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롱군은 항상 오빠노릇을 잘하지요

고양이들의 건강은
털과 얼굴 상태로 알 수 있는데
밥을 잘 먹고 여유있는 동물들은
알아서 터럭을 관리 잘하니까
반지르르르해집니다.

초롱군은 그 털관리 그루밍을 알아서
동생들을 다 해주는거죠!



사실...

초롱군은 그냥 따끈하게 햇살 아래서 잘 자고 있었어요.




분명 침대에 혼자 누워 있었죠!




하아아아아~~~ 시원하게 하품하고

기지개 쭈욱!!!!




응?


분명 자기 전에 없었는데?



눈 앞에 막내가 있으니..

어쩌겄어요

할짝할짝


목덜미에서 시작되는

키쓰~



러시안 블루인 몽실양은
색 자체가 회색이라서..;;
그루밍의 티가 잘 안나요

게다가..ㅜㅡ

사진 잘 들여다 보시면 두둥!!!!


꼬옥..;; 목덜미 터럭은 왜..
역방향 그루밍이냐공!!!!!

그래놓고 자긴 정방향 그루밍~~~
고양이 세수 중!!!



오빠...난 더 안해줘?

웅?



2011/09/01 - [사스키님네 스코티쉬폴드 고양이] 노엘의 우아함에 대한 고찰
2011/07/13 - [적묘의 고양이 이야기] 혀로 코파기의 달인
2011/05/19 - [고양이의 애정표현] 오빠는 널 사랑해
2011/05/07 - [그루밍의 정석] 고양이의 일상탐구
2010/10/30 - [적묘의 고양이 이야기] 사랑해

2011/04/25 - [늦잠불가] 고양이가 있는 창가는 진리!!
2010/08/12 - [적묘의 고양이 이야기] 털관리 어떻게 하나요?
2010/10/04 - [적묘의 고양이 이야기] 냥이덩어리로의 변신과정
2010/10/08 - [적묘의 고양이 이야기] 오빠가 피곤한 이유
2011/10/01 - [적묘의 고양이] 그가 머무른 자리를 슬퍼하다
2011/10/02 - [적묘의 고양이들] 남의 캣닙을 탐내지 말라!!!


3줄 요약

1. 오빠의 애정 표현 범위가 줄었어요..;;;

2. 예전에 목키스에서 시작해서 전신으로 쫘악..지대 염장이었는디

3. 아침의 시작은 세수..맞나요? ^^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1.10.03 07:5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1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443
Today392
Total5,982,870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