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안에 쏙 들어오는
작은 아기 고양이지만

이렇게 고양이틱하게 되기까지

꽤나 오래 걸렸어요.


누군가

엄마고양이가 소중하게 품어 키운 아기 고양이 셋을 훔친듯

스티로폼 박스에 넣어 쓰레기장에 버린 것이
아기 고양이들의 울음소리로 발견되었다지요.

2~3주 된 아기들이었데요.
계속해서 인공수유를 했고 이제 막 사료 먹고 점프하기 시작했어요.

아가들이 통통하고 깨끗한걸 보니
엄마냥이가 열심히 육아중이었던걸 몰래 훔쳐와서 버린듯 하데요

여차저차한 사정으로 여러 손을 거쳐 적묘의 지인분께서 육아 중..

곧 입양공지 올릴 거예요~




두 손에 쏙 들어오는 꼬맹이지만




그루밍도 하고



하품도 하고!!!!

세상에나!!!!





지도 고양이라고

하악도 한답니다 ^^





이 사진이 처음 데려온날 미유님이 담으신 사진!!


http://saintcat.egloos.com/4577849 

미유님 손에서 요렇게!!!

자랐습니다.


고양이는 오래오래 함께 해줄 반려인이 필요하답니다.


2011/05/24 - [지붕위 아기고양이] 3종세트 교환해주세요!!!
2010/08/25 - [아기고양이의 효능탐구] 피로에 특효약!!!
2011/02/24 - [변신모드] 아기 고양이가 고슴도치가 된 이유는?
2011/04/23 - [고양이 변신은 무죄] 식탁 밑을 조심해야 하는 이유
2010/10/04 - [적묘의 고양이 이야기] 냥이덩어리로의 변신과정


2011/06/05 - [아기고양이] 지금, 눈을 떴어요!!! 입양예고



3줄 요약

1. 신나게 자라고 있는 아기고양이들이 오래오래 함께할 반려인을 찾고있어요.

2. 오랜만에 본 아기고양이들 어찌나 예쁜지요!!!!

3. 미유님의 블로그 
http://saintcat.egloos.com/

http://v.daum.net/my/lincat79

다음뷰의 수익을 길냥이를 위해서 사용하고 있습니다.
다음뷰 추천 손가락 꾸욱 눌러주시면

길냥이들을 도울 수 있어요 ^ㅅ^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581
Today112
Total5,970,979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