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러번 말씀 드렸지만..

후후후후

고양이에겐 불면증이 없습니다.

그저....천천히 가라앉을 뿐...

쑤욱...






필요한 것은?

이불뿐...


2011/06/02 - [먼치킨 루이] 당신의 고양이는 충전되었습니까?
2011/06/19 - [미유님네 호야] 일요일 아침을 여는 고양이의 미션
2010/08/22 - [고양이의 주말미션] 4단계 수면유도-당신도 할 수 있다!!!
2010/09/25 - [적묘의 고양이 이야기] 이불의 필수조건!
2011/01/18 - [무한도전하품] 이것이 바로 인셉션이다?

2011/03/31 - [침대의 필수요소] 묘체공학 고양이베게
2011/04/01 - [만우절고양이] 초롱군의 거짓말
2011/05/20 - [본격콩까는 오후] 고양이의 역할은 무엇인가!!
2011/05/23 - [진리의 노랑둥이]고양이의 다양한 활용법
2011/05/29 - [고양이 3종세트] 주말특가 세일 중!
2011/05/30 - [아메숏 타로] 비밀의 버튼을 눌러주세요 +_+




3줄 요약

1. 이불도 필요하지만..요즘은 시간이 없네요.

2. 글이 점점 짧아집니다;;; 읽기는 좋으시죠? ^^;;;

3. 2003년도에 출근 할때마다 초롱군에게 분노했던 기억이 나는군요..ㅡㅡ;;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담빛 2011.08.05 08: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불면증이 없다..
    왠지 부럽네요..

  2. 하늘연이 2011.08.05 21:4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쩜...............
    저리도 포...옥.........................
    역쉬 초롱님^^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8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756
Today703
Total5,927,288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