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1년 11월 마지막 날 올리고 싶은
사진이 갑자기 떠올랐어요 ^^

꼬꼬마 울 조카님..
갓 태어났을 때라지요.

어느새 깜찍양도 7살이
조카님도 6살이 가득 차갑니다!!!

타임머신을 타고 2006년 어느날로 날아가볼까요!!


 발걸음도 조심스러운 초롱군!

여섯살 초롱군에게
한살인 깜찍양에게
아기란?



가까이 하기엔 너무 먼 당신!


조용히 잘 누워 있다가
갑자기 칭얼칭얼...


먼~~~~~ 발치에서 뭐다냐..
하고 바라보는 상대!!!



아..아기들이란..;;
원래 그래..;;;




태어난지 얼마 되지 않아서부터
고양이들이랑 같이 지내서 그런지
지금도 고양이를 아주아주 좋아하는
조카님은 벌써~~~
내년이면 학교 입학 +_+


2011/11/07 - [적묘의 고양이]조카님과 동갑내기 러시안 블루의 부비부비
2011/09/27 - [적묘의 고양이 이야기]조카님에게 애교만발 러시안블루~
2011/09/25 - [적묘의 고양이이야기]현명한 아이와 고양이의 적절한 거리
2011/09/22 - [적묘의 고양이 이야기] 아기가 고양이를 만질 때 주의사항 3가지
2011/09/20 - [적묘의 고양이이야기] 깜찍양도 파닥파닥!!

2011/09/12 - [적묘의 고양이 이야기]추석, 고양이 3종세트와 조카님!
2011/09/16 - [적묘의 고양이이야기] 초롱군 흥분!! 고양이 하악질!!!
2011/06/27 - [적묘의 아기사진tip] 안티사진도 추억이 된다 +_+
2010/12/16 - [조카님 변신은 무죄] 고양이는 딸기를 좋아해
2011/01/20 - [조카님과 고양이] 최고의 모델들인 이유


3줄 요약

1. 아기들에 대한 고양이들의 반응은 궁극의 귀차니즘과 무관심!!!

2. 조카님의 반응 깜찍양은 많이 무서워하고, 초롱군은 예뻐하고, 몽실양은 만만해하지요~


3. 다들 한살씩 더 먹는거군요!!! 11월의 마지막 포스팅입니다 ^^

http://v.daum.net/my/lincat79
언제나!!! 다음뷰 추천 감사합니다 +^ㅅ^+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Jackie 2011.11.30 13:3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방석만했던 아이가 이제 그 방석을 깔고 앉는군요!! ㅋㅋㅋㅋ
    아이는 컸는데, 고양이들은 그대로~ ㅎㅎ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1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463
Today192
Total5,981,266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