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저 하늘을

마냥 구름을

잠깐 눈감고

다시 눈 뜨고






바람이 구름을 데려가고

바람이 태양을 실어오고

호수가 태양을 담아온다




하루는 그렇게 흐른다

시간은 그렇게 멈춘다

바람은 그렇게 지난다

노을은 그렇게 물든다



2011/05/11 - [몽골,간단사원]라마불교 사원에서 마니차를 돌리다
2011/05/06 - [몽골에서 온 선물] 고양이의 반응은 검열이다!
2011/05/05 - [몽골의 어린이날] 선물은 없지만, 수흐바타르 광장의 변신은 무죄
2011/05/03 - [몽골] 울란바타르 주교좌 성당과 몽골개
2011/05/03 - [몽골,테를지국립공원] 매사나이를 만나다

2011/01/02 - [몽골,홉스골] 광각렌즈가 필요한 순간
2010/12/31 - [몽골, 홉스골] 광각렌즈 필참!! 아시아에서 두번째로 큰 호수에 가다
2010/08/28 - [몽골 게르 안에서] 무지개를 꿈꾸다
2010/08/19 - [몽골,테를지국립공원] 호르헉을 맛보지 않으면 몽골여행이 아니다
2010/08/18 - [몽골,울란바타르] 무슨 반~~찬?

 



3줄 요약

1. 나는 여기에 멈춰 있다

2. 더이상 다가갈 필요 없는 거리

3. 그래서 사진으로 남는 여행은 그저 아름답다


http://v.daum.net/my/lincat79

다음뷰 추천으로 받은 수익을 보태서
길냥이들 사료를 제공하고 있답니다.
클릭으로 길냥이 한끼를 도울 수 있어요 ^ㅅ^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823
Today783
Total5,966,015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