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러번 시도했다가

드디어 한번 가봄!!!



전반적으로 깔끔










살짝 늦은 점심시간에 도착







한가롭네요.







샐러드, 








다음엔 언젠가 코스요리로 한번 먹어보고 싶네요.






라자냐 강추!!!







2019/01/26 - [적묘의 부산]부산대 맛집,브런치,웬디스 키친,Wendy’s Kitchen,강아지가 있어요

2019/01/28 - [적묘의 부산]크로체,디저트카페,부산대 맛집,몽슈슈 앤 크로체,분위기좋은 카페

2019/02/06 - [적묘의 부산]임페리아,부산차이나타운의 러시아식당,보르쉬,양꼬치,샤슬릭,리뾰쉬카

2019/02/14 - [적묘의 부산]진국명가,철판파삼겹,부산대 맛집,항아리수제비 무한리필

2019/07/08 - [적묘의 부산]부산대 맛집, 인도식당,뭄바이,마라탕,탕후쿵푸,일본가정식,야마벤또






 적묘 인스타  친구  유툽구독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8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781
Today345
Total5,925,404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