점심시간 완전히 지나서

3시 좀 안되서 간거 같네요.


사람들이 없는 부광반점 +_+


완전히 조용한 시간에 갔습니다!!!





꽤나 유명한 집이예요.

근처의 태백관이랑 탕수육으로 유명하지요.








가격은 이렇습니다~


만족도 +_+ 푸짐합니다.








역시 조용한 가게에서

편안히 먹기 위해서는


애매한 시간에 가는 백수의 즐거움이 있습니다 ^^








그런데 살~~~짝 걱정했었어요.



점심시간 너무 지나서 다들 쉬실까봐.



다행히 사장님이 반갑게 맞이해주시면서

조용한 시간에 잘 왔다고 해주시네요 ^^









짜장면 하나랑 탕수육 하나.



불쇼를 놓쳐버렸어요.


수다 떨다가 고개 돌리니..불이 한숨 내려오고 있네요..;;

아쉽당~~~








어쩔 수 없이 생활의 달인을 찍어서

단골 손님들한테 미안하시다면서~~~



초마면 국물도 한 그릇


짜장면은 아예 딱 나눠서 두그릇으로 담아주시고


기본 서비스인 얼큰한 짬뽕국물도 한가득!!!








맛이 강하고 달달하고 건더기가 많아서 좋은

탕수육 소스~






도톰하고 부드러운 탕수육


바삭한데도 촉촉해서 정말 맛있었어요


그런데 금방 방송보니까

이 탕수육 반죽의 비밀은 역시 비밀이네요 ㅎㅎㅎ






태백관의 탕슉이 입천장이 까지도록 

과자처럼 바삭바삭하다면

부광반점은 촉촉하고 씹히는 맛이 좀더 깊어요.







사장님께서 평생동안 개발한 메뉴라고

맛보라고 주셨어요 ^^





초마면 국물은 정말이지 +_+


아 다음엔 무조건 초마면이다 싶습니다.


다음에 초마면 먹으러 한번 더 오자는 결론을 내릴 정도로 +_+







짜장면은 많이 안달고 부드러워서 좋았어요.


요기는 기본 만두가 세모꼴인것도 귀여워요 ^^






역시 +_+


이런 저런 이야기하면서

즐겁게 먹으면서


아 다음에도 사람없는 시간 잘 골라서 와야겠다 하고

언제 또 오지 했답니다~



박차정 독립운동가 생가 근처,

동래고등학교 정문 근처 골목으로 들어오면

찾기 쉬워요 ^^


2016/12/05 - [적묘의 부산]독립운동가,박차정 의사 생가,역사 체험학습

2017/01/11 - [적묘의 부산]동래고에서 만난 항일운동기념탑과 노랑둥이









2017/01/14 - [적묘의 부산]동래 맛집,파리쟝베이커리, 제과기능장,명품빵집,Paris Jean

2017/01/08 - [적묘의 부산]해운대맛집,생활의 달인 우엉김밥, 동래맛집,태백관 탕수육

2017/01/11 - [적묘의 부산]동래부동헌,역사체험학습,부산광역시 유형문화재 제1호

2016/09/30 - [적묘의 부산]동래시장 맛집, 호로록호로록 손칼국수

2016/08/26 - [적묘의 부산]차이나타운, 부산역 맞은편에서 만나는 중국식당, 공갈빵

2016/03/22 - [적묘의 서울]한양대 맛집, 만리향양꼬치, 왕십리역 근처

2016/07/19 - [적묘의 서울]얼음시원 땅콩소스 고소한 중국식 냉면, 금룡, 24시간 중국집, 한양대 앞 맛집


2016/06/07 - [적묘의 미국]괌 맛집,노량진수산시장?생연어,참치,피셔맨즈 코옵,FISHERMANS CO-OP

2016/03/19 - [적묘의 모로코]마라케시 맛집, 전망좋은 카페 레스토랑에서 따진과 쿠스쿠스, 모로코 음식

2016/04/21 - [적묘의 타이완]하루 한잔 버블티,쩐주나이차,珍珠奶茶,coco,우쓰란,50嵐 체험기

2016/02/18 - [적묘의 멕시코]거리음식을 즐기는 멕시코시티,녹색 케사디야,Quesadilla

2016/01/18 - [적묘의 포르투갈]리스본 맛집,세르베자리아 트린다데,cervejaria trindade

2015/11/21 - [적묘의 모로코] 찜그릇 따진 모로코 음식을 즐기다.Tagine




3줄 요약

1. 화요일은 쉽니다. 모르고 헛걸음한 적이 있어서 ㅎㅎㅎ


2. 4명 정도 가서 초마면도 같이 시키고 이거저거 같이 먹는 것을 강추합니다!!!


3. 동래의 숨은 맛집들이 많은데 ...방송에 나오면서 당분간 먹기 힘들어질거 같아 아쉬워요. 


 적묘 인스타  친구해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부산 동래구 칠산동 289-3 | 부광반점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달맞이 2017.03.08 22:2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맛집?
    여기는 식욕이 왕성한 아이들이 좋아할만합니다
    처음 이사와서 맛집이란 소리에
    한걸음에 달려 갔지만 ㅎㅎㅎ

    어떻게 선정됐는진 몰라도
    가격이 그다지 착한것도 아니고
    그냥 주변의 중국집입니다.

    • 적묘 2017.03.08 22: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달맞이님 제 입엔 맛있었어요.
      입맛이란 워낙에 주관적인 것이지만요,
      일단, 저는 다시 먹으러 갈 생각이구요.

      동네 중국집들 중에서 맛있는 정도의 맛집이면 맛집이라고 생각해요.

      기준을 어디다 두시는지 모르겠는데
      저는 살면서 여기저기서 먹어보고 제 입에 맛있으면 맛집이라고 쓰고 있습니다.

  2. 은수 2017.03.19 09: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는 근처 태백관이 더 낫더군요. 양도 그렇고 탕수육, 초마면.... 실망했던 메뉴중 하나...

    태백관 안 가 보셨으면 거기 한 번 가보세요~

    • 적묘 2017.03.19 11: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은수님 태백관 글도 있어요 ^^
      위에 링크도 있구요.

      1월 포스팅입니다.

      2017/01/08 - [적묘의 부산]해운대맛집,생활의 달인 우엉김밥, 동래맛집,태백관 탕수육
      http://lincat.tistory.com/3542

      제 입에는 둘다 맛있는데 둘다 댓글엔 은수님같은 댓글러가 있지요.

      입맛은 주관적인 것이라 어디가 어디보다 나은거라 추천하긴 그렇고
      두 식당 다 친구들이랑 같이 가서 맛있게 먹은 곳입니다.

      초마면의 경우는 배가 불러서
      서비스 국물만 먹었기 때문에 한번 꼭 가서 먹어볼 생각이구요.

      개인적으론 제 블로그에 있는 식당 소개들 중에서
      티비 소개 프로그램에 나오기 전에 참 맛있었는데..
      티비 나오고 난 뒤에는 사람 많아서 못 가는 곳이 많아요.
      티비 방영 전후로 맛이 과연 같을까도 궁금하긴 합니다.

  3. 궁금이 2017.03.20 13:3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부산 3대 탕수육은 누가 정한건가요?

    • 적묘 2017.03.20 14: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궁금이님 그냥 잘 먹고 다니던 동네 음식점들이 갑자기 유명해지게 만들면서...

      단골장사 안되게 만들면서

      3대니, 원조니, 몇대 몇대 하는 건 주로 티비프로그램의 영향이랍니다.

      3대 천왕도 그렇고 맛의 달인도
      수요미식회도... 그런 식으로....

      그래서 지금 웬만큼 맛있는 식당들은 다 티비에 나왔을거예요.
      그 이후에 평이 갈리거나 바뀌는건 어쩔 수 없는 현상이고..

      맛이란 워낙 주관적인 것이니까요.

      진짜 맛있었던 동네식당들에 안가게 되는 건 좀 아쉽고 그래요.
      이 집도, 태백관도, 신발원이나... 서울 에베레스트나 그런 집들도 다 한번씩 티비 나오고서는
      잘 안가게 되는거죠~

      시간 좀 지나길 기다리거나...

  4. 먹어본 1인 2018.07.16 21:2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일부러 서울서 먹으러 갔었는데...
    정말 실망...
    평생 잊지 못할 인생 탕수육이 됐습니다.
    그후 티비서 나온 맛집 불신..

    • 적묘 2018.07.17 20: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먹어본 1인님 저기는 티비 나오기 전부터 양으로 유명하고
      바삭한 튀김옷으로 유명했어요.

      그런게 땡길때 정말 맛있고
      지금도 생각나는 맛이거든요.

      윗 댓글에도 답을 달았지만 모든 입맛은 주관적이랍니다.
      최근에도 먹었는데 전 괜찮았어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1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553
Today410
Total5,984,388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