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격고백 : 나는 이렇게 당해왔다.


사실을 밝혀보마..


까놓고 솔직히 말해보자


내가 다 안다




나 잘 때마다 왜 날 도촬하는가






왜 날 똑바로 보지 못하고!!!!

응? 응?







코에 집착하다

눈에 집착하다

하다하다..





나의 날렵한 옆선에 집착한 적이 진정 없단 말이냐?





먼 곳을 바라보며

지구의 평화와 우주의 번영을 계획하고 있는

나의 사고를 방해하는 너의 집요한 셔터 소리





눈을 감았을 때 조차 따라 들려오는

집요한 셔터음




모든 일엔 댓가가 따른다는 것을 모르진 않겠지!!!


http://v.daum.net/link/10015491


이미...과거가 있음.,.ㅡㅡ;;

말해봐!!!





왜 그렇게 나에게 집착하냐고!!!




내 눈이 우주의 신비를 알고 있어서?




내 앞발이 너무 완벽해서?




찹쌀떡 같아서?
너 배고프니?





그것도 아니라면...

10년이 넘도록 나를 줄기차게

도촬하는 이유가 뭐냐!!!!


나도 억울하다고!!! http://lincat.tistory.com/259






제대로 답 안하면

맞는다 +_+



나...

한다면 하는 고양이야...





일단..

한숨 자고 나서 보자고...






3줄 요약

1. 저 보송한 앞발, 완벽한 눈동자!!! 섬세한 속눈썹..집착하면 안되나염?

2. 졸음에 이기는 고양이 없다.

3. 도촬의 이유는...너니까!!! 내 고양이니까!!!


도촬에 찬성하시는 분은 아래 손가락 모양을 꾸욱 누질러주세요!
+_+ 초롱군의 찹쌀떡 앞발을 잡듯이 꾸욱꾸욱!!!!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세진 2011.01.06 10: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너무 귀여워요 ㅋㅋㅋㅋㅋㅋㅋ
    고양이는 역시 죠죠죠... ㅇㅅㅇ 입모양과... 찹쌀떡이 진리 ㅋㅋ

  2. 보나 2011.01.13 17:3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푸하하하 집착이 변태라면 저도 변태네요~
    자식에 집착하는 일인!,ㅋㅋㅋ

    • 적묘 2011.01.13 17: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보나님 사랑과 집착은 미묘한 차이가 있으니까요 ^^

      자식에 대한 사랑일겁니다 ^^

      집착은 숨을 못 쉬게 하거든요~~~~

  3. 정워니 2011.01.27 00:4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너무 귀여워요.
    허ㄹ~저 도도한 표정 어쩔꺼야... 미쵸미쵸... 퀴여운데!!!!!

    • 적묘 2011.01.27 01: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정워니님 도도한 표정만은 정말 고양이가 최고!!!

      물론..보송보송 솜방망이 앞발도
      상자속 쏙 들어가는 애교도..

      고양이들이 못하는게 어디있겠어요!!!

  4. 알칸펠 2012.01.12 21:5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헐 울집 고양이하고 완전 똑같이 생겼네;;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11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553
Today213
Total5,984,191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