적묘의 국외생활정보

[적묘의 페루]국제소포, 우편보내기 전 포장 금지!serpost

적묘 2014. 9. 30. 07:30

 

 

 

 

우체국에 간다고 하지만 사실

serpost는 페루 우체국이 아닙니다.

 

페루의 우편과 택배를 담당하고 있는 중

가장 큰 독점 회사랍니다.

 

 

일단, 오전에 가시는 것을 추천

그리고 2시간 이상 여유있을 때 가십시오~

 

엽서나 편지가 아니면

기다리거나 밀리거나 시간이 꽤 걸리더라구요.

 

확인에서 포장 및, 무게 측정과 서류 제출 확인 ->지불까지..;;

모두 한사람이 하고 있다는 것이 제일 큰 단점!

 

 

 

 

 

 

 pettituars 5201, 미라플로레스

 

 제가 주로가는 곳은 여기

 

아마 오늘도 여기 가야 할겁니다.

외국인들이 자주 찾는 곳이고

국제 택배보내기 좋게

미라플로레스 이라오까 근처에 있습니다.

 

 

활동 종료 전에 한국에 보낼 제 물건들을 휘릭!

 

 

 

 

 

지난 번에 일차로 갔을 때 보낸 물건들

 

주로 친구님들에게 보내는 것들

 

그리고 조카님을 위한 것들!

 

 

 

 

 

 

박스도 제공해주는 것을 쓰지만

무엇보다 모두 확인한다는 것이 가장 신기한 것 중 하나

 

 

속에 어떤 물건인지

 

내용물을 보고, 판매용인지 선물용인지 물어봅니다.

 

이렇게 양이 적은 건 그냥 휙 봐도 아니까

그리고 다 비치는 봉투에 정리만 한거라서

일일이 뜯지 않아도 됩니다만

 

예전엔 박스에 넣었더니 모두 다 뜯게해서

그 자리에서 다시 싸게 하더라구요.

 

 

 

 

 

세르 포스트에서 제공해주는 박스에

물건들을 정리합니다.

 

특히 옷이나..;;; 책 종류도

경험상으로...비치는 봉투로 포장하는 것이 안전하고

 

옆에서 포장하시는 다른 분들도

투명한 거 아니면 다시 뜯으시더라구요

 

 

 

참고하세요.

 

남미는....마약 제조국가들이 많아서 더 그렇다고 합니다.

 

일단 미국을 경유하는 물건들은 액체류도 안됩니다.

 

 

그리고 내용물을 쓰는 란에 적어줘야 합니다.

영어나 스페인어로 적으시면 됩니다.

 

 

 

 

포장도...제가 안합니다..;

 

 

이렇게...

 

 

아예 안쪽으로 가져가서

 

 

 

 

박스 두개를 연결에서 꽁꽁 싸매서...;;

 

순식간에 한 1.5키로 이상이 불어버리더군요..ㅠㅠ

 

안전 생각하면 그렇죠..ㅠㅠ

 

근데 500그램 당 소포 가격이 올라간다는 것이 함정.

 

 

돈을 충분히 뽑아 가세요.

달러 뽑아서 까사 데 깜비오(환전소)에서 환전하시길!!!

 

공항과 은행은 환율이 정말 안 좋아요.

 

달러 환율이 요즘 갑자기 좋아져서

저는 한참 전에 환전한지라 손해를 좀 보고 있는 기분입니다.

 

 

 

 

 

 이건 전에 소포인데

이때는 큰 박스가 있었어요.

 

박스도 운이라는 거..;;

 

 

없으면 없는대로 작은거 두개 연결해서 만들어 줍니다.

 

 

 

 

 

다시 포장을 다 하고

무게를 다시 잰 다음

 

 

 

다시 안으로 들고가서

 

 

 

스페인어 보내는 사람 이름, 주소쓰고, 여권번호도 쓰고

지장을 모두 6번 찍습니다.

 

 여권 복사본은 함께 제출합니다.

 

 

저는 한국에서 받는 사람의 이름과 주소 일부도 영문표기로 적었지만

 

한국에서 혼란스럽지 않게

한국 주소+전화번호를 미리 뽑아서 박스에 작게 여러 군데 붙였어요.

 

 

 

 

 

국제 우편이니까요 적는 내용은

보내는 사람, 받는 사람 모두

이름, 전화번호, 우편번호, 국가, 도시, 기입해야 합니다.

 

 

그러면 영수증 받고 끝!!!

 

2주 정도 걸린다고 하니까...

 

이제 슬슬...도착해야 하는데 말이지요..ㅠㅠ

 

빨리 가라 빨리가!!!!

 

 

 

 

 

 

2014/09/17 - [적묘의 페루]우체국에서 국제소포 보낼 때 필요한 것들(수정)
2010/12/20 - [호치민,중앙우체국] 에펠의 취향, 여행자의 필수코스
2012/04/01 - [적묘의 페루]센뜨로 데 리마,페루음식역사 박물관을 가는 이유
2012/12/13 - [적묘의 울산]간절곶,소망우체통에서 사연엽서쓰기
2013/01/04 - [적묘의 페루]국립중앙우체국의 변신,인형들과 pc방 고양이
2013/02/12 - [적묘의 페루]리마국립중앙우체국에서 만나는 한류,꽃보다 남자
2012/06/03 - [적묘의 페루]리마,여행기념품 가게들
2011/10/25 - [페루의 우체통] 골목에 숨어 있는 작은 우체국



2011/09/24 - [적묘의 고양이 이야기] 여행필수품, 휴대용 고양이의 적절한 크기는?
2011/07/04 - [캣닙교환] 오가는 택배 속에 고양이는 행~보옥 +_+
2011/06/18 - [칠지도님네 페르시안 모녀] 박스사랑과 자녀사랑의 중도
2010/11/24 - [적묘의 고양이 이야기] 택배시 물건 파손에 대비한 포장법 특강
2011/01/27 - [선물반응] 왜!! 어찌하여 고양이는??
2011/03/21 - [쌀구입기] 고양이 세마리 총출동!
2011/05/08 - [화장품구입기]고양이 세마리 또 출동~
2010/09/08 - [적묘의 고양이이야기] 종이상자를 버릴 수 없는 이유!

 

 

 

3줄 요약

1. 작은 우편 취급소에서는 1키로 미만만 발송가능합니다! 엽서, 편지 등 가능~ 

2. 달러, 유로 전혀 안됩니다. 꼭 페루 누에보솔로 준비해 가세요!

3. 페루에서 국제우편은 테이프,여권사본,안에 들어갈 포장재는 준비 혹은 근처 구입.


 

♡ 왜 이렇게 복잡하냐구요? 남미 나라들은 마약생산, 수출국이기도 하니까요 ^^;;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아메리카 페루 | 리마
도움말 Daum 지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