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호화 묘지


집 한채 값과 맞먹는다는

비싼 공동묘지


에비타가 잠든 이곳에

비가 내린다


세상을 떠난 이들이 잠든

세상을 살고 있는 이들이 집보다

더 비싼 묘지...


레콜레타에 비가 내린다







인생을 짧고 예술은 길다

삶은 짧고 죽음은 영원하다


그러니 삶을 즐기자






살아있는 한

걷는다


살아있는 한 뛴다






그리고 삶을 나눈다


죽은 이들을 위한 공간은

산 자를 위한 공간보다

비싸지만





삶을 나누기 위해서

건네줄 수 있는 것은


그저 작은 온기면 된다






커다란 고양이가 그려진

가방을 맨


아르헨티나 캣맘과

아무렇지도 않은 이야기를 주고 받는다


삶은 그런 것







비를 머금은

차가운 공간에도

온기가 있다








묘지를 청소하는 이들과

매일을 나누는 고양이들이 있다






비오는 날


젖은 털을 

바지에 부비적거리며

따스한 손길을 원하는 

삶이 있다






거대한 자본과

빈부격차 속에서


죽은 이들의 공간이 가장 비싼 이곳에서






그들도 사지 못하는

삶을 살고 있다






생명인 이상

그 끝은 언제나 영원한 이별


그러니 사라지지 않을 

돌에 조각하는 슬픔들이

공간 안에 가득하다







그러니 삶을 위해서

걸어가는 발걸음이 더 따뜻하다







더웠던 부에노스 아이레스

슬픔보다 추억으로 가득했던


유서깊은 공동묘지


집값보다 비싸다는 묘지가격





그러나 이젠

그들이 결코 구입하지 못할

생명을 가지고..







사랑의 추억과

애도의 마음으로 걸어본다


삶을 찬미하고 

죽음을 받아들이며...







2016/01/12 - [적묘의 페루]수도사의 절벽,사랑에 절망하다,자살바위 El Salto del Fraile

2014/08/22 - [적묘의 페루]리마공동묘지에 가면 뱀도 있고!!!Cementerio General El Ángel

2015/11/01 - [적묘의 고양이]마왕을 기억하며 추억하며

2013/08/09 - [적묘의 페루]리마 공동묘지에서 보낸 어머니의 날

2014/05/16 - [적묘의 우유니]기차 무덤,사막 한가운데, el cementerio del tren

2013/10/20 - [적묘의 페루]고인과 인사를 나누다. 산타 로사 공동묘지


2013/10/18 - [적묘의 강아지]눈이 슬픈 골든 리트리버를 만났던 가을 어느날

2013/07/31 - [적묘의 속삭임]급작스러운 헤어짐에 슬퍼하다

2013/05/14 - [적묘의 고양이]칠지도님네 케이린,무지개다리를 건너다

2013/01/20 - [적묘의 무지개]티티카카, 혹은 저 너머로 마지막 여행,Copacabana

2012/11/11 - [적묘의 페루]위령성월,뜨루히요 공동묘지와 납골당

2012/09/26 - [적묘의 발걸음]마지막 여행의 시작, 죽음과 장례

2011/04/02 - [인도네시아,공동묘지] 귀신은 없습니다






3줄 요약

1. 죽음을 돌아보며 삶을 살아가는 사람들, 그리고 그곳이 집인 고양이들


2. 비가 와도 가방에 먹을 것을 가지고 오는 캣맘 Que buena chica!!


3. 남미의 옛 묘지들은 유럽 영향으로 조각상들, 고급 가족묘가 많답니다~


♡ 카카오채널 http://story.kakao.com/ch/lincat0220

공감 하트♥ 클릭은 블로거에게 즐거움이 됩니다 ^^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1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821
Today69
Total5,996,981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