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글 11

[적묘의 서울]한양도성, 흥인지문, 한글날, 세종대왕 업적도 많으시지~

한글날입니다. 한글이란 이름은 주시경 선생님이 만든 말이고정음이라 주로 불렸고, 가갸날이라는 예쁜 말도 있지요. 1940년 훈민정음 해례본이 발견되고, 반포 날짜를 기준으로 한글날이 10월 9일로 국경일 해례본 발간이 음력 9월 상순(그레고리력으로 따지면 10월 9일) 북한은 조선글날 1월 9일, 조선왕조실록의 창제 날짜를 기준으로 기념합니다. 실록에 세종이 친히 언문 28자를 지었다고, 매우 사적인 일로 기록되어 있었지요. 훈민정음 언해본에는 제작 원리가 실려있지 않고후에 훈민정음 해례본이 등장하면서 과학적 원리를 찾을 수 있게 되었습니다. 문자 체계의 사용 방법을 알리기 위해 만들어진 이 책이 국보 제70호이며 유네스코에 세계기록유산!! 한글날은 우리나라 5대 국경일!! 국경일에 관한 법률국경일의 종..

[적묘의 일본]후쿠오카에서 만난 한글들,일본어 몰라도 여행가능~

키릴문자나 아랍문자의 나라를 몇군데 다녀보고 진짜 문맹자가 되어보니낯선 언어의 땅에 대한 불안감이 있어요. 제 2외국어로 일본어를 했지만그건 정말..;;; 지난 세기의 일 후쿠오카에 거의 도착불안감 상승!!! 연수 일정으로 갔지만공식일정 이외엔 자유 일정이고 출국을 같이 한 동행들도 일본어를 전혀 모르는 사람들이었어요. 공항 도착 전 일단 부치는 수하물 없이 이동한 지라바로 화장실로 고고... 가자마자 바로 긴장 풀림. 아하~~~ 공항 나가자마자완전 친절함 쭉쭉 그냥 나가면 됩니다. 가는 곳마다 한글 설명있습니다. 무료 버스 기다려서버스 탑승!!! 구글 번역의 위력!!! 상당히 많은 한국인들이 있을 텐데굳이 그 인력을 쓰진 않는 듯 무료 구글번역을 더 애용하는 듯한 표지가 많긴 합니다. 하카타 역에 도착..

[적묘의 마드리드]프라도 미술관에서 고야와 한국어 안내를 만나다

집으로 가는 길을좀 길게 잡아 놓은지라 트렁크를 줄이고 줄여도...23키로 가량.노트북과 카메라를 따로 들고 말입니다.그래서 항상 이동이 편하고 위치가 좋은 곳숙소 선택의 1조건!!! 스페인 마드리드 공항으로 들어가서제가 머문 곳은 마드리드 가정집 민박이랍니다. http://cafe.naver.com/gajeongjip/ 이 집의 정말 좋은 점 하나는대략 다 걸어서 이동 가능하다는 것 지하철이나 버스도 가능하지만사실 걸어다니면서 공원도 보고 미술관도 가고... 마드리드 마지막 날 간 곳은프라도 미술관과 레티로 공원이었어요. 스페인은 예술과 문화의 도시라고 하는데특히 유명한 화가들이 스페인 출신이 많고 그 중에서 고야가이 프라도 미술관에서 가장 유명한 작가입니다. 프란시스코 호세 데 고야 이 루시엔테스 F..

[적묘의 한국어]코이카 봉사단원 마지막 행사를 추억으로 남기고~

마지막 행사를 학생들과의 추억으로 남기고 건강건진도 끝내고 남은 것은 3년 간 살아온 집 정리와 짐 보내기 어이없게 마의 한주를 보내고 오늘은 다시 마음을 잡고 은행에 정보를 바꾸고, 국제 우편 보낼 달러를 찾아서 다시 페루 누에보 솔로 환전을 하고... 버겁게 한주를 시작했습니다. 그렇게 조금씩 정리하며 지난 주의 행사를 기록해 봅니다. 원래 제 계획은 마지막 근무 주에 기말고사를 각각 보고 결과 발표하고 하루는 종일 코이카 지정 건강검진하고 구입 못했던 제가 가지고 싶었던 것들과 선물을 구입해서 그 다음 날과 다음 날 2~3일에 걸쳐서 한국에 소포를 보내고 10월 1일까지 영수증을 제출하라는 사무실의 요구에 따를 생각이었죠. 지금 학장이 바뀌니까 자기가 그만두기 전에 뭔가 행사를 하고 싶어하는건지 코..

[적묘의 한국어]가나다에서 높임말,초급 3반까지

현재 리마에서 한국어를 배울 수 있는 곳은 무려 13곳이라고 합니다. 그 중에서 전문적으로 수업을 하는 곳이 어느 정도인지는... 저도 잘 모릅니다. 리마에서 한국어를 가르치는 사람들 중에서는 페루 사람 중에서 한국 살다온 사람도 있고 한국 사람 중에서 가르치는 분들도 있을거예요. 카톨릭 대학에 세종학당도 들어와 있구요. 그러나 센뜨로 쪽에서 학점이 인정되는 엑스트라 클래스로 수업을 진행되는 곳은 제가 수업하는 곳 외에 없습니다. 많이들 조건을 물어보시는데 코이카에서 한국어 교육으로 파견되는 단원들은 한국어 교원 양성과정을 수료하거나 국어 국문, 한국어 교육 경력이 있는 사람들입니다. 초등교육이나 국어교육학 전공으로 한국어 교육이 가능한 선생님들이 많으시지요. 저의 경우, 원래 전공하고 교직이수한 전공과..

[적묘의 뉴욕]센트럴파크 한글,환영합니다

생각보다 미국에서 한국어를 많이 만나서.. 신기했달까요? 일본만큼은 아니지만 한국도 많이 진출했으니까.. 특히 뉴욕은 정말 한국 사람이 많으니까 이렇게 한국어를 보는 것이 어떻게 보면 당연한 것이겠지요 그만큼 많은 관광수입을 얻을 테니까요 모마나 메트로폴리탄 미술관에서 한국어 안내서를 보는 것도 정말 좋았어요 제가 다닌 제 3국들에서는 한국어 보기가 그만큼 어려워서 일지도... 비엔베니도 환영합니다!!! 웰컴~~~ 음...슬라맛 다땅은 없네..ㅡㅡ;;; 다양한 언어들이 넘쳐다고 그 중에서 사라지고 있는 언어들이 있고 정말 소수만이 사용하는 언어들이 있고 그중 한국어는 사용수준으로 보면 세계 언어 15위권 안에 드는 단일 언어죠~~ 어디에나 사람들은 살고 어디에나 꽃은 피고 하늘과 바람과 꽃이 있고 겨울이..

[적묘의 미국]뉴욕현대미술관,MOMA에서 작품을 만나다

페루에서 뉴욕까지 왕복 비행기표가 800달러에 그리고 체류와 식비라던가 일상잡비들이 정말 비싼 동네로 가는 거니까요... 사실, 엄청나게 망설였던 이유는 800달러라면 대부분의 남미 나라들을 돌고도 남을 비용이거든요. 예를 들어 볼리비아 1주일 여행 동안 쓴 모든 비용 투어와 쇼핑, 숙박비까지 모두 200달러를 안썼어요. 미국 뉴욕에 갈 필요가 있을까 하는 고민을 많이 하다가 결정한 것이라서 뉴욕의 짧은 시간들 대부분은 미술관과 박물관 근처에서 보냈답니다. 무엇보다 무료 관람이 가능한 시간이 있다는 것이 얼마나 감사했는지요!!! http://www.nycgo.com/articles/free-nyc-museums 이 링크를 참고해서 일정을 대충 짜 놓고 출발. 뉴욕 공식 사이트이니까 참고해서 일정 잡아보시..

[적묘의 페루]리마에서 만난 한글, 자유

외국의 거리를 걷다가 제대로 쓰여있는 한글을 보면!!! 아..뭔가 뭉클하답니다~ 역시 페루 리마에 한국 사람들이 많아지긴 했나봐요 ^^;; ... 누군가가 함께 쓰거나 작업했을 듯 누굴까요 미라플로레스 케네디 공원 근처랍니다. 여행자 거리근처 은세공 가게들과 여행자 거리 어중간한 시간에 갔더니 다들...아직 문 열기 전 제가 사는 곳은 좀더 외곽쪽이라서 이런 안쪽으로 올 일은 없는데 선배단원 여행사 간다길래 쫄래쫄래 따라갔더랬죠 2012/05/21 - [적묘단상]당신의 옷은 무엇을 말하고 있나요? 리마에서 유행하는 한글디자인인 요즘 이거임..;; 읽을 수 없는 한글인데 여기저기 많이 보여요 2012/06/16 - [적묘의 페루]남미 명문대 리마의 산마르코스 국립대학 풍경 2012/05/23 - [적묘의 ..

[적묘의 맛있는 페루]론리플래닛의 카페 파즈,LA PAZ에 가다.

여행안내 책자 중 하나인 론리 플래닛에 꽤나 오래 전부터 리마의 맛집으로 올라와 있는 카페 라 파즈 = 평화 위치는 미라플로레스 시청-> 미라플로레스 성당을 끼고 -> 돌면 바로 있습니다. cafe de la paz Calle Lima 351, Miraflores (Parque Kennedy) 밖은 언제나 사람이 많아요. 리마는 아직 여름에서 가을로 넘어가는 중이라서 선선한 밤바람을 즐기려는 이들이죠 조용한 실내로 들어가 보았어요. 마그리뜨의 비둘기부터 여기저기 비둘기 그림이 많았답니다. 상징이니까요.. 평화스럽진 않지만 인간들의 정의에선 평화의 상징이니...여기저기 비둘기! paloma!!! 음식값은... 론리플래닛에 올라왔던 식당들은 모두..;; 비쌉니다. 라고 생각하면 간단!!!! 제일 저렴한 음식..

적묘의 달콤새콤 2012.04.02 (2)

[베트남, 제564회 한글날] 골든벨을 울려라!!!

10월 16일 토요일에 하노이대학에서 제 564돌 한글날 행사가 있었습니다. 지난 10월 9일은 하노이 천년수도천도 기념 행사들이 많아서 한글날 행사를 할 수 없었기 때문이지요. 주 베트남 한국문화원에서 후원하고 하노이대 한국어과 하노이 국립대 한국어학과 인문사회대 동방학부 한국학 외상대 한국학센터-> 제가 수업하는 곳이지요. 문화대 한국어 학당 한국문화원 세종학당 에서 주최 및 주관, 하노이대 대강당에서 연합행사가 있었지요 제가 한 일은 없습니다만..;; 외상대 학생들과 한글날 골든벨 문제 공부 좀 하고.. 그냥 행사와서 즐기는 것!!! 자자..제일 큰 일이 바로 이 골든벨!!!! 문제도, 답도 모두 한국어로 한글로!!!! 모두 한국어 전공자가 아니라 그냥 한국어를 공부하는 학생들도 있어서 오히려 문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