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마 외곽 집들도 그렇지만
페루의 시골 집들은
대부분 마감이 그렇게 좋지 않습니다.

바닥은 그냥 바닥
벽을 그냥 쌓으면
그게 집...
그래서 여긴 집 안!
밖이 아니예요~

나중에 차근차근 지어서
지붕도 마감하고 바닥도 마감할 때까지
얼마나 시간이 걸릴지는 아무도 모르지요~


제가 알 수 있는 한 가진
이 더운 날

이 척박한 먼지 그득한 곳에
사람이 손이 닿지 않는다면

식물이든 동물이든 참
살기 어렵겠다 싶은 거죠




물을 준 곳은 초록빛
그러나 아닌 곳은..;;;
그대로 말라버립니다

개들이 헥헥 댈수 밖에 없죠

흰색 바탕 작은 개가 이 집 개~
옆에 다른 개는 이웃집 개~


이제 외벽만 세웠지만
그냥 그대로 한 가족이 살고 있는 집


더운 길을 걸어 인사하고
시원하고 달콤한 젤라티나 하나
맛있게 먹고~


이 집 따님이~
후딱 자기 고양이
들고와서 보여줍니다~


바로 옆에 개들이 있으니까
있는 그대로 파르르르~


등털을 쭈볏 세웁니다.


그리고 야옹~


 바로 옆..;;;

그새 한마리 늘어버린 건 뭐지..;;

 

에휴 내 신세..
하는 표정이지만

일상이지 뭐..그런 초월의 표정도?


집 주변 풍경


아무리 척박한 땅이라도
사람의 손이 닿으면

그 사람에 따라서 달라진다는 건
고양이에게도 해당한다는 것


2013/01/03 - [적묘의 페루]노랑 고양이와 노랑 새해풍습들
2013/01/02 - [적묘의 페루]노랑 고양이는 식탁아래 필수요소
2011/05/15 - [러블의 주말미션] 회색찹쌀떡 할짝할짝+고릉고릉
2012/03/15 - [적묘의 페루]아마노 박물관의 아마블레 회색 고양이, 벤
2012/04/06 - [적묘의 페루]월간낚시,파닥파닥 회색 턱시도 고양이를 낚아보아요
2012/04/30 - [적묘의 페루]녹색정원에선 회색턱시도와 삼색 고양이가 숨바꼭질을!
2012/12/25 - [적묘의 페루]짝퉁 러시안블루가 나무 위로 올라간 이유~
2012/11/07 - [적묘의 페루]삼색 아기고양이의 허부적 허부적
2012/10/24 - [적묘의 페루]엄마고양이는 수유 중, 24시간 가동 우유공장

2012/10/10 - [적묘의 페루]하얀 아기고양이와 검은 엄마고양이는 할짝할짝 그루밍 중
2012/09/06 - [적묘의 페루]고양이에 대한 사람들의 인식이 안타까운 이유
2012/06/20 - [적묘의 고양이]환경스페셜,철거촌 고양이,2012년 6월 20일(수) 밤 10:00~10:50 KBS 1TV 방송
2012/05/28 - [적묘의 페루]어린 고양이와 늙은 개가 그리는 일상
2012/06/28 - [적묘의 페루]고양이는 단돈 5천원~애완동물거리
2012/03/02 - [적묘의 페루]아기고양이 목욕 후 필요한 것




3줄 요약

1. 남미땅은 비옥해서 물만 잘 주면 다 잘커요!!

2. 고양이는 밥이랑 애정을 다 줘야 잘 커요~

3. 언젠가 거대 고양이 덩어리가 되었을 때 한번 더 만났으면 좋겠어요!

항상 다음뷰 추천에 감사합니다!
♡이 블로그의 수익은 길냥이들을 위해 사용하고 있어요

http://v.daum.net/my/lincat79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아율(ayul) 2013.01.07 10: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새끼 고양이 이쁘네요 ㅎㅎ 잘보고 갑니다

    • 적묘 2013.01.13 00: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쏘블님 페루 사람들은 정말 동물들을 좋아하는데
      그냥 좋아할 뿐..;;;;
      그렇게 돌보진 않아서 저 작은 고양이가 부디부디
      오래오래 건강하게 잘 살아가길 빌뿐이예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7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1,032
Today1,009
Total5,896,862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