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님도 왔다가고

사진 찍는다고

짐 정리한다고


책상 위에는 가득 노트북과 외장하드

사진 파일들을 정리 중이고

이것 저것 가방이며 

박스며 가득 펼쳐진 방이라

좀처럼 고양이들에게 문을 열지 않는 방에


몽실양이 몽실 들어온다





옹기송기 모여있는

귀여운 에로메스들 사이로


슬며시 




사자 한마리도 자리 잡고 있고..

전부다 빨리 입양 보내고


여행비용 만들어서 

나가야지 하면서도


정작 출퇴근에 지쳐있다가

계약 기간이 끝나고는 추위에 지쳐서


이제사 뒤늦게 부스럭 부스럭


사실 이런 건 크리스마스 전에 판매글 올려야 하는데

그땐 진짜 너무 바빴지...





오랜만에 내 예쁜 막내 고양이

회색 엉덩이도 한번 도닥도닥 해주고~


그러고 보니 몽실양 이제 초등학교 4학년인가?


나이 잘 먹고 있어도 여전히 어린 고양이.






가득한 호기심으로


귀가 살포시 날아간다






살포시 킁킁킁~


미야옹~ 하고

작게 소리내보고는







역시 알파카 가죽 내음을

많이 빼놨더니

처음같은 반응이 아니고

그냥 무심해짐


음....뭔가 있네?

이 테이블 위에 이렇게 늘어 놓을꺼야?





그럼 난 그냥 내려간다잉~


넌 인형이랑 놀아~

그런 느낌이랄까?






그러고 보니

정리하다가


깊이 넣어둔 박스를 여니...


무려 30샌티가 훌쩍 넘는 잉카 수제 봉제인형도 있음..;;

나 얘두 빨랑 어디 입양보내고 싶어짐..ㅜㅜ;;






2015/10/14 - [적묘의 고양이]10살 러시안 블루, 낚시질하기 좋은 몽실양

2015/09/22 - [적묘의 고양이]러시안 블루를 행복하게 만드는 간식시간

2015/09/09 - [적묘의 고양이]스크레처 구입 및 고양이 3종세트의 반응,행복한 냥이네

2013/06/27 - [적묘의 고양이]옥상정원 3종세트와 햇살 가득한 캣닙

2013/04/15 - [적묘의 고양이]정상적이고 당연한 집안의 필수요소


2012/05/30 - [적묘의 고양이]러블 몽실양의 무사귀환 보고!!

2012/12/30 - [적묘의 고양이]침대 위 절대비교우위는 노랑둥이

2011/09/09 - [적묘의 고양이이야기] 우아한 러시안블루가 개그묘가 된 이유는?

2011/10/06 - [적묘의 고양이] 그대는 찹쌀떡!! 그대는 나의 고양이~

2011/05/29 - [고양이 3종세트] 주말특가 세일 중!

2011/06/07 - [녹색의 정원] 러시안블루가 즐기는 것은?

2011/07/08 - [적묘의 고양이이야기] 러시안블루는 캣닙 반응 늦나요??





3줄 요약

1. 소장용은 다 놔두고 판매용만 꺼내봄! 소장용은 다시 소장 박스로 고고!

2. 몽실양은 한참 무릎 위로 올라와서 골골송 부르다 내려감 ^^

3. 하나 둘 늘어가는 여행상자들. 하나둘 비워가야 할 것들.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12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726
Today450
Total5,999,349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