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스코에서 좋았던 것 중 하나는
밤을 걸을 수 있었다는 것이죠

혼자 걸어도 밤 10시 정도까지는
아르마스 광장은 괜찮아요~

물론 뒷길은 좀 위험 ^^;;

그래도 밤을 걸을 수 있다는 것이
주는 심난함도 물론 있습니다!!!!



쿠스코의 달 사진은 괜찮았어요 ^^

숙소에서 난간에 놓고
삼각대 대신으로~~~

 E-PL2 + 40-150mm(망원렌즈)

iso 200
조리개 f7.1
셔터속도 1/320s
노출보정 -3.00

그리고 트리밍 +_+ 나머지는 잘라냈습니다.




센뜨로에서는 그렇게 할 수 없으니까요~
적당히 놓을 난간같은 것도 없었지만..

빛이 아직 있을 땐
괜찮아요~


결정적으로..ㅡㅡ;;

삼각대를 안가지고 다니니까요!!!!

렌즈를 다시 14-42로 바꾸고
iso를 높여 셔터 스피드를 높여서
안전하게 안 흔들리게 찍는게 좋더라구요~


삼각대가 없으면..
기둥에 등이라도 기대고 찍으면
좀더 안정적이랍니다 ^^


2012/04/14 - [적묘의 카메라]렌즈교체형과 폰카에 대한 고민
2012/06/12 - [적묘의 사진]페루 코이카 플래시몹, 카메라 업그레이드 욕구도 up!
2011/10/03 - [렌즈구입]가격대비성능비 높은 단렌즈, 50mm f1.8
2011/12/18 - [적묘의 카메라tip]여행 스타일과 카메라 선택의 상관관계
2011/09/29 - [적묘의 카메라 고민] 추가 배터리, 정품을 해야 할까?
2011/08/30 - [적묘의 사진이야기]고양이를 담는 NEX-5를 E-PL2 로 담다
2011/07/26 - [적묘의 사진tip] 고양이 몰카를 위한 망원렌즈의 필요성 pl2+40-150mm
2011/07/05 - [지붕위 고양이] 먹튀와 안습사진 종결자 등극
2011/04/11 - [해운대, 갈매기] 망원렌즈에 대한 자성의 시간

2011/04/25 - [우중출사] 날개, 꽃가지에 머물다
2011/04/26 - [우중 꽃접사tip]황사능비에도 꽃은 싱그럽다
2011/01/13 - [봄꽃, 단렌즈]겨울에 꾸는 꿈
2011/03/03 - [묘체공학베게] 백통은 공유하는 것입니다!!!
2010/08/18 - [제7회포항국제불빛대회] 불과 빛의 마법으로의 초대
2011/01/23 - [베트남, 다낭 사진tip] 야경 명소+ 삼각대없이 야경찍기
2011/04/07 - [봄비] 고양이가 삼각대를 사냥한 이유
2011/03/21 - [6월을 기대하다] 부산과 바다, 그리고 망원렌즈 필수지참


3줄 요약

1. 쿠스코의 달밤에 지구 반대편의 그대들을 생각했답니다~

2. ISO나 셔터 스피드에 집착하지 말고 그냥 여러장 찍고 있어요.

3. 카메라를 자꾸 작은 걸로 바꾸고 있네요~여행가방은 가벼운 것이 좋아요

항상 다음뷰 추천에 감사합니다!
♡이 블로그의 수익은 길냥이들을 위해 사용하고 있어요♡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8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770
Today43
Total5,925,872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