왜 너희들을 지금까지 못 봤을까

내가 지금 긴장을 너무 풀고 다녀서일까?

최근 잔뜩 조은 긴장을 살짝 풀어
거리에 소소한 것들이 눈에 들어오기 시작하면서

이 위험한 거리에
살고 있는 고양이들이
계속 찍고 싶어진다.

카메라 금지
저녁에 걷기 금지


오래된 고풍스러운 건물들은
수리가 되지 않아서
벽이 부서지고 있고
창문은 깨져있고

아무도 신경 쓰지 않는다


그 중 이 거리는
모두들 악기거리

히피같은..머리
옷차림, 어깨에 걸친 악기들


저렴한 가격의 악기들
그리고 고양이들

이제야 거리의 하나하나가 눈에 들어온다


그닥..사람을 신경쓰지 않는
고양이


우울한 안개가 계속되는
추운 페루 리마의 겨울은
한국과 다른 의미로 춥다


그래서 고양이들에게나
강아지들에게도 옷이 필요하다



게다가..
난 잘 어울리니까!!!


난 예쁘니까~


역시..

보살핌 받는 고양이는 깨끗하고
건강한 법


아..그래도 눈꼽 떼어주고 싶어~


도스 데 마요 광장의 하늘은 여전히 꾸물꾸물
 
온전한 창문보다 깨어진 창문이 많은
저 너머의 집들에도
저녁이 찾아든다


더 어두워지기 전에
더 위험해지기 전에

안녕...인사 하고

발걸음을 바삐 옮긴다.


2012/10/20 - [적묘의 페루]악기거리에서 새하얀 고양이를 만나다
2012/10/20 - [적묘의 페루]건강을 기원하는 la merced 성당,센뜨로 데 리마
2012/10/16 - [적묘의 페루]고양이 공원을 떠나지 못하는 이유
2012/10/15 - [적묘의 페루]엄마 고양이는 베컴 머리스타일을 좋아해!!!
2012/07/09 - [적묘의 페루]바이오 온열기,고양이의 놀라운 기능

2012/09/14 - [적묘의 차차포야스]양털보다 하얀 강아지,karajia에서
2012/08/20 - [적묘의 페루]위험한 유혹,고양이에게 속지 말것
2012/06/18 - [적묘의 페루]고양이를 위한 뜨개질, 그리고 불편한 진실
2012/06/29 - [적묘의 페루]반달곰 고양이의 잠을 방해하는 검은 손!



3줄 요약

1. 한번 보이기 시작하면 매일 보인답니다. 거리에 있길래 눈인사만..

2. 얌전한 아가씨예요~ 옷은 세탁 한번 해주고 싶더군요. 

3. 광장 모퉁이에 있는 가게인데 그 앞에서 신호등을 건넌답니다!!!

항상 다음뷰 추천에 감사합니다!
♡이 블로그의 수익은 길냥이들을 위해 사용하고 있어요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947
Today151
Total5,866,019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