쉐프샤우엔 어느 골목길


모든 만남은 우연한 것이지요

그래서 필연이 되는 것

그것이 인연이고 묘연


두 고양이의 다정한 시간







넓게 보면 쓰레기장

잡풀 무더기 사이지만


가까이서 보면

 





잡초 꽃도 꽃

쓰레기 더미도 집


아기 고양이는 언제나 천사

거기에 노랑둥이는 진리~






눈색도 아직 선명하게 나오지 않은

이제 갓 눈을 뜬 작은 고양이의 아장 아장






하나하나 

발가락도 

뾰족한 귀도

애옹애옹 울음소리도






다부지게 딱 모은 네 발

그리고 흰색 아이라인에 

까닥까딱 꼬리





심쿵하게 만드는


이 어린 맹수의 매력







근데 빛의 속도로 달려가는

이유는?


크어..;;;








엄마가 미묘십니다~~~


근데 이 분위기..;;;






저 깨진 유리 저쪽으로 아기를 보내버리고


완전히 바리케이트 치는 중






휙....돌아봅니다.



인간...


우리 애 아직 어려~

건드리지 마라~~~






어우야~


근데 왜 이리 아련아련 이쁜 거니







그런 아련아련 미모 뽑내는 엄마한테

스르르륵 다가온 아기 고양이~~~







너!!!


누가 엄마말에 반항하래!!!


세상은 위험한 곳이야!!!






이봐요!!!


인간...빨리 그렇다고 말해줘요.


아무나 덥썩 따라가지 말라고


응?







엄마의 철벽방어


애기가 기가 죽더라도


안전이 최고


인간이 다가갈 수 없는 저쪽으로 쭉 밀어 놓는 엄마의 마음



너도, 살다보면 이해할 수 있을거야.






2016/07/14 - [적묘의 모로코]아실라 어시장에서 만날 수 있는 것들

2016/07/14 - [적묘의 모로코]쉐프샤우엔 고양이들 금수저 흙수저, 빈익빈 부익부

2016/07/13 - [적묘의 모로코]사막 바다, 아실라 어시장 아기 고양이들

2016/06/17 - [적묘의 모로코]고양이들이 화보가 되는 쉐프샤우엔,Chefchaouen

2016/06/10 - [적묘의 모로코]쉐프샤우엔의 유일한 술집, 파라도르 호텔,Hotel Parador

2016/06/01 - [적묘의 모로코]이슬람 국가인 모로코에서 맥주, 알콜 구입 방법 cave alcool

2016/05/13 - [적묘의 쉐프샤우엔]사막끝 푸른 휴식처,모로코 산토리니에서 지름신 영접

2016/04/29 - [적묘의 쉐프샤우엔]모로코 공중 목욕탕,하맘,haman,그리고 고양이


2016/05/03 - [적묘의 쉐프샤우엔]비누와 향,허브,모로코 기념품, 라 보띠카 델라 아부엘라 알라딘

2016/04/22 - [적묘의 모로코]유럽에서 가장 가까운 아프리카, 마라께시에서 사하라 사막 2박 3일코스

2016/03/15 - [적묘의 모로코]오토바이를 즐기는 삼색 고양이, 마라케시 메디나,Medina of Marrakesh

2016/03/19 - [적묘의 모로코]마라케시 맛집, 전망좋은 카페 레스토랑에서 따진과 쿠스쿠스, 모로코 음식

2016/02/22 - [적묘의 모로코]쉐프샤우엔 고양이들은 푸른색 여유 가득히

2016/02/15 - [적묘의 모로코]아실라 벽화마을, 친절한 노랑둥이 고양이들

2016/01/24 - [적묘의 모로코]쉐프샤우엔에 푸른 염료와 고양이가 있다





3줄 요약


1. 엄마 고양이가 얼마나 잘 보살펴주면 저리 이쁠까요!


2. 아기 고양이가 억울하게 야단 맞은거 같지만..안그럼 누가 집어갈거 같긴했어요.


3. 세상의 모든 아이들이 안전하게 성장할 때까지 엄마 품에서 보살핌 받을 수 있길.


카카오채널에서  구독+친구해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프리카 | 모로코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냐옹 2016.07.16 23: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오~~~애기냥이 표정이 정말 엄마한테 혼나고 시무룩하네요
    맞습니다
    문밖세상,엄마 울타리를 벗어난 세상은 아직 위험하죠
    엄마냥이가 새끼를 정말 잘 챙기네요
    어쩜 이런 순간을 포착하셨을까 ㅋㅋ

    • 적묘 2016.07.16 23: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냐옹님 고양이 레이더의 발달과 함께... 고양이 스토커가 되어가는 과정을
      저와 함께 하시면 됩니다 ^^ 하하하하하~~~

  2. 진아 2016.10.08 20:0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언니 잘지내시죠? 저 진아에요! 와라즈!
    이번달 말에 모로코 여행가서 정보찾다가 여기까지왔어요. 반갑네요! ㅎㅎ

    • 적묘 2016.10.10 19: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진아님 길 위의 인연이란 ㅎㅎㅎ 이렇게 이어집니다.

      모로코에 갈 때 나 좀 넣어가요 +_+
      고장난 카메라로 기스난 렌즈로 이렇게 사진을 담는 것이 얼마나 아쉬웠는지 몰라요.

      우리 언제 한번 뜨끈한 국물 같이 먹음서
      와라스 고산의 찬 바람을 추억해봅시다!!!!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984
Today1,090
Total5,871,053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