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막만했던 깜찍양은

더이상 조막만하지 않지만~~

정말 100년 전처럼 느껴지는..;;

그때는
엄마가~
말 그대로 손에 들고 오신 아기냥이었는데!!!



-정지한 고양이들은 300만 화소 똑딱이로 찍어도 잘 나옵니다 ^^


그래도 그때의 그 발랄깜찍함이

느껴집니다 ㅎㅎㅎ

그래서 깜찍양은 깜찍이인거죠!!!





흡....

요 사진 보시면 +_+
깜찍양은 발바닥도
턱시도~~~

핑크랑 검은색이 섞여있어요




빛의 속도로~~

쭈우우우욱!!!

길~~~~어집니다




역시..

이런 맛에 놀아주는거죠





실내 dslr 사진과

실외 미러리스 사진의 차이..;;;



움직이는 고양이를 잡을 수 있는가!!!

카메라를 사기 전에

항상 무엇을 찍을 것인지가
먼저 고민되어야 할 문제더라구요.

그 다음엔

실탄이 없으니까..ㅡㅡ;; 고대로 현실적인 판단을..;;


2011/09/13 - [적묘의 고양이 이야기] 러시안블루와 조카님은 동갑내기
2011/09/07 - [루이맘님네 먼치킨 고양이 나나] 완전무결하게 사로잡다
2011/09/04 - [적묘의 무너진 기대] 고양이나이와 장난감 반응의 상관관계

2011/09/01 - [루이맘님네 먼치킨 고양이] 아기고양이 핀아의 변신은 무죄!!!
2011/08/31 - [루이맘님네 먼치킨 고양이] 루이의 폭풍성장!!!
2011/09/13 - [적묘의 고양이 이야기] 러시안블루와 조카님은 동갑내기
2011/09/08 - [루이맘님네 먼치킨 고양이] 손맛 좋은 월척,핀아의 낚시놀이!!


2011/09/06 - [적묘의 러시안블루 몽실] 고양이는 새를 욕망한다
2011/03/17 - [흑백조화]어메이징한 설희와 까도남 레오군
2011/09/16 - [적묘의 고양이이야기] 초롱군 흥분!! 고양이 하악질!!!
2011/09/20 - [적묘의 고양이이야기] 사냥본능은 가로본능이다 +_+



3줄 요약

1. 흔들린 사진도 못 지우는 마음~~~아시죠?

2. 바람이 차가우니까 양이들도 잠깐 놀다가 이불 속으로 쏘옥!

3. 가을, 싱싱한 파닥거리는 추억 하나 만들고 싶네요 ^^

http://v.daum.net/my/lincat79
갑자기 날이 추워졌습니다.
감기 조심하세요~~~
다음뷰 추천으로 받은 수익을 보태서
길냥이들 사료를 제공하고 있답니다. 
로긴하지 않아도 꾸욱 클릭할 수 있답니다 ^^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공군 공감 2011.09.20 14: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 고양이들도 예전에 비해서 많이 컷음을 느끼시나 봅니다~
    게다가 길고양이를 돕는 일도 하고 계시군요!

    • 적묘 2011.09.21 22: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공군 공감님 ^^ 저희

      고양이들은..;;
      애들은 이제 커가는게 아니고..
      늙어가는 수준이랍니다 ㅎㅎㅎ

      어느새 시간이 그렇게나 빠르네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8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892
Today192
Total5,923,554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