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의 모든 고양이에게 없는 병

세상의 모든 인간들을 위한 약

바로 고양이를 키우는 이유 중 하나!!


편안하고..


나른하고....


그런 주말을 선사해주는 것이 바로 고양이의 본분!


싱크로 10000%의 수면 더블샷???




그 어느 해..

뭐....2006년입니다 ^^




무한히도 깜찍이를 싫어라 하던

초롱군이 어느새 깜찍양 편애모드

딸바보가 되어가던 때....





가만히 둬도..혼자 딩구르르르르르

딩구르르르르르르르

도르르르르르~~~

굴러가면서 잠자는 깜찍양..







데려온지 어언....2,3개월 지나

코의 피부병은 완전히 나았지만

눈썹의 그슬린 자국은 여전합니다.
-이건 한 반년 지나서 없어진 듯





초롱군의 젋은 시절..

육아에 힘든 6살 고양이는 지쳐 잠이 듭니다.




어떤 이유로!!

어찌하여..;;

돌아보기만 하면..;;


포즈가 변해있는지 적묘는 전혀 모르겠습니다..ㅡㅡ;





분명히 깊이 깊이 잠들어 있는거 같은데..;;





자꾸만 위치와 자세는 변합니다..





머리만 대면 잠들고..

눈 뜨고 밥 먹고 잠들고...

불면증이란 것은 고양이에게 없는 유일한 병...







오늘


당신의 피로와

힘들었던 한 주를 날려주고

불면증을 잠재울 명약...


수면 더블샷입니다..+_+







행복하고 편안한 주말 되소서!!!


그래야 또다시 신나게 다음 주를 향해 뛰어갈 수 있을테니까요!!!



2011/04/01 - [만우절고양이] 깜찍양의 실체는 하악하악
2010/10/08 - [적묘의 고양이 이야기] 오빠가 피곤한 이유
2010/10/04 - [적묘의 고양이 이야기] 냥이덩어리로의 변신과정
2010/08/19 - [정원에서] 악마를 보았다
2011/01/13 - [고양이의 붕어점] 먹을 복은 타고난 운명








3줄 요약

1. 고양이의 폭풍성장은 세일러문 변신수준!

2. 불면증 걸린 고양이가 있다면 외계묘!!! 빨리 인근 군부대로 신고하세요

3. 2006년도 니콘 3100 똑딱이 시절이네요 ^^


 적묘 인스타  친구카카오채널 구독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하늘을달려라 2011.04.16 08: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없는병이 멀까 했는데 ㅋㅋㅋ
    불면증이였군요 ㅎㅎ

  2. 테나 2011.04.16 15:2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깜찍양 얼굴 좀 봐요!
    아기티가 팍팍~
    지금도 귀엽지만 저 때는 정말 깨물어줄 만큼 깜찍했네요.ㅎㅎ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1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511
Today0
Total5,985,951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