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이가 초식동물로 자리매김하는데

뛰어난 예시..;;;

탁월한 조교 +_+

13년동안 풀뜯어 오신 달인

염소 김초롱 선생이지요~





채..;;; 피지도 않은


이제 막 올라오는 어린 싹들이 맛있어요!!!




겨우내 뜯었던

대나무 잎은 이제 당분간 휴식!!!


2011/03/03 - [초식동물] 대나무잎을 먹는 너는 고양이팬더??
2011/02/28 - [초식동물] 파피루스를 먹는 고양이
2011/03/19 - [농사의 즐거움] 모든 고양이를 위한 개박하
2011/04/01 - [만우절고양이] 초롱군의 거짓말




초롱군의 눈엔 새로운
야들야들 어린 것들이 들어옵니다!!!





하아아아~



이미..이성을 상실...ㅠㅠ





그러고 보니 초롱군이 나이를 먹었구나 생각할때가..

이렇게 눈꼽이 낄 때..ㅜㅜ

예전엔 백옥같이 흰...얼굴이었는데..






적묘가 속상해하든 말든


일단 눈여겨 본 여리디 여린 싹을 공격!!!!






질끈!!!


물어 뜯습니다!!!!





캬~~~


이 맛이야!!!





조용히 음미 중..







전에 황사능비 온다고

애들 못나가게 한 날..ㅡㅡ;;


아놔..;;


대략 이런 분위기..


옥상으로 올라갈 때 못 따라오게 하니까..








우갸아아아아아

왜에에에에~~~






으앙 으앙 으앙~~~~






삐져버릴테다!!!!




 2011/04/25 - [우중출사] 날개, 꽃가지에 머물다
2011/04/07 - [봄비] 고양이가 삼각대를 사냥한 이유
2011/04/09 - [봄의 마성] 고양이는 유혹에 약하다
2011/03/08 - [우산종결자] 봄비 내리는 날의 암투?
2011/04/26 - [우중 꽃접사tip]황사능비에도 꽃은 싱그럽다
2011/04/27 - [금낭화] 봄을 안은 주머니~


3줄 요약

1. 초롱군은 고양이고, 초식동물이고, 앙탈쟁이~

2. 초롱군만큼 풀 좋아하는 고양이가 또 있나요?

3. 간식은 취향일뿐!! 주식은 아닙니다 ^^;;

초롱군의 예측불허 입맛의 끝은 어디일까요? ^^:;
궁금하신 분은 다음뷰 추천 꾸욱!! 포스팅 기운이 솟아나요!!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581
Today380
Total5,971,247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