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시간으로 오후 6시에 일어났어요.

페루 시간으로 새벽 4시

사진전 준비 중에
프로그램 돌리면서 글 쓰고 있네요.

한국주간 행사에서 다른 건 웬만큼
영화랑, 현수막, 기념품용 볼펜 등등..
다른 이벤트성 행사들은 모두 저녁에
저는 거기 있기만 하면 되고,
발표와 강의는 다른 분들이 하니까...

당장 월요일부터 오후부터 금요일 저녁까지
상설 전시할 사진전이 문제인지라
아직도 편집 작업 중입니다.

한국사진 전시니까 그냥 사진들은 다 진짜 무난 무난!!!
완전 ..;; 그냥 정보 제시 정도라서
사실 조금 아쉽습니다..ㅠㅠ

누가 찍어도 그냥 비슷비슷한 사진들이 주입니다



어제 출력소에 가보니..음..;;
시간이 생각보다 걸리더군요.

그래서 기다리는 시간이 이래저래
중간에 카페도 가고 다른 물건도 찾고


정작 쉬질 못해서 머리가 멍..

이게 사진만 붙이는게 아니고
설명을 해야 한다는 생각에 부담이 팍..




큰 사진들을 편집하다 보니
하나하나 변환시킬 때 걸리는 시간 동안
잠깐 잠깐씩 한줄씩 글을 쓰고 있네요


언젠가...

제가 그냥 사진전시회를 할 일이 있다면
첫번째 주제는 아무래도
 진리의 노랑둥이가 되지 않을까요?


지지난주부터..회의와 수업, 행사 준비
다음주는 한국주간행사 월-금
그 중간에 스페인어 수업과 한국어 수업

그리고 5월이 끝나는군요.


6월엔 여유롭게 공원에서 노랑둥이랑
정신줄 좀 놓고 놀고 싶네요.


노랑둥이는 뒤쪽으로 돌아가서 낮잠을 청하고
그 꽃덤불 속엔 이미 나비들이 잔뜩!!!

웅...정말 낮잠을 부르는 아이들이었어요~

덤으로..누가 찍어도 다 비슷한 사진들이지만..;;
그래도 편집 중인 것들 몇장~


2012/05/19 - [적묘의 사진]페루에서 한국사진전을 준비하며 느끼는 아쉬움

2012/05/18 - [적묘의 한국어교육]페루에서 사진전을 준비하면서
2012/05/16 - [적묘의 페루]the 만지다, 카오스 고양이의 유혹
2012/05/16 - [적묘의 페루]불법복제시디천국 El Hueco에서 한류를 만나다.
2012/05/15 - [적묘의 페루]19금 에레라 박물관에서 생로병사를 보다!
2012/05/14 - [적묘의 페루] 리마 최초의 소방관, 자원봉사의 시초

2012/05/13 - [적묘의 페루]애교 넘치는 고양이들과 사회과학대 안뜰에서
2012/05/12 - [적묘의 KOICA]한국어 교육,UNFV에서 한국주간 계획서 작성 중
2012/05/11 - [적묘의 페루]놀라운 고양이들을 만나다
2012/05/10 - [적묘의 한국어 수업]페루에서 한국어 수업하기
2012/05/09 - [적묘의 페루]치명적 유혹!아기고양이도 진리의 노랑둥이!
2012/05/08 - [적묘의 페루]아기고양이들을 보러 달려간 사연



3줄 요약

1. 한국사진전은 주로 한국 의식주와 전통문화쪽

2. 모든 게 다 예상보다 빨리되거나 늦게되서 완전 수면부족!!

3. 6월엔 분야별토론이랑 수업분량 증설 예정이라 또 바쁘....

항상 다음뷰 추천에 감사합니다!
♡이 블로그의 수익은 길냥이들을 위해 사용하고 있어요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meryamun 2012.05.20 08:2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양이가..무슨 표범같이 보입니다.
    꽤 커 보이네요..

    • 적묘 2012.05.20 22: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meryamun님 포즈 자체가 당당해서 그렇게 느껴지는 것도 있고~
      사실 고양이들은 아주 작은 동물은 아니랍니다 ^^
      4키로 정도 나가거든요~

  2. jackie 2012.05.20 15:3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워우.. 가까이 계시면 바ㅋ스라도 한박스 드리고픈 맘이 굴뚝이지만.. ㅎㅎ
    멀리계시니 레드fire라도 한캔. ㅋ
    아프지마시고, 냥냥씨들과 한가로운 오후를 바래보며 힘내시길!!!

    • 적묘 2012.05.20 23: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jackie님 그런 류의 음료는 마시지 않아요.
      커피와 과일 주스..가끔 탄산..^^

      내일 뚜껑을 열어봐야 알 수 있을 듯합니다!!!
      기운내야죠 아자아자!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7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1,055
Today1,325
Total5,890,750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