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니피그는 원래 식용가축입니다~

남미 대륙이 원산지이고
다른 식용가축이 특별히 없고

1년이면 충분히 자라는데다가
닭과 비슷한 맛으로
안데스 산맥 등지의 전통 음식으로도 유명합니다. 

이후 미국으로 넘어가서 첨엔 실험용으로 사용되다가
유럽이나 아시아 등지로 넘어가면서 애완동물이 됩니다.

현재 코스타 지역에서는 주로 애완동물 개념~

그래서 안 먹고 그냥 애완동물로
키우는 사람들도 많아요.

제가 가르치는 학생들은

주로 리마 출신들이라서

아마존의 수리(애벌레)나 시에라의 꾸이(기니피그)

를 안 먹는 사람들이 많습니다.

 



 


이제 태어난지 두달 정도 된
어린 기니피그

 


요렇게 귀엽게
보들보들하게~

리마나 코스타 지역에서는 대부분
어릴 때 먹어본 적 없고
시에라로 여행을 갈 경우에 먹는 특별한 음식이라서

실제 페루 사람 중에서도
꾸이를 먹지 않고 그냥 애완동물로 생각하는 사람들이 많아요.


 


나이를 꽤나 먹은
8살 집 개님~
뭔가 집사님같은 포스로~

 


손님 관리 중...

아 시에라의 평범한 집입니다.
그냥 페루 스타일~

 



바닥은 그냥 흙..
한쪽엔 일상 식량인 감자들~

 


이건 그대로
아침 저녁으로 쪄서
식사로 나오지요.

 


평범한 아침 식사들..
빵, 감자, 계란, 뜨거운 차와 커피

 


그리고 아침 햇살에 자랑하는~~~

우리집 꾸이들 +_+

 


뭐 그런 포스인거죠
1년 정도 다 자라면

 


잡아먹는 거지요 +_+

보통은 이렇게 집 한쪽에
대충 우리를 만들어 놓고

엄마와 아기들~

 


보통은 수컷을 잡아 먹지요~

원체 소심한 쥐종류들이라서
사람들을 무서워 하지만
정말 정말 귀엽지요?

 



그래서 다들 고민하는 부분이랍니다.

귀여워서 식량으로 키우지만 어떻게 할까~ 그런거 말이죠

그런데 사실 오랜 식용가축이고
어르신들은 정말 좋아하는 전통음식이고
저렴하게 키울 수 있는 동물이라는 것이죠.

시에라 지역에서는 여전히 이렇게
집 한쪽이나 부엌 바닥을 오가게 해 둔답니다.
집안의 행운과 복을 상징하는 동물이거든요.


 


안데스 산맥의 전통 음식이기 때문에
다른 남미의 나라들에서도 먹을 수 있답니다.

 

 

전 이 집에 초대되어서

마지막 한끼는 꾸이였어요~

 

닭고기랑 비슷한데 살고기가 적습니다~

저는 닭고기가 더 좋아요


 


2012/09/19 - [적묘의 아야꾸초]맛있는 시에라빵과 치즈에 푹 빠지다
2012/09/12 - [적묘의 페루]리마음식축제 MISTURA에서 결제는 선불카드
2012/08/28 - [적묘의 페루]쿠스코에서 먹은 돼지껍데기 튀김,치차론Chicharron de chancho
2012/07/20 - [적묘의 페루]뜨루히요에서 먹는 매콤한 생선회 무침,세비체
2012/07/06 - [적묘의 레시피]페루전통가정음식,아히 데 가지나,AJI DE GALLINA
2012/06/21 - [적묘의 페루]안데스 전통음식 꾸이 먹기가 망설여지는 이유

2012/06/15 - [적묘의 맛있는 페루]매콤 부드러운 해물탕,아레끼빠 음식,Chupe de Camarones,추페 데 카마로네스
2012/04/18 - [적묘의 페루]치클라요 특산품,골라먹는 킹콩 king kong,SAN ROQUE
2012/03/28 - [적묘의 맛있는 페루]안티쿠초를 즐길 수 있는 공원풍경
2012/03/08 - [적묘의 페루]바랑코 광장에서 무료 전시를 즐기다
2012/03/07 - [적묘의 페루]시에라전통음식,꾸이(cuy)는 기니피그~
2011/02/09 - [베트남 무이네] 기니피그가 뛰노는 리조트


 


3줄 요약

1. 전통음식과 문화는 정말 세계만큼이나 폭이 넓답니다.

 2. 시에라는 하루에 사계절이 다 들어있어요. 밤은 겨울, 낮은 여름!!!
 
3. 페루는 한국 면적의 14배, 음식도 애완동물도 그만큼 다양하지요~

♡ 2012년 글 수정, 페루뿐 아니라 안데스 산맥 대부분에서 꾸이를 먹습니다 ♡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메리카 페루 | 리마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청년한의사 2012.09.20 09: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기니피그가 적잖이 귀엽군요 ㅎ 개님도 뭔가 기품이 있는 게 좋아보이네요 ㅎㅎ 잘보고 갑니다.

  2. hiro 2012.09.21 23:5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전 다큐에서 부엌 옆에 애완동물을 키워서 삶이 팍팍해도 낭만이 있나보다 했다가 그걸로 요리하는걸 보고 거의 경악하던 기억이 나네요. 기니피그란걸 처음봤던 기억이라 지금봐도 그때가 떠올라요. 그때 주요 단백질 공급원이란 표현두요.

    • 적묘 2012.09.22 01: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hiro님 사람들의 시각이란 건 정말 또 하나의 편견이지요.
      그래서 더 재미있습니다
      전 한번도 부엌에 동물이 오가는 걸 낭만이라고 생각한 적이 없거든요.

      집 안에서 고양이를 키우면서도 말이죠..;;
      저넘의 털 덩어리들!!! 이런 느낌이 먼저 확 와서..;;;

      실제로 꾸이라고 불리는 기니피그들은 부엌, 안뜰 등..
      집 안에서 키운답니다 ^^

  3. 모네정원 2014.05.30 14:2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저거..기니피그...
    쿠스코 전통가옥 부엌에 옹기종기 모여 길다란 풀울 얼마나 맛있게 먹고 있던지....
    너무 귀여워서 잡아먹을 가축으론 도저히 상상이 안가는 놈들... .
    그런데 저 녀석들이 그 사람들의 유일한 단백질 공급원이라니...
    아웅..ㅜㅜ
    그런데 역시 도시에선 잘 안먹는군요..

    • 적묘 2014.05.31 00: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모네정원님 문화의 차이죠. 리마와 쿠스코는 문화적으로도 정서적으로도
      인종적으로도 큰 차이가 있습니다.

      쿠스코도 도시지만 위치가 시에라 안데스 지역입니다.
      뿌노도 그렇고 에콰도르의 키토도 그렇고...안데스 지역에 해당하는 고산지대의 도시들에 해당하는 말입니다.

      리마는 해변가 코스타 지역이라서 꾸이를 키우는데도 적합하지 않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923
Today545
Total5,865,466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