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오스 루앙프라방

Luang Prabang


꽤나 유명한 야시장이랍니다.


외국인들이 태반이지만..

종종


주황색 승복을 입은 승려들의 커피 타임도 살짝 볼 수 있어요 ^^





낮엔 차가 다니는 일반적인 넓은 거리가

밤이면 이렇게~




특히 이 야시장에서 구경할 것들은

라오스 사람들

소수민족들이 많든..







수공예품들





그중에서 제가 구입한 것은!!!

지금 제 방에 이렇게 ^^


 

 



약간 탐났던 것은...

이 전등 갓!!!



불교국가답게~~~

다양한 불상관련 작품들




자잘한 은공예품도 많지요



걸이나 덮개들..




한쪽엔 먹거리들..




완전 반가운척 하는 ..

잘생긴 강쥐~




무심히 지나가다...


눈에 딱 들어온..



곤란한 표정의 고양이...




누구를 기다리나요



쪼그리고 앉아서..

눈을 마주쳐보려고 하는데..





자꾸만 딴 곳을 봅니다..

누구를 기다리나요..





밤은 깊어가고..

관광객들도 숙소로 돌아갑니다..



마지막 손님을 기다리는

뚝뚝이들도...





방향을 돌립니다..





1995년 도시 전체가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에 등재된
 
라오스 역사도시 루앙프라방의 저명한 풍물 중 하나인 야시장




이곳에선 잠시 시간도 발걸음도 멈춘답니다..

저마다 다른 삶의 풍경들을 만나봅니다.

2011/04/13 - [루앙프라방의 아침]라오스에서 만나다
2011/04/02 - [인도네시아 과일들] 열대과일의 즐거움!!
2010/10/05 - [부산,반여농산물도매시장] 금싸라기를 찾아서

2011/03/15 - [커스타드 애플] 동남아에 가면 도전하라!
2010/11/13 - [하노이,동수원시장]베트남 북부 상권 중심지을 담다
2010/09/30 - [적묘의 식단] 베트남에서 시장보기
2010/10/15 - [적묘의 베트남 고양이 이야기] 새침한 시장고양이도 있고!

2010/08/19 - [몽골,테를지국립공원] 호르헉을 맛보지 않으면 몽골여행이 아니다
2010/09/20 - [몽골] 유목민이 물 한바가지로 살아남는 법


3줄 요약

1. 저 고양이..기다리던누군가를 만났을까요?

2. 다음날 아침에 만난 고양이는 완전히 애교쟁이였답니다.

3. 루앙프라방의 야시장은 저녁 5시부터 거리 교통통제하고 시작되서 10시면 거의 닫아요.


루앙프라방의 야시장에 가고 싶다면 다음뷰 추천 손가락 꾸욱!!!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아리동 2011.04.14 09: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라오스 시장은 인니 시장보다 깨끗하고 더 잼난듯해요.
    이게 다아~ 적묘님 사진 기술 덕분입니다.
    Lao Coffee 라는 간판이 눈에 띄네요.
    어떤 맛일까요 ^^

    • 적묘 2011.04.14 22: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리동님 라오커피는 베트남 커피랑 비슷해요~~~

      루앙프라방 이쪽 거리는 확실히~
      좀더 깨끗할거예요

      외국인 대상으로 영업하니까요 ^^

  2. dall-lee 2011.04.14 09: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옛날 생각 나네요. 루앙프라방 사원들마다 고양이가 많더라구요. 여행자 거리에서는 접대묘도 숱하게 만났구요. 또 가고 싶은 곳이에요....

    • 적묘 2011.04.14 22: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dall-lee님 와앗...제 블록에서 뵙다니~~~

      영광입니다 ^^

      여행자 거리의 접대묘는 후훗..
      조만간에 포스팅할겁니다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7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910
Today231
Total5,898,102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