 고양이]지붕 위의 고양이가족,스톡힝과 사료배달

2017/08/14 - [적묘의 고양이]지붕 위 고양이,3종세트의 짠한 묘생, 길냥이

2017/08/16 - [적묘의 고양이]지붕위 노랑둥이 고양이와 눈인사, 인사하는 사이

2017/08/21 - [적묘의 고양이]지붕 위 고양이, 엄마고양이의 점프 + 동영상

2017/08/23 - [적묘의 고양이]지붕 위 아기냥 성장일기,라고 쓰고,스톡힝 혹은 밀당 기록






3줄 요약


1. 사료셔틀의 보람. 고양이 확대 중입니다.청소년 고양이로 레벨 업!!!


2.  정신없이 바쁘게 살다가 이제 살짝 놀아줄 시간도 생겼어요 ^^ 


3. 태풍 영향권에서도 잘 버티고, 밥 달라고 야옹야옹, 잡히지 않는 냥이들


 적묘 인스타  친구카카오채널 구독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7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1,475
Today1,011
Total5,891,911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