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실라에서

가장 저렴하면서 깔끔하다고

자부할만한!!!


그런 호스텔이었습니다.


미아~

스페인어로도..나의~

란 의미.


그리고 아침도 제공됨!!



...그런데 도시에 비해서 안 쌉니다.

왜냐면 아실라 자체에 숙소가 그렇게 많지 않거든요.


그리고 관광지에서 어느 정도 괜찮은 숙소를 얻으려면

가격이 셉니다.






다른 곳에 비하면 조금 부실한

아침 식사..


그리고 셀프~



계란도 햄도 없습니다.


그런데 .... 해 먹어도 됩니다.

옆에 부엌시설이 다 되어 있어요.





대부분 장기 여행자들은

그 정도는 사실 옆 가게에서 사와서 해 먹습니다 ^^;;

저도 그랬지만요 



물론 사용한 부엌은 꼭 자신이 정리해야 합니다.


어디나 그렇지만


여기에 너의 엄마는 없다

라는 경고가 붙어있습니다 하하하..;;;



실제로 여기는 아니고, 

남미의 어느 호스텔에서

한국분이 

아침 먹고 빨리 나간다고

그냥 식기류와 요리 도구들은

그대로 싱크대에 박아 놓고 그냥 나가버리는 거 봤는데


진짜..;;; 그러지 맙시다.


정말 부끄러워요.ㅠ.ㅠ



여행 중에 그릇 안씻고 그냥 가는 것도 첨 봤는데

10개월 여행 통털어서 

그게 처음이자 마지막이었고

한국 사람이었다는거..;;;


그 사람은 딴데가서도 저러겠지 싶어서 더 ..;;;







그래도 전 만족!!


어차피 아침에 그렇게 거하게 먹지도 않고..


만 5천원 정도의 여성전용 도미토리

이만한 정도의 아침이면 괜찮습니다.





맛있는 빵


팬케잌종류도 있고 

식사용 담백한 빵도 있고





버터, 잼






그리고..



이날은 특별하게도


 결혼식에서 받아온 선물들이 있었어요.


이 숙소를 운영하는 세 친구 중에서

한명이 그 전날 결혼했고

그래서 결혼식 쿠키 주머니가 부엌에 있었거든요.






아....


네...;;




달아서 커피를 원샷으로 안되고

두잔 정도 천천히 마신 듯 합니다.






기꺼이 주신

모로코 결혼식 쿠키에 


에너지 완전 충전하고


항구를 향해서 걸었답니다.






꼬마 아이가

팔고 있는 땅콩.


아 저 아이는 몇살인데 벌써 저렇게

거리에 나와서 장사를 할까 싶었는데...







시선을 낚아채간 것은


지나가는 검은 고양이




아름다운 아실라의


바닷가 성벽을 따라서


쭉...걷고 저 안 쪽으로 들어가면

벽화마을이 시작이랍니다.



저쪽은 식당들이 비싸고 관광지 가격.


그러나 한 블록 더 안쪽으로 들어가서 시장쪽으로 걸어가면

현지인들 식사하는 일상적인 현지 시장 거리들이 나옵니다.



역시 호스텔에서 

간단한 지도와 함께

추천 식당도 알려준답니다 ^^


전 스페인어로 정보 제공 받았습니다~


여기 숙소 사람들은 다국적 언어로...

이탈리아어, 스페인어, 영어, 프랑스어, 아랍어 되더라구요!!!







2015/09/01 - [적묘의 모로코]마라케시에서 숙소 선택하기, 여행자 숙소 고르기

2015/08/31 - [적묘의 모로코]마라케시 메디나의 고양이들,Medina of Marrakesh

2015/08/30 - [적묘의 모로코]벽화마을 아실라 노랑둥이 고양이와 푸른 책방

2015/07/16 - [적묘의 모로코] 오늘 그리고 내일,그래도 살아간다

2015/07/14 - [적묘의 모로코]마라케시 메디나에서 고양이들을 만나다,Medina of Marrakesh

2015/08/11 - [적묘의 모로코]페즈 메디나 고양이들, 구시가지 시장 고양이 골목,FEZ

2015/05/21 - [적묘의 모로코]페즈 혹은 페스, 메디나 가죽염색작업장, 테너리(Tannerie),FEZ

2015/05/20 - [적묘의 단상]여행신발,모로코에서 스페인, 이제 이탈리아에서



2015/09/06 - [적묘의 모로코]아실라 노랑둥이 고양이와 사용가능한 부엌,미아호스텔 추천

2015/07/16 - [적묘의 모로코] 오늘 그리고 내일,그래도 살아간다

2015/05/05 - [적묘의 아프리카]모로코를 걷다,마라케시 Marrakesh

2015/05/07 - [적묘의 모로코]붉은 모래사막 로망 사하라의 낙타, 마라케시 출발 2박 3일 사막투어

2015/05/09 - [적묘의 모로코]푸른도시 쉐프샤우엔에서 쉬어가다,모로코의 산토리니

2015/05/10 - [적묘의 모로코]FES 페스에서 쉐프샤우엔은 CTM 버스로!

2015/05/11 - [적묘의 모로코]아실라에 노을이 지다,혼자하는 여행이란





3줄 요약

1.아실라는 작은 도시라서 당일치기하고 탕헤르에서 숙소 잡는 것도 방법!


2. 숙소들은 주로 부킹닷컴, 호스텔닷컴 검색이용. 여행 친구 추천도 도움됩니다.


3. 아침 먹기 전에 안개 속에서 한번 걷고 밥 먹고 나오는 것도 괜찮아요. 한낮은 덥습니다!



♡ 카카오채널 구독~ http://story.kakao.com/ch/lincat0220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유럽 | 터키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적묘
 TAG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984
Today134
Total5,870,097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