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이 공원은 
항상 가야지 가야지 하면서
 케네디 공원에서

커피 한잔 들고 느긋하게
시간 좀 보내고 싶어~
그렇게 생각만 하는데

사실, 매번 어떤 일이 있어서
약속을 그쪽에서 잡지 않는 이상
참 안가집니다.

그리고 또 약속시간 때문에
공원에 있는 시간은 정말 짧거든요.

그렇게 바쁘게 발을 옮기는 중에서
도도도도 걷고 있는
예쁜 흰 고양이를 만났어요.


저를 향해서 눈을 똑바로!
바라보며 걷는데

뒤에서 쫒아오는
한 소녀~~~

급히 방향을 틀어서 옆으로 갑니다


아쉬워 아쉬워..

왜냐구요?

눈이 정말 예쁜 오드아이 고양이였거든요


grip!!

손잡이가 있는 무엇을
힘주어 쥔다는 단어로

세계적으로....급 유명해진
나쁜 손 단어지요..ㅡㅡ


아아

고양이들은 왜이리 매력적인가요


도도하게 걸어가는 걸음엔
변화가 없어요.

너는 내 꼬리를 잡아라

나는 내 길을 갈 테다!!!!


그리고 세뇨리따가
꼬리를 잡은 손을 놓자 마자

휙!!!

오오  미모를 보여줍니다!!!!

제가 왜 약속에 늦지 않기 위해
걷다가

올화이트 오드아이의 미모에 홀려서
그 자리에서 카메라를 꺼냈는지

다른 설명이 필요없지요?


나한테 집착하지마
난 자유 영혼이니까

나를 잡지 마!!!


그러나 손을 대고 싶어하는 이가
한둘이 아니군요..;;

요쪽에서 다른 세뇨라가~~
슥슥슥


손길에 잠깐 몸을 맡깁니다

어이구 시원하다~ 거기 거기~


그리고 이내..

탐나는 꼬리~
그립하고 싶은 꼬리를 살랑

그렇게 다시 갈길을 간답니다~
고양이답게!!!!


2013/05/16 - [적묘의 페루]오공 고양이를 노리는 나쁜 손,the 만지다
2013/05/15 - [적묘의 페루]고양이 공원에 버려진 고양이들을 슬퍼하다
2013/03/07 - [적묘의 페루]장발장 고양이, 레미제라냥에게도 빵이 필요해
2013/02/05 - [적묘의 푸노]개 요가?시유스타니 유적지엔 비가 내린다,Sillustani
2013/01/11 - [적묘의 페루]노랑 고양이의 탐나는 꼬리
2012/10/22 - [적묘의 페루]아기고양이 네마리의 싱크로율 탐구 중
2012/10/20 - [적묘의 페루]악기거리에서 새하얀 고양이를 만나다
2012/08/20 - [적묘의 페루]위험한 유혹,고양이에게 속지 말것
2012/08/19 - [적묘의 페루]검은 고양이의 저주? 운수좋은 날!!

2012/03/23 - [적묘의 고양이]꼬리와 찹쌀떡의 조인트에 대한 단상
2011/07/03 - [대구,달성공원] 넌 내게 반했어-동물원 나들이
2011/05/15 - [시간의 정의] 세마리 고양이의 주말 오후란
2011/02/02 - [꼬리의 비밀] 그대에게만 살짝 알려줄게요
2010/11/24 - [적묘의 고양이 이야기] 꼬리가 보여주는 삶의 단면
2010/10/01 - [적묘의 고양이 이야기] 꼬리를 탐한 댓가
2010/09/28 - [적묘의 고양이 이야기] 꼬리의 치명적 유혹
2011/01/08 - [고양이 세수] 수많은 논란에 종지부를 찍다
2010/08/22 - [고양이의 주말미션] 4단계 수면유도-당신도 할 수 있다!!!


3줄 요약

1. 아름다운 올화이트 오드아이 고양이의 살랑거리는 꼬리는 치명적 유혹!!!

2. 그립에 대한 이해도를 높힌 그 사건 덮으려고 태지님 결혼기사가 터진건가요?

3. 사실...거의 제 이상형 고양이랍니다. 한국이었다면 당장 넷째로 입양했을지도....

항상 다음뷰 추천에 감사합니다!
♡이 블로그의 수익은 길냥이들을 위해 사용하고 있어요
http://v.daum.net/my/lincat79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금선 2013.05.17 07: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꼬리..참 좋아하는데요?
    제가 한번 GRIP해 보겠습니다!!!

    아우 정말 꼬리가 탐스러워라..ㅋㅋ

    • 적묘 2013.05.17 08: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붓다엄마님은 집에 꼬리 많으니까 그걸로 만족하심 될꺼예요 ㅎㅎㅎ
      루이 꼬리도 한번 딱 잡아보면 참...손에 착착 감길 듯

  2. 꿋꿋한올리브나무 2013.05.17 07: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리스에 계시다면 저희 동네 아스프로를 입양하실 수도??
    하하..제 눈에만 이쁜 고양이인지 몰라도,
    밥 주려고 문을 나설 때, 제 다리를 긴 꼬리로 감으며 빙글빙글 돌며 미옹미옹 거릴 때에는
    어휴 너를 어떻게 안 예뻐 하니 그런답니다^^

    • 적묘 2013.05.17 08: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올리브나무님 빙고!!!
      제가 얼마나 침을 줄줄 흘리면서
      모니터를 더듬더듬했지는 아스프로에서 말해주지 마세요 ㅎㅎㅎ

      너무 놀랄까봐요~~~

      맞아요 어케 고양이를 안 이뻐할 수가 있겠어요?
      그 낭창한 꼬리가 종아리를 살랑 감을때 더더욱!!!

  3. 아스타로트 2013.05.17 22: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앗 저도 올리브나무님 동네의 아스프로를 생각했어요ㅎㅎㅎ
    꼬리를 잡혔는데도 참 시크하게 무시하는군요~ 말라서 그런지 꼬리가 더 통통해보여요~

    • 적묘 2013.05.18 12: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스타로트님 역시나~~~~ 사람들 생각은 비슷비슷!!!

      꼬리 따위는 나를 따르는 것!!!
      그런 도도함이 막막 흘러내렸어요~~~

      그런데도 불구하고 후다닥 와서 애교애교 살짝 ㅎㅎ
      역시 다양한 이미지~의 고양이 매력에 새삼 빠져봅니다

  4. 미호 2013.05.18 08: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꼬리예찬하시는 분들이 많지만 전 조 이쁜 눈에 집중!
    멀리서도 잘 보이는 선명한 오드아이!!
    아아... 변태처럼 모니터 쓰담쓰담
    ㅠㅠㅠㅠㅠㅠㅠ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7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910
Today306
Total5,898,177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