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상 오가는 길에
항상 있는 고양이

그러나 근 1년 만에..처음으로 찍어서 올립니다.

그건 여기가 그렇게 안전한 곳이 아니어서 ...
카메라를 꺼낼 수가 없기 때문이죠

최근에 1년 넘었다고
제가 간을 배 밖에 내 놓고 다니듯...
작은 똑딱이 카메라를
그냥 손목에 걸고 오가면서
셔터를 누르곤 합니다만...

절대 그러면 안됩니다..ㅡㅡ;;;
저는 그냥 이 카메라 누가 훔쳐 가면 가는거지 뭐

라는 순수한 체념의 마음으로 ;;;;;



잘사는 동네와 못 사는 동네
빈부 격차에 눈에 확
보이는 것은




거리에
 식물이 전혀 없고,
낙서와 쓰레기가 있다는 것


그리고 철문과 샷시가 있다는 거죠.

항상 이중 삼중으로 자물쇠가 있고
어디에도 화단이 보이지 않는다!!!

그러면 일단 가방은 항상 가슴 앞쪽으로!!!


여기는 항상 오가는
음료 도매상입니다.

저쪽으로 10분만 더 걸어가면
제가 근무하는 대학이 있구요.


꾸준히 봐온 고양이라서
최근에는 요렇게
부비부비도 해줍니다 ^^


그러나 고양이는 목줄도 안했는데...
철창 밖으로 나올 생각을 하지 않습니다.

역시..;;;;

길이 더럽고 지린내와 빠르게 오가는 차와


나도 싫은데...
너는 오죽 싫겠니.....


그나마 고양이를 만나는 것은
조용한 아침 출근길 입니다.

오후엔 사람들이 더 많고
거리도 더 지져분하고...


더우니까 고양이도
철창문 쪽으로 나와 있지 않아요.


예쁜 가면을 쓴 젖소 고양이


꼬리는 철창 밖으로 나오지만
그 이상은 안되요!


우리 모두 알고 있잖아요.
여긴 위험한 거리라는 걸...

미리미리 알아서 조심하자구요.


사무실 열쇠
집 열쇠-대문 - 중간 문 -현관

열쇠 꾸러미가 자꾸만 무거워지는 건
어쩔 수 없는 지금 페루의 현실.


2013/02/18 - [적묘의 페루]고양이는 어디서든 요물이구나!
2013/02/14 - [적묘의 코이카]김현중 페루 팬미팅과 한국어 수업
2013/02/14 - [적묘의 페루]노랑둥이 고양이는 무릎 위에서 둥기둥기
2013/02/06 - [적묘의 코이카]페루 우왕까요huancayo,태권도대회 출장
2013/02/01 - [적묘의 한국어]한걸음씩, 코이카 한국어 수업 UNFV
2013/01/18 - [적묘의 코이카]행사에 페이스 페인팅과 풍선은 필수요소!
2013/01/21 - [적묘의 한국어 교육]수업과 방학특강은 봉사단원 하기 나름!

2013/01/24 - [적묘의 한국어]수업용 한글 이름표는 진화합니다~
2012/12/14 - [적묘의 코이카]페루 크리스마스는 핫초코+빠네통+파파노엘
2012/10/20 - [적묘의 페루]악기거리에서 새하얀 고양이를 만나다
2012/10/26 - [적묘의 페루]빨간 원피스를 입은 삼색 고양이
2013/02/09 - [적묘의 페루]대형견 산책하기 좋은 바닷가 공원의 규칙
2012/12/05 - [적묘의 페루]혀가 검은 개,차우차우를 만난 소방관의 날 행사
2012/11/13 - [적묘의 페루]다리가 짧아도 산책 잘하는 닥스훈트
2012/11/30 - [적묘의 페루]애완견 산책 혹은 낮잠,그리고 리마의 빈부격차



3줄 요약

1. 이런 소소한 만남이 또 생활의 즐거움!!!!!

2. 코이카 생활은 여행이 아니라 일상이란 것을...

3. 좋은 카메라로 찍고 싶지만, 그걸 들고 다니는 건 저도 무섭네요 ^^;;

항상 다음뷰 추천에 감사합니다!
♡이 블로그의 수익은 길냥이들을 위해 사용하고 있어요

http://v.daum.net/my/lincat79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923
Today771
Total5,865,692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