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 궁전이라 불리는

예레바탄 사라이는 

비잔틴 시대 당시 콘스탄티노플이라 불린 

옛 이스탄불의 성벽 안에는 물이 풍부하지 못하였기 때문에

 이스탄불의 북쪽 25 Km 떨어진 곳에서 물을 끌어와서 

이곳에 저장하였다가 사용했던 물 저장고랍니다.



그런데....


유의할 점!!!


줄 많이 깁니다~

그리고 현찰만 됩니다!!!


할인 따위 없습니다.


동로마 제국의 유적 중

현존하는 것으론 가장 크고 멋지답니다.






선명하게 적혀 있는...


예레바탄 사라이는

오로지 터키 리라 현지화 화폐만 받고

무려 이스탄불 박물관 카드도 포함되지 않은

딱....얜 그냥 현찰 박치기!!


카드 안되고 다른 나라 돈 다 안되니까

무조건 터키 돈으로 바꿔와~


아야소피아 바로 옆에 길 하나 건너면 있습니다.

그리고 그쪽에 여행사들이랑 환전소 많구요






역시 세계문화유산에 등재되어 있고

다른 이름으론 

바실리카 시스턴이랍니다~


대성당처럼 웅장하게

큰 기둥으로 세워진 건물이라

바실리카라고 쓴 것이겠죠






이곳에서 가장 유명한 유적 두가지는

메두사의 머리

그리고 행운의 기둥이지요


그 두 가지가 뚜렷하게 그려진

입장권입니다.


20터키리라면 대략 8천원입니다.





무엇보다


더운 낮시간에 가는 것을 강추합니다!


추울 정도로 시원하답니다.






일단 들어가면

냄새는 맘에 그닥 들지 않지만

시원하다!!!!!


아 시원해~~


그래서 저는 빙빙 여러번 돌았습니다.






생각보다 물고기도 많구요


영화 배경으로도 많이 쓰였다는데

정말 신비로운 분위기





사진 놀이하기 좋은 곳이기도 합니다.


근데 사람들이 많다는 것이 함정이지만

또 단체 관람객들이나

이스탄불을 빨리 빨리 보고 지나가는 분들이 많아서

다행히... 엄청 빨리 지나갑니다.





저처럼 하루에 하나씩

대부분을 거리를 걷는 것으로

시간을 보내는 이 한가함이랄까


그 자체를 즐기게 되는 것은

진짜 현지인 집에서 지내면서

터키 전체 일정이 거의 한달이었기 때문에 가능한 것이죠


제 일생에 있어서도 이런 한가함은 다시 또 없을 듯






제각기 다른 기둥들

전국에서 보내온

기둥들이라고 합니다.







사이 사이 사람들이 오가는 물 위의 다리들

그 조명이 대부분이어서


iso를 높여서 찍거나

플래시를 터트리는데..;;


전 플래시 안씁니다만..;;

주변 플래쉬에 사진 많이 망치기도 하고

바닥도 워낙에 미끄러운데 번쩍거리고

사진 찍는다고 사람들 길목 방해하는 경우 많으니

넘어지지 않게 조심하세요





물결무늬가 아로새겨진

소원의 기둥입니다.


어딘가 안 흔들린 사진도 있을거 같은데

지금은 못 찾겠네요..ㅠㅠ


다른 컴퓨터를 쓰고 있거든요.






이 기둥 주변은 사진 찍는 분들 정말 많아요

그리고 동전 던지는 사람도 많음~


헤라클레스의 몽둥이라고 하지요~







물고기 반 동전 반~







 532년에 완성된 이 지하궁전은 넓이가 70 m,

 길이가 140 m인데 매 4 m마다 세워진 

336개의 기둥은 

로마, 그리스 신전의 기둥을 뽑아서 만든 것들이랍니다.






그래서 작은 기둥을 사용할 때에는 서로 다른 높이를 맞추기 위해서


동상이나 동상 받침을 세우거나

기둥 받침을 또 만들어서

기둥을 얹어 높이를 맞춘 거죠.






그 중에서 가장 유명한 것이

바로 이 메두사!!!!


가장 안쪽에 있습니다.


쭉 걸어들어가면

갑자기 사람들 많아지는 곳이 있어요.






하나는 옆으로

그리고 하나는 완전히 뒤집어서!!




메두사를 보면 돌로 변하니까

문 앞에 세워서 

악령을 쫒는 식?


그런데 로마는 이미 크리스트교를 국교로 지정했으니까

이런 미신을 없애고 싶었던

유스티아누스 황제가


메두사를 물 속에 참수했다지요.





근데 그래서 더 유명해짐..


메두사 때문에 더 유명해진 

예레바탄 사라이~


게다가 매우매우 크다!!!

라는 것


그래서 실제로 보면

우와....이걸 어떻게 다 옮겨서 이런 건축을 완성했을까 싶고

그래서 입장료도 아깝지 않은 정도거든요!!!






30분이면 충분히 돌고 나올 수 있는 곳

저는 천천히...한시간 반 정도

충분히 사진도 찍고

기둥 하나하나 보면서 


더위 좀 식히고 나왔답니다.







2015/12/14 - [적묘의 터키]맥도날드 매장도 멋진 아바노스 도자기 마을

2015/12/10 - [적묘의 터키]카파도키아 도자기 마을, 아바노스엔 곤돌라도 있고,AVANOS

2015/12/08 - [적묘의 터키]카파도키아에서 항아리 케밥을 먹어보자!

2015/12/07 - [적묘의 터키]도자기 마을 아바노스에서 만난 애교 삼색고양이

2015/12/06 - [적묘의 터키]이스탄불에서 Goreme, 괴레메 카파도키아로,메트로 버스 탑승기

2015/11/19 - [적묘의 터키]페티예 화요장터, 놓치면 아쉬운 화요시장~

2015/11/16 - [적묘의 터키]페티예 아민타스 석굴무덤 가는 길에 만난 고양이


2015/11/13 - [적묘의 장기해외여행tip]화장품 및 샤워용품은 현지 조달!

2015/10/31 - [적묘의 터키]이슬람 수피교 기도 세마 춤,메블라나 문화센터 무료공연,Sema, 콘야

2015/10/06 - [적묘의 터키]이스탄불 맛있고 저렴한 간식거리들

2015/10/01 - [적묘의 이스탄불]술탄아흐멧 모스크,블루 모스크 갈 때 조심할 점!

2015/09/30 - [적묘의 터키]이스탄불 명물 고등어 케밥=발륵 에크멕을 먹을 수 있는 곳.balık-ekmek

2015/08/01 - [적묘의 터키]카파도키아 그린투어 데린쿠유 지하도시,레드문 투어

2015/06/29 - [적묘의 이스탄불]행복해지는 터키리라환율! 유로 3분의 1 물가

2015/06/16 - [적묘의 터키]이스탄불, 카파도키아,콘야에서 바라보다

2015/07/30 - [적묘의 터키]파묵칼레 유적지, 유네스코 세계유산,라오디게아,히에라폴리스,Hierapolis,Pamukkale

2015/08/05 - [적묘의 터키tip]파묵칼레 석회봉 내려가기 팁!!!필수 준비물은?!,Pamukkale







3줄 요약

1. 2015년 6월 입장료 20터키리라. 인플레이션 엄청나네요.

2. 소원의 기둥과 메두사 제외하면 그렇게 사람들이 많지 몰리지 않아요~

3. 메두사에 대한 다른 설은 저수지에 사악한 기운 방지용 부적의 개념이래요.


♡ 시원해서 좋았었답니다! 

♡ 페루에서 데려온 보들보들 알파카 라마인형 구입하실 분~클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유럽 터키 | 이스탄불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846
Today508
Total5,861,722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