끼누아는

명아주과의 풀로
가득 열리는 곡물은
조와 비슷한 느낌이랍니다.
필수 아미노산이 다 있는 곡물이라서
건강 식품으로 전 세계적으로 각광받고 있습니다.

안데스 산맥의 고산 지역의 특성화 작물이고
에콰도르, 페루, 볼리비아에서 주로 생산됩니다.

볼리비아 대통령이
끼누아 홍보 대표고
올해는 끼누아 세계화의 해라서
여기저기에서 이런 저런 행사를 하고 있고

이번 주에 전시공원에서
끼누아 축제를 하고 있어서 다녀왔습니다.


끼누아는 지역에 따라서
색이 다릅니다.

이 붉은 색이 제일 예뻐서~
눈에 학 들어 오더라구요~


다음 주 월요일까지 하니까
시간되시면 한번 가 보시길


색은 밝은 크림색에서
검은 색까지 다양합니다.


한쪽엔 전시회도 있고


끼누아 요리도 전시 중이지요


그냥 가루나
오트밀처럼 만들어서 먹는 경우도 있고


이렇게 요리를 만드는 경우도~


다양한 음식들이 있는데
사실 페루에서도 꽤 비쌉니다.

1키로에 12솔 정도


전 이걸 안 먹어봤는데
박사님 말씀으론
 이게 정말 맛있다고 하더라구요


퓨전 음식들도 있고~


이런 전통음식들도 있답니다.


끼누아는 안데스의 음식문화를
반영하는 식물이기도 하지요.
안데스 산맥과 끼누아 분포도는 일치합니다.


이렇게나 다양하게~


가장 맛있고 비싼 건
검은 색 끼누아랍니다~


리마는 코스타,
바닷가 지역이기 때문에
키누아가 생산되는 곳이 아닙니다.


그래서 저도 신기하게 봤답니다~
우와~~~ 하면서요


넓디 넓은 페루

과연..제가 리마를 벗어나서
어디 어디를 가볼 수 있을까나요.

리마 붙박이로 있는
코이카 단원은 그저 갑갑할 뿐이지요..;;;


2013/06/12 - [적묘의 페루]유기농 남미 커피와 끼누아 남미식 강정을 먹다
2013/06/09 - [적묘의 페루]매주 일요일 유기농시장, 브라질길 Av. Brasil
2013/06/01 - [적묘의 페루]국제감자의 날,전시공원에서 감자축제를!
2013/05/31 - [적묘의 페루]세비체와 치차론,까우사, 남미음식은 맛있다!
2013/05/30 - [적묘의 페루]길거리음식,주말시장의 피스코 사워
2013/05/23 - [적묘의 페루]모듬곱창철판구이는 길거리음식,pancita와 anticucho
2013/04/04 - [적묘의 페루]페루음식,아로스 꼰 뽀요,까우사,파파우왕까이나

2013/01/06 - [적묘의 페루]감자 원산지,다양한 감자를 만나다
2013/01/29 - [적묘의 볼리비아]강냉이 뻥튀기,남미 안데스산 옥수수
2013/01/20 - [적묘의 페루]제 2회 피스코,칠까노 축제/1월18일부터 20일까지
2012/12/25 - [적묘의 페루]맥주와 감자샐러드,까우사 야금야금
2012/05/09 - [적묘의 페루음식]가장 대중적인 로모살따도 lomo satado 레시피
2012/09/13 - [적묘의 페루]콩쿨,춤과 공연,리마음식축제 MISTURA
2012/04/05 - [적묘의 페루]리마,비잔틴 파빌리온 Pabellón Bizantino


3줄 요약

1. 세계적인 고소득 농작물이 되면서 정작 생산자들은 못 먹게 되는 딜레마도 있습니다.

2. 생산지가 아닌 리마에서는 이런 페루 농업청 쪽 전시회 덕에 구경해봅니다~

3. 감자, 고추, 야콘에 이어 한국에 도입되는 또다른 남미 농작물 중 하나랍니다 +_+

항상 다음뷰 추천에 감사합니다!
♡로긴하지 않아도 손가락 클릭하시면 추천된답니다

http://v.daum.net/my/lincat79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그럼에도불구하고 2013.06.23 13:0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적묘님, 끼누아(Quinua, 잉카어로 '곡물의 어머니'란 뜻) 기사 포스팅 감사드립니다. 사진 짱!입니다
    제가 아는 척을 조금 하자면 .... 페루에는 약 2,000여종의 야생종이 자라고 있는데, 현재 20개 품종이 농업적으로 활용되고 있습니다
    현재 약 34,000ha 끼누아 재배면적을 페루 농업부는 10년 이내에 100,000ha로 확대할 계획입니다
    페루 끼누아의 80%는 뿌노산이며 나머지는 아레끼빠, 쿠스코 등이랍니다. 대부분 수출.....
    참고로 한국과 페루는 현재 끼누아 공동연구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수확량을 높이는 기술 개발이 목표랍니다.
    코이카 업무로 힘드실텐데, 앞으로도 좋은 글과 사진 부탁드립니다.

    • 적묘 2013.06.23 13: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럼에도불구하고님 와 항상 정보 감사합니다!
      가끔 어떤 건 검색해도 잘 안나오더라구요.

      야생종이 그렇게 다양하다니 처음 알았습니다!!!!
      대관령에서 재배를 하고 있다는 기사까지 봤거든요.
      끼누아에 대해서 학생들에게 물어봤더니
      리마에서는 정말 비싸다고 고기가 더 싸다고 하더니..;;;
      진짜더라구요.

      다시 한번 주옥같은 정보 감사드립니다 ^^

  2. 미호 2013.06.23 13:3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생김새가 뭔가.. 우리나라 수수랑 비슷한 느낌이네요
    수수로 가루 내어 부꾸미 해 먹으면 정말 맛잇거든요
    며칠전 오랜만에 오신 엄마가 해주시니 막내가 정말 맛잇다며 한접시 뚝딱
    쌉쌀한 맛이 날텐데 어찌 이리 잘 먹느냐며 엄마가 신통방통해 하셧죠 ㅎㅎㅎ
    끼누아로 떡도 만들 수 잇을까요?

    • 적묘 2013.06.23 23: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미호님 입안에 깔깔하게 씹히는 맛이 있어요
      수수부꾸미 간만에 듣네요~
      예전에 저희 엄마도 자주 해주셨는데 ㅎㅎㅎ

      끼누아로는 떡만든 건 못보고
      저 위에 보시면 다른 곡물이랑 섞어서 떡처럼 덩어리로 만든
      따말이라는 음식은 있어요.
      끼누아만으로는 점성이 없어서 안될거예요

  3. 이재홍 2013.06.23 13:4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리나라 참깨나 들깨 같이 생겻네요 ㅎㅎ
    근데 이거 조와 비슷한거면 밥처럼 먹는거가보네요?
    외국 여행을 자주 다니다 보면 한국 음식이 그리운데
    이걸 보니,,,갑자기 식욕이 ㅎㅎㅎ

  4. 아스타로트 2013.06.23 14: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번도 먹어본 적이 없어서 맛을 상상할 수가 없네요~
    색깔이 다채로와서 넘 이뻐요ㅎㅎㅎ

    • 적묘 2013.06.23 23: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스타로트님 그죠? 저도 입안에 이상하게 깔깔하게 씹히는 건 참 적응이 안되더라구요.
      색도 예쁘고 비싸기도 비싸고~

      그냥 잡곡밥처럼 해 먹으면 된답니다

  5. 링고스타 2013.06.23 17:2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쩌면 우리나라 에서 영양가가 높고 지방이 낮아 건강식품으로 다뤄지고 있는 현미 나 율무같은 느낌을 주네요.
    끼누아......... 생전처음 들어보는 곡식? 이름이네요.ㅎ
    페루 , 예전에 영화에서나 볼수있던 흙으로 지은 집들이 눈에 아른거립니다.

    • 적묘 2013.06.25 01: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링고스타님 아미노산이 있다는 점에서
      고기를 먹지 않아도 된다는 것이 가장 다르답니다.

      단백질을 곡물로 섭취할 수 있다는 거니까요.

  6. 두아미 2013.06.26 02: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첫번째 사진을 보고 말린고추하고 고추씨가 생각나서 혹.. 매운건가? 라는 생각을 했는데
    여러가지 모습을 보니.. 어떤 맛의 곡물일지 잘 모르겠네요 ㅎㅎ ^^
    적묘님 덕분에 페루에 있는 곡식도 구경해보고 ㅎㅎㅎ

  7. 도플파란 2013.06.26 05: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러게여ㅜㅜ 커피농장의 주인이 좋은 커피를 시컷 못마시듯이

    • 적묘 2013.06.26 23: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도플파란님 생두채로 넘기는 것이죠...
      카카오 열매로 넘기고....

      커피나 초콜렛과 같은 상황이고...
      고급원단도 제 3세계에서 생산해서 이탈리아 프랑스로 넘어가는 것이
      생산자와 소비자가 분리되고 결국 소외되는 생산자들은 더 가난해지는 것이죠

  8. 최아림 2013.06.26 12:4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벼같기도하고 빨간색 사진보면 석류같기도하고ㅎㅎ
    바닷가에서 자란다니 신기하네요 한번 맛보고 싶네요ㅎㅎ

  9. 안지은 2013.07.01 12: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저도 먹어보고 싶네요 ㅎㅎㅎ 끼누아 학명 좀 알수 있을까요~?ㅎㅎ

    • 적묘 2013.07.02 02: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안지은님 한국에 정식 수입되고 있지 않습니다.
      끼누아(Quinua, 잉카어로 '곡물의 어머니'란 뜻)

      키누아, 끼누아, 퀴누아 등으로 검색해 보세요.

      밭에서 나오는 우유라고도 불리는 아미노산이 높은 곡물이지만
      한국까진 아직....

  10. 김기리 2013.07.01 15:5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 감자 고추는 남미에서 먼저 들어와서 우리나라에 이렇게 보편화 된건가요?

    • 적묘 2013.07.07 00: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김기리님 역사를 바꿔 놓은 흐름들 중 태반이 음식이랍니다.

      차, 커피, 와인, 감자, 향신료

      그렇게 해서 대항로시대가 열리고 역사가 변하는거죠.

      감자, 고추는 남아메리카가 원산지입니다.

      http://lincat.tistory.com/2221

      여기 참고하세요 ^^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9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710
Today658
Total5,944,194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