깜찍양은 정말이지...
하악하악을 잘한답니다....

아흑

낯선 향기를 풍기며 들어오는 적묘에 대해서
초롱군은 검역 후 부비부비
몽실양은 생각없이 부비부비
깜찍양은 하악하악

지조있게..마지막 날까지

하악하악...



무난하게
어깨까지 푹 모자를 쓰고 있는
초롱군과는 달리



조카님과 몽실양처럼
마녀 코스프레를 함께 해주거나..
그런 건 상상할 수 없어요



뒤에...지켜보고 있을 뿐..


누군가 오면 몽실양은
버선 벗고 나와 자리잡고 접대하려고 하고

깜찍양은 더 깊은 곳으로 숨어야 하나 고민하고


초롱군은 지조있게
집안 어른 노릇...

쇼파에서 비키지 않는답니다.


도도하게 식빵을 구워가며


바리오치노에서 사온 모자 네 개 중 하나는
친한 언니에게 선물~

나머지 세개는 조카님과 함께 가족 사진 찍으려고 했는데
사실 바빠서 정신없이 흘러가 버렸어요.




깜찍양은 이 모자조차...
허락하지 않았어요..ㅠㅠ


전 나쁜 사람이 아니예요
다만 카메라를 들고 있었을 뿐!!!

응? 깜찍양 8살치고
이제 내년이면 9살...

치아 상태 괜춘한건가요?
약간 부러진건가요?

왼쪽 송곳니 왜 이리 뭉퉁해 보이지?



5일간 받은 하악하악을 가슴과 카메라에 담고
페루에서 완전 시차적응 실패 중..;;

한국 시간으로 아침에 일어나고
페루 시간으로 새벽 한시부터 5시까지
사진 정리해주는 적묘의 눈 앞에서
끝없이 하악샷이 지나가고 있네요

소심묘 갑입니다요!


2012/11/24 - [적묘의 겨울]손은 시리지만 마음은 따뜻한
2012/11/24 - [적묘의 가을]가장 아름다운 색들의 조합
2012/11/24 - [적묘의 여름]타국의 여름을 담다
2012/11/24 - [적묘의 봄]겨울에 봄을 기억하다
2012/11/24 - [적묘의 한국]인천국제공항 스타벅스,한국기념 머그컵,텀블러

2012/11/23 - [적묘의 고양이]항공사 기념품에도 초롱군은 시크하다
2012/11/23 - [적묘의 고양이]마녀 코스프레에 대한 체념과 거부
2012/11/22 - [적묘의 고양이]페루 마녀모자에 대한 초롱군의 반응탐구
2012/11/22 - [적묘의 고양이]월간낚시,페루 잉카옷을 입은 러시안블루
2012/11/21 - [적묘의 고양이]페루에서 데려온 막내고양이에 대한 반응탐구
2012/11/20 - [적묘의 고양이]페루 기념품에 대한 반응탐구
2012/11/15 - [적묘의 고양이]마녀옷에 대한 고양이들의 반응 탐구
2012/11/14 - [적묘의 고양이]한국,고양이.가을 끝 겨울 시작
2012/11/13 - [적묘의 고양이]깨물깨물 고양이 집사의 품격
2012/11/12 - [적묘의 페루]마녀 고양이, 센뜨로 데 리마는 충동구매의 현장!



3줄 요약

1. 초롱군은 터줏대감,깜찍양은 하악하악 까칠마녀,몽실양은 접대묘.

2. 제일 마녀랑 어울리는 깜찍양인데 사진은 다 실패... 

3. 핑크, 오렌지, 검은색 모자가 다 잘 어울리는 초롱군 ~

항상 다음뷰 추천에 감사합니다!
♡이 블로그의 수익은 길냥이들을 위해 사용하고 있어요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8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770
Today43
Total5,925,872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