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릇파릇 예쁜 완두콩!!!

오늘의 할 일은..;;


이 콩자루에 가득찬 완두콩을 까는 일!!

매년 봄이면 이렇게 깍지채 사와서

콩을 까서


냉동실에 넣어 두고

밥할 때마다 올리면 참 맛나지요~~

그리고 깍지째 삶아서 먹기도 하구요



일 시작하려고 펴 놓으면~~~




자자..고양이는 할일이 많아집니다.


 


언니 이거 맛있어?


나 먹어도 되나?



몽실아 오빠 생각엔..

이거 맛 없다!!!



으음..그래도 자꾸 신경쓰여!!!!




워이워이...

언니 콩 좀 까자!!!!




바로 등 뒤에...

턱 괴고 누워서

감시 중..ㅡㅡ;





잘 까봐라..

난 감시 중..음냐..

낮잠 아니다.. 명상이다!!!!





거의 다 깠네요!!!

초롱이 모하나 돌아보는 순간!!!!




역시..ㅡㅡ;;;




너 잔거 맞네..;;


나 콩까는 동안 너는 잠이 오냐 와???



너 일하는 동안 나 자는게

원래 지금까지 해온거니까

당연한 거지!!!!




13년이나 그렇게 살아왔는데 당연한거 아냐?





콩 다 깠으면 화장실 치우고
방정리 좀 해놓고
청소기 돌려놔..


난 바빠서 이만...

2011/05/15 - [시간의 정의] 세마리 고양이의 주말 오후란
2011/05/15 - [러블의 주말미션] 회색찹쌀떡 할짝할짝+고릉고릉

2011/05/09 - [버만고양이의 아침] 궁극의 요가자세
2011/01/18 - [무한도전하품] 이것이 바로 인셉션이다?
2010/08/22 - [고양이의 주말미션] 4단계 수면유도-당신도 할 수 있다!!!

2011/05/16 - [쭌님네 투슬리스] 검은 짐승이 몸부림치는 이유
2010/12/15 - [강한 부정] 오빠 믿지???!!!!




3줄 요약

1. 초롱군은 모든 일에 참 적극적이지요!!! 방해금지!!!!

2. 콩굴리기 하는건 못 찍어서 아쉽.ㅠ.ㅠ

3. 쇼파에 기대서 콩까는 내내 하품하고 자고 있는 초롱군...그저 부럽..ㅠㅠ

다음뷰 손가락 추천은 길냥이들에게 도움이 됩니다!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762
Today121
Total5,966,941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