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파에 있던 초롱군이

폴짝 뛰어내려와


마중을 나온 이유는


바스락 거리는 비닐 봉지 소리 때문








친구님이 챙겨주신 맛난 것들~

별 생각없이 봉지 안에 든 것들을 

하나씩 꺼내서 부모님께 보여드리는데!!!








갑자기 웃음이 빵 터진 어머니~~~







조용히...


은밀하게....








침투완료!!!!









스르르르르르~~~~~


완벽하게 자리 잡았습니다!!!










꺄아..초롱아아아아아~~~



초롱군 신남 +_+


봉지 안에서 뭔가 맛난 냄새가 있는지

열심히 킁킁거리고 야옹거리고 맛보는 중










어라? 정말 과자부스러기가 있네요.


열심히 먹는..;;



어이어이..;;;


18살 고양이는 알아서 과자도 챙겨먹는거였어?










계속 찍고 있으려니

어머니 말씀..


고양이 학대사진인 줄 알고

사람들이 욕하면 어쩌니?


그래서 나오는 사진도 찍었습니다 +_+



초롱군의 자유의지!!!

존중합니다 +_+








18년쯤 살아봐요..;;;



지가 하고픈거는 꼭 한답니다.









이제 한층 더 심도깊게!!!!

탐구하는 중!!!!





맛난 내음이 오빠털에서 나~~~


몽실양도 초롱군에게 묻은 과자 부스러기에 흥미만점!!









청도에 다녀온 친구님께서~

고맙게도 ㅜㅜ


감자 과자랑 대만식 연유크래커에 

양꼬치랑 먹으면 맛있는 땅콩

(난 양꼬치를 싸오라고 했었.....)









초롱군은 감자 과자에 꽂혀서

열심히 몇조각 먹더라구요.









진지한 얼굴...하지마..


너 아까 봉지 안에 들어가서 파닥파닥 노는거

내가 다 찍었거덩




헉...혹시...+_+ 감자 과자 내놓으라는 거냐?


지금 ....다 컸다고!!!


어디서 냥아치짓을 +_+



나이가 먹어갈수록 입맛도 화려해지시더니만

포스도 강력해지시네요!!!!!







2017/03/09 - [적묘의 고양이]택배에 대한 18살 노묘의 반응,고양이는 한다.철저한 수색

2017/02/06 - [적묘의 고양이]캣닙 박스가 필요한 이유, 고양이가 먹으면 안되는 독초

2017/01/09 - [적묘의 고양이]마른 캣닙 박스 혹은 싱싱한 생캣닙, 고양이 향정신성 식물 사용법

2016/09/05 - [적묘의 고양이]박스 하나,노묘들의 회춘 아이템

2016/10/25 - [적묘의 고양이]책상 아래, 발치에는 커다란 따끈한 17살 노묘

2016/10/05 - [적묘의 고양이]페루 알파카 방석에 대한 고양이들의 반응


2011/09/30 - [적묘의 고양이들] 초롱군의 요즘 관심사

2010/09/14 - [적묘의 고양이 이야기] 봉다리의 평등성

2010/09/16 - [적묘의 고양이 이야기] 봉다리 놀이에 대한 고찰

2010/11/24 - [적묘의 고양이 이야기] 택배시 물건 파손에 대비한 포장법 특강

2010/12/22 - [쇼핑백 놀이의 종결자] 당연지사

2011/04/13 - [고양이와 쇼핑백] 사랑의 조건






 3줄 요약


1. 바스락 봉지 소리와 함께 초롱군이 마중도 나와줍니다!!!


2. 친구님이 먹다가 남은 감자과자를 봉지에 넣어둔 건 초롱군이 깨끗하게 먹었어요~~


3. 생각지도 않은 선물에 신나고, 초롱군 봉지쇼에 빵터지고, 진지포스에 과자 한입 뺏김..;;


 적묘 인스타  친구카카오채널 구독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733
Today107
Total5,970,393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