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너져가는 성입니다

그러나 겉에서 보기에는 아직 그럴싸하죠?

2007년 강진으로
안쪽은 완전히 허물어졌습니다.

지방정부가 돈도 없고
사실 일상이 거의 완파된 상태라서
보수가 안되고 있습니다.

테라스쪽은 상당히 위험합니다.
그러나....보고 싶어서
학생들과 함께 안전한 곳만
걸어보았답니다.


밖에서 보면
뜬금없이
뭔가 확 나옵니다.



계속 보수 중이라고는 되어 있지만..
당분간은 힘들 듯합니다.


그냥 동네 사람들은
아무렇지 않게 돌아다니고

일부러 온 방문자들은 입장료를 냅니다.


천장이 간신히 남아 있네요.


화려한 채색에 감탄!

이 벽들은
노예의 피를 섞어서 칠했다고 합니다.

소의 피라는 말도 있고..;;;;

그래야 오래오래 색이 변하지 않고
튼튼하다고 하네요.


여기서 태어나서 성장한
학생들의 이야기를
이리저리 조합~


이 이상을 걷기가 힘든 것이
이런식으로 벽에 바닥에 금이 좍좍


노예 시장이 열렸던 안뜰은..


그 위쪽 테라스의
바닥이 지금도 무너지고 있습니다.
가장자리만 조심조심 걸어야 한답니다.



2012/04/27 - [적묘의 페루]까네떼의 길을 담다.Cañete,Departamento de Lima
2012/06/14 - [적묘의 페루]급류타기를 하고 싶다면 Lunahuana!
2012/06/21 - [적묘의 페루]안데스 전통음식 꾸이 먹기가 망설여지는 이유
2013/01/03 - [적묘의 페루]까네떼 센뜨로,아이스크림이 필요한 연말연시
2013/01/07 - [적묘의 페루]까네떼,아름다운 야외미사,SANTUARIO
2012/01/26 - [적묘의 페루]리마, 산토도밍고성당 앞 기념품 가게에서 지름신 영접!
2012/01/30 - [적묘의 페루]수도원과 아로마향이 가득한 특별한 거리
2012/02/20 - [적묘의 페루]까야오의 해군요새,레알 펠리페 Fortaleza Real Felipe
2012/03/04 - [적묘의 페루]아르마스광장 대통령궁 근위대 교대식과 개님~



3줄 요약

1. 가까이 하기엔 너무 먼 당신...ㅠㅠ

2. 걷는 중에 계단 난간이 무너지더군요... ^^;;

3. 자연재해, 지진의 위력에 새삼 놀랍니다. 정말 겉만 멀쩡하더라구요.

항상 다음뷰 추천에 감사합니다!
♡이 블로그의 수익은 길냥이들을 위해 사용하고 있어요

http://v.daum.net/my/lincat79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idmolla 2013.01.30 14: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이곳 정말 위험하겠는데요.. 저 테라스도 간당 간당 달려있는게..
    힘들게 사는 나라일수록 안전불감증이 심한 것 같은데 거기 사람들 말만 믿고 함부로 성 안을 걸을 수도 없는 노릇이겠습니다.

    • 적묘 2013.01.31 08: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idmolla님 전체가 남아있는게 기적적일 정도로
      저때 거의 모든 동네가 완파되었을 정도거든요.
      후우..;;; 2007년도 지진이 엄청났다고 해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670
Today104
Total5,969,659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