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간과 거리는 항상 필요하다.

나무가 아니라 숲을 보기 위해서
순간이 아니라 삶을 보기 위해서
파도가 아니라 바다를 보기 위해서

무수한 색색의 점들을 
하나씩 분석할 거라면
사진을 바라볼 이유가 없는 것처럼



숨을 쉬기 위해서
그림을 보기 위해서
숲과 바다를
삶을 위해서..

저마다의 거리가 필요하다



무심하게
무관심하진 않게



매번 가까이 다가와서
심히 들이대진 말아줘




아무리 가까운 사이라도
나는 네가 아니고
너는 내가 아니다


나를 온전히 이해할 수 있는 내가 아닌데
너는 오죽하겠니


너의 친절이 너의 오해가
나에게 간섭과 귀찮음으로 다가온다



분쟁의 씨앗은 크지 않아

그저...


너무 가까이 있다는 것만으로도
나는 이미 힘들어


손톱을 세우고
소리를 지르고

나의 시간이 필요해
난 지쳤어...


그러니 그럴 땐..

우리도 조금 거리가 필요해

친절한 무심함..


너무 매정하게 돌아서지 않고
배척하지 않으며
돌아봐줄 수 있는 여유가 있는
시간적 공간적 거리

그것이 삶을 조금더 부드럽게 만들어주거든



2012/06/13 - [적묘의 페루]the 만지다.손을 뻗으면 고양이가 닿는다
2012/06/14 - [적묘의 페루]비밀버튼을 누르면 삼색고양이는 하품모드
2012/05/29 - [적묘의 페루]샛노랑 한복엔 햄스터가 잘어울려요!
2012/05/28 - [적묘의 페루]어린 고양이와 늙은 개가 그리는 일상
2012/05/21 - [적묘의 페루]월간낚시, 고양이 미끼는 사료 한알
2012/05/05 - [적묘의 페루]궁극의 갸우뚱 모드, 카오스고양이

2012/06/29 - [적묘의 페루]반달곰 고양이의 잠을 방해하는 검은 손!
2012/06/21 - [적묘의 페루]공존의 미덕,시장 고양이가 부러운 이유
2012/06/20 - [적묘의 고양이]환경스페셜,철거촌 고양이,2012년 6월 20일(수) 밤 10:00~10:50 KBS 1TV 방송
2011/09/25 - [적묘의 고양이이야기]현명한 아이와 고양이의 적절한 거리
2011/09/27 - [적묘의 고양이 이야기]조카님에게 애교만발 러시안블루~
2011/12/10 - [적묘의 고양이] 현명한 고양이의 깨끗한 물마시는 방법
2011/11/30 - [적묘의 타임머신] 아기에 대한 고양이들의 반응


3줄 요약


1. 친절한 무심함과 여유있는 관심을 삶을 풍요롭게 하지요~

2. 고양이에 대한 연민, 인간에 대한 예의 별차이 없어요.

3. 숲을 보기 위해 떠나는 시간입니다!!

항상 다음뷰 추천에 감사합니다!
♡이 블로그의 수익은 길냥이들을 위해 사용하고 있어요♡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9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1,640
Today690
Total5,947,236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