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에서 밤에 출발
아침 6시경에 워싱턴 디시 도착
당일 여행으로
저녁 7시경 버스로 다시 뉴욕으로 출발
밤 12시 넘어서 도착

버스는 나쁘지 않았고 내내 졸았지요.
그레이하운드를 탔고 왕복 32.5달러
얼마나 전에 예약하느냐
예약하는 시간대에 따라서
가격이 달라진다고 합니다.

아 이 큰 땅덩어리 미국같으니
중얼중울

도착한 터미널이
워싱턴 유니언 스테이션이라서
바로 눈에 딱 들어온 박물관이
바로 미국국립우편박물관!!!

이른 아침의 사진이라서 어둡습니다.



정작 들어간 것은
돌아갈 때...

저녁에 터미널로 가면서
급히 들렸습니다.

주어진 시간은 겨우 15분...

박물관들은 대부분 오후 5시 30분에 문을 닫아요 


정문에서
공항과 같은 방식으로

ㅡㅡ 가방 검사 몸 수색합니다.

워싱턴 디시 대부분의 건물들이 그렇습니다.
그 전날 보스턴 테러가 있어서인지
아니면 일상적인 건데
조금 더 강화된건지는 사실 모르겠어요


들어가면 바로 보이는

오우니 상!!

영원한 우편배달부, 행운의 상징
작고 초라한 떠돌이 강아지가
평생을 우편배달부들과 함께 했던

그리고 전 세계를 돌았던 특이한 이력의 강아지랍니다


등에 달린 메시지와 동전들이 무거워보이죠

원래 작고 초라한 떠돌이 개가 
추위와 배고픔에 우체국에 살짝 자리잡게 됩니다.

어느새 마스코트가 되어서
우체국 사람들이
오우니라는 이름을 지어주죠
 
근데 오우니는 하루 이틀...
우편 기차를 타게 됩니다.
그리고 그 당시 사고가 많던 우편 기차는
오우니가 타면 무사고!!!! 그래서 행운의 상징처럼되고

오우니에게 행운과 안부를 부탁하는
쪽지나 동전 등을 달아주기 시작

오우니는 국제우편선도 타고
지구 반대편까지 다녀온 경력의 개!!!
그리고 역시 안전하게 돌아와서 다시 우편 기차를 타고
넓은 미국을 돌아다녔다고 하네요.


체험식 박물관이라서
아이들이 좋아할 만한 선물도 있어요.


직접 엽서에 스탬프를 찍을 수 있죠
우체국 소인처럼!!!


옛날 옛적 편지함들
우편함


옛 워싱턴 디시


다양한 우편 배달 방법들


그리고 다시금 재현한
오우니..

아 제대로 찍은 줄 알았는데
어둡고 시간은 없어서
엄청 급하게 찍었서 흔들렸네요.


시간 10분 전부터 나가라고 하거든요..;;

저쪽에는 우표모음들이 있습니다.


실제론 40분 정도면 충분히 둘러볼 수 있고
20분 정도는 사진과 기념품 구경하면 딱 좋을 듯


홀은 예전 우체국 모습을
그대로 유지하고 있습니다.

참..;;;
뭐든 크네요..미국은...

대부분 1층 로비 높이는 3층 높이 이상 되는 듯


참 버스 안에 콘센트 있어서 충전할 수 있습니다.
전.... 생각지도 않고 11자를 안 챙겨가서 충전 못했어요..ㅠㅠ

2013/05/06 - [적묘의 여행tip]다른 콘센트 모양에 저렴하게 대비하기
2013/04/08 - [적묘의 여행tip]기내용 수하물에 대한 LAN항공 공지
2013/02/18 - [적묘의 여행tip]기내용짐싸기,반입 가능 화장품과 식품류
2013/01/22 - [적묘의 해외여행tip]고도확인 및 고산증 대비,남미여행 짐싸기


2013/05/06 - [적묘의 뉴욕]스트로베리 필드에서 존레논을 만나다.Central Park,Strawberry Fields
2013/05/05 - [적묘의 뉴욕]어린이날의 접근위험지역,레고매장,록펠러 센터
2013/05/03 - [적묘의 뉴욕]허드슨 강변공원에서 자유의 여신상 바라보기
2013/05/02 - [적묘의 뉴욕]센트럴 파크에서 만난 청설모와 벚꽂.Central Park
2013/05/02 - [적묘의 미국]뉴욕 Columbia University콜롬비아 대학 캠퍼스에서 감탄하다
2013/05/01 - [적묘의 뉴욕]도심 속 옛기차길 하이라인 공원,The High Line
2013/04/30 - [적묘의 미국]뉴욕현대미술관,MOMA에서 작품을 만나다

2013/04/24 - [적묘의 미국]뉴욕,브룩클린 식물원,Brooklyn Botanic Garden
2013/04/23 - [적묘의 미국]뉴욕의 낮과 밤을 걷고 또 걷다
2013/04/22 - [적묘의 미국]뉴욕건물들은 성에 대한 집착의 일면일까?
2013/04/20 - [적묘의 미국]뉴욕에서 무료 불금을 즐기자~ 모마,모간,휘트니 무료관람
2013/04/19 - [적묘의 미국]소핑과 식도락의 뉴욕은 위험한 도시다!
2013/04/18 - [적묘의 미국]워싱턴 DC의 조기와 뉴욕의 첼시 봄꽃걷기
2013/04/16 - [적묘의 미국여행]뉴욕, 센트럴 파크에서 봄꽃을 만나다



3줄 요약

1. 그래서 오우니를 만지면 행운이!! 모니터라도 쓰담쓰담 해주세요 ^^

2. 그러나 보스턴 테러 다음날이어서 전반적으로 분위기는 다운된 듯!

3. 스미스소니언 박물관,미술관들은 2일 잡아야 다 돌수 있을 듯~아쉬워요~

항상 다음뷰 추천에 감사합니다!
♡이 블로그의 수익은 길냥이들을 위해 사용하고 있어요♡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아스타로트 2013.05.07 10: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박물관 분위기가 참 좋네요~ 전 편지, 스탬프, 엽서, 우편함 등등 우편과 관련된 것들이 왠지 좋더라고요ㅎㅎㅎ
    한국에도 우정 박물관이 있던데 다른 박물관이랑 크게 다른 느낌이 없어서 아쉬웠어요;ㅁ;

    • 적묘 2013.05.07 11: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아스타로트님 한국 우정 박물관 다녀왔던거 같기도 한데..;;;
      아주 작구나..그런 느낌????

      아닌가..거기던가...;;;

  2. 금선 2013.05.07 16: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우니 삽살견이랑 닮았는걸?
    관공서나 사무실에서 길냥이 길개들이 함께 있는 것이 자연스러워 지는 날이 언젠가 오지 않을까 기대해봅니다^^
    공동으로 돌보는 사회문화가 확산되도록 이런 일화 많이 알려주세요 ㅎㅎ

    • 적묘 2013.05.08 08: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붓다엄마님 삽살견은 중형견인데
      얘는 정말 소형견보다 쪼끔더 큰 정도~~~
      저리 만들어 놓은거 보면 실물은 얼마나 없어 보였을까 싶어요.
      그나마 미화해서 꾸몄을텐데~~~~

      공동 애완견 개념도 괜찮지요!
      도시 생태계 공원이랄까~ 그런 것도 사회적 책임이 우선이겠지요
      결국 교육의 문제기도 하구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1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511
Today0
Total5,985,951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