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박 3일 일정 정리


쿠스코(오전출발)-피삭(시장 구경 및 점심)-오얀따이땀보(1박 및 유적지 걷기)

-아구아깔리엔떼(1박)-마추픽추(오전 5시반~오후5시 하산)

-아구아 깔리엔떼 기차->오얀따이땀보 콜렉티보

->쿠스코(새벽 1시 30분 센뜨로 도착)



이렇게 일찍 일어나서 이동한 이유는 단 하나

조금이라도 사람 없을 때

마추픽추를 걷고 싶어서!!!



Inti Punku 를 걷기 위해서


아침 시간이 지나면 태양이 눈이 아파서 

뜨거워서 걷지 못한다고 하거든요.





보통은 성스러운 계곡 투어로 

오얀따이땀보까지 가는 반나절 버스,

거기에서 페루 레일이나 잉카레일로 아구아 깔리엔떼로 들어가는데 약 2시간


아구아 깔리엔떼스에서 하루 자고 새벽에 일어나 마추픽추 버스타고

 마추픽추갔다가

오후 5시에 마추픽추가 문을 닫기 때문에 그 전에 마추픽추 버스타고 내려와서

바로 오얀따이땀보 가는 오후 6시 이후의 기차를 타고 내리면 아직 밤 9시 가량.

그대로 쿠스코가는 꼴렉티보 타고 돌아오면 가장 시간이 절약되는

1박 2일 코스입니다. 


성스러운 계곡 투어를 하지 않으면

바로 오얀따이땀보 버스-아구아깔리엔떼행 기차-마추픽추행 버스

실제로 마추픽추는 2시간이면 대충 둘러봅니다.


저처럼 여기저기 더 가고 하나하나 느끼면서

마추픽추에서 9시간씩 걸을 필요는 없으니까요 ^^;;







전 다만 이 이른 아침의 시간이 좋고

다시 마추픽추에 올 일이 또 있을까 


그런 생각에...






이른 아침 단체 관광객들을 지나서

귀여운 라마들을 보면서


파숫군의 오두막을 빠른 걸음으로 지나가봅니다.


발걸음을 옮겨봅니다.






높은 산이 젊은 산 

와이나 픽추





그 옆으로 가면


이렇게 계단식 논과 함께


길이 조성되어 있고


점점 와이나 픽추에서 멀어지면서

옆 코가 꽤 높은 얼굴을 보게 됩니다.





중간에 작은 신전을 지나가는데


그냥..


지나갑니다.





잠깐 쉬어가도 좋지만


오전에 이미 날씨가 이 정도면

해가 꽤 뜨거울 거라는 것..;;


비는 오지 않을 거란 거.ㅠ.ㅠ


감안하면 빨리 걸어 올라가는 것이 좋습니다.





고산지대의 태양은

더 뜨겁고


태양의 문은


더더욱...태양이 통과하는 지점이라서...






해는 이미 떴지만

그래도 더 늦어지기 전에

발걸음을 옮겨 봅니다.






마추픽추 유적지 전망을 볼 수 있으면서

약간 측면을 볼 수 있어 

색다른 느낌이랍니다.






같은 위치에서 망원렌즈로 쭉...


저 멀리 공주의 탑이랑






성벽과 식량창고등이

줄줄이 보이는 


이런 전망이 좋아서 올라온 것이기도 하지요.






이런 길을 올라가면서

볼 수 있는 또다른 재미






아구아 깔리엔떼 마을에서

마추픽추 공원입구까지 오는 버스


구비구비


제가 버스타고 올라 온게 깜깜할때고


여기 태양의 문에 도착한 것이

오전 9시 경인데도





이 구비구비 길을 따라서

계속해서 차들은 올라옵니다.






내려가면 저 사람들이


마추픽추 안에 가득하겠군요.





마지막으로


보이는 저 유적지가

바로 태양의 문






인티 푼쿠~~~





구름이 아쉬워요






지금은 석재부분만 남았지만

유물과 보물들은 모두 강탈당하고

남은 것은 뼈대뿐이지만






태양을 받아들이던

제의와 


교묘하게 엇갈리는 계단들






비가 온다는 일기예보를 무색케 한


날개를 가다듬으며

비행을 준비하는 나비떼





그리고 2012년에 

진짜 헥헥대면서 올라갔던

와이나픽추에


이미 올라가고 있는 사람들을 바라보며


그래, 페루를 떠나기 전에

한번 더 오길 참 잘했다고


몇번이고 몇번이고 생각했었답니다.









2014/10/15 - [적묘의 발걸음] 너무나 화창한 마추픽추를 걷다

2014/09/03 - [적묘의 쿠스코]12각 돌과 우미따로 시작하는 아침산책

2014/09/01 - [적묘의 페루]프리미엄 붙은 1솔짜리 누에보솔과 수집용 케이스

2014/08/29 - [적묘의 페루]알파카,라마는 쿠스코의 흔한 반려동물

2014/08/22 - [적묘의 쿠스코]마추픽추,불가사의한 잉카 석재기술에 감탄하다

2014/08/08 - [적묘의 쿠스코]오얀따이땀보,마추픽추로 가는 성스러운 계곡

2012/12/25 - [적묘의 페루]마추픽추가 있는 성탄구유장식,la Merced 성당

2012/08/17 - [적묘의 쿠스코]Pisac피삭,성스러운 계곡의 작은 마추픽추

2012/08/11 - [적묘의 사진]여행을 편집하다. 후보정, 혹은 거짓말

2012/08/02 - [적묘의 페루]고양이와 라마의 흔한 여름날 정원 풍경 비교


2014/06/21 - [적묘의 페루]라마는 적묘를 공중정원 마추픽추에서 뛰게 만든다!

2014/06/20 - [적묘의 페루]마추픽추 세 창문의 신전,Temple de Las Ventanas

2014/06/14 - [적묘의 쿠스코]마추픽추로 가는 페루레일,기차를 타다

2014/06/16 - [적묘의 페루]코클라 카페, 착한 커피 쿠스코 커피, COCLA

2014/06/08 - [적묘의 페루]쿠스코 시장 풍경,커다란 쿠스코 빵, el molino

2013/03/10 - [적묘의 쿠스코]와이나픽추,젊은 봉우리에서 마추픽추 내려다보기





3줄 요약

1.2014년 10월 마추픽추 태양의 문, 비가 온다던 날에 의외로 화창했었답니다!

2. 마추픽추의 햇살은 뜨겁고 바람은 차답니다!! 일교차와 건조함!!!

3. 2012년엔 와이나픽추와 사이사이 둘러본다고 못간 태양의 문까지 무사히 완수!


♡ 2주간의 여행 내내 화창함이 함깨 하였답니다~ ♡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메리카 페루 | 마추픽추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helen 2015.09.19 01:3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귀한 사진들이네요.
    감사합니다.
    오늘밤에 여행하는 꿈을 꿔보길 기대해봅니다^^

    • 적묘 2015.09.21 07: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helen님 실제로 가면 화면보다는 감흥이 덜하다고 하는데
      아마도 그건 몸이 힘들어서 그럴거예요 ^^;;

      그래도 가면 정말 우와 하고 감탄하게 되는 곳이지요!!!

      두번 갈만 했고
      기회가 된다면 세번째도 가보고 싶습니다.

      무지개를 못봤거든요...ㅠㅠ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984
Today553
Total5,870,516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