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는 계속 백조로 매진 중인지라...


통장이 바닥인데


그래도..ㅡㅡ;; 그나마 먹고 살아야하니까


코스트코 다녀왔는데

이렇게 무섭게 시선이 딱!!!


떨어지지 않습니다.


뭔가..냄새가 났나?









시장에서 너무 비싸더라...

인터넷도 비싸더라


역시 터키에서 천원주고 사먹어야 하는데

백조는 그럴 수 없으니..ㅡㅡ;;;


그래도 그나마 저렴하게 나온

코스트코에서 한통 집어왔어요.








907그램짜리가 

카페드파리의 체리봉봉 한잔 가격이더라구요.


덥썩!!! 사야지!!!







설마..우리 애들이 체리에?


그럴리없죠 +_+




바로 이거~~




전기통닭구이~







살이 많아서 보통은 이렇게

해체작업을 합니다 +_+


식가위 하나 들고!!!








살고기가 많은 닭을

하나하나 뜯어내기 시작합니다.









위에서 하든 간에..


아래에는 +_+


냥아치들이 있습니다.








계속해서


냥냥냥거리는


냥아치들 +_+










아우 시끄러워라아~


집사의 손은 빨라집니다 +_+



후딱 조공드려야겠어요~










닭이 좀 짭니다 +_+



이 닭은 그래도 맛있으니까.... 종종 사거든요!!


그리고 다른 곁들이 음식이랑 같이 먹으면 좋아요 ^^




제일 안 짠 부분으로...


잘 잘라서~~~








저어기요..; 초롱군 사진 찍고 바로 줄거임









손에 들고 있는 닭고기보다


저 큰 통닭 덩어리에서 흘러나오는 냄새가

확실히 압도적인 건가봐요!!!









그릇을 내려주는 순간!!!



노묘들이 신나게 먹어서~ 사진은 없습니다 +_+



오늘도 이렇게 뜯깁니다~~~



집사는 닭고기를 뜯고, 노묘들은 집사의 손만 보고~







2017/03/10 - [적묘의 간단레시피]3월 10일 11시, 집사와 고양이를 위한 쉬운 닭 요리. 닭닭닭

2017/01/28 - [적묘의 고양이]노묘 3종 세트의 휘핑크림과 딸기에 대한 반응탐구

2017/01/12 - [적묘의 고양이]만랩고양이에게 물고기란? 의미없다~

2017/01/09 - [적묘의 간단레시피]아스파라거스 스프에는 우유와 통후추를 후추후추!


2014/09/17 - [적묘의 페루]고기를 내놓지 않으면 손꾸락을 먹겠노라.고양이 구지가

2017/04/12 - [적묘의 고양이]노묘에게 캣타워가 필요없는 이유,18살이란다~

2016/07/09 - [적묘의 고양이]포효같은 하품으로 주말 시작!

2016/08/06 - [적묘의 고양이]주말 간식타임, 여름 피서는 마룻바닥에서








3줄 요약


1. 카드가 있으니 또 지르고+_+ 항상 소심하게 조금씩~ 모으면 많겠지만 ㅜㅜ


2. 닭을 나눠먹는 건 좋은데, 짠건 먹지 말자고~안 좋다니까아!!!!


 
3. 체리는 탐내지 않더군요 +_+ 고마워~~~냥아치들~


 적묘 인스타  친구카카오채널 구독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jackie 2017.05.21 12: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체리사러 댕겨와야겠네요!!
    그리고 전.. 로스트치킨 다리만 사요 ㅎㅎ

    • 적묘 2017.05.22 16: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jackie님 전 한마리 다 사는게 뭔가 뿌듯하더라구요 +_+

      날이 좀 더 뜨거워지면 살짝 더 가격이 내려가겠죠?
      체리는 그때로 미뤄봅니다 +_+

  2. 냐옹 2017.05.22 13:0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옷~~로스트 치킨 먹고싶네요
    역시 코스트코는 로스트치킨이죠

    • 적묘 2017.05.22 17: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냐옹님 저 음식들이 좀만 덜 짜면 정말 정말 +_+
      더 많이 팔릴거 같은데 그죠.

      피자도 한참 먹다가 짜게 느껴져서 이젠 안 먹어요..ㅠㅠ

      통닭도 오래만에 샀어요 ^^

  3. intime 2017.06.08 21:4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훗.. 코스트코! 너무 짜서 엄두도 못 내는데... 그거 아이들 먹여도 되는건가요? 살 부위는 괜찮을 것 같기도 한데....

    • 적묘 2017.06.12 22: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intime님 많이 먹이는 것도 아니고 손톱 끝 한토막 정도이니까요.
      제일 안쪽의 좀 덜 짠부분을 주고 있어요~

      사실, 그냥 닭가슴살을 삶아주는게 제일 좋죠. 소금없이~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846
Today606
Total5,861,820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