망고스틴에 멜론, 파파야, 두리안

구아바와 살락

람부탄, 패션 플룻 등등등..

에...또..이게

이제 영어 이름이랑 베트남 명칭이랑 인도네시아 이름이랑

머릿 속에서 섞이기 시작하네요.





넘어갑니다..


뒤에 못생긴 과일이 구아바.

옆에 뱀껍질 같은 것이 살락





앞의 저 과일은 이름이 기억 안나는데요.
어딘가 사진이 있긴 한데..;;

그냥 싱거운 사과맛이예요.
굳이 추천 안합니다.

살락은 강추!!! ㅎㅎㅎ 뭔가 중독성이!!!
따로 한번 포스팅을 할게요.



구아바는 잘 익은 건 이렇게 안이 붉은 색

달콤한 복숭아에 약간 더 맛이 가미된 기분?






롱간이었던거 같은데..;

이름이 가물..



리치와 람부탄의 중간 맛인데

인도네시아에서는 저렴한 편의 과일..

나무를 꺽어서 묶어서 파는 걸 사서

과일만 따서 먹어요~

손으로 쉽게 까지고




껍질도 깔끔한 편..



이건 딱 봐도 귤인데..;;;



맛은 장난해? 라는 느낌의

싱거운 귤..

밍밍한 귤입니다.





씨가 많고 입가심으로 좋아서 저는 잘 먹었어요 ㅎㅎㅎ

오렌지보다 싸고 하나씩 먹기에 편하답니다.







Es Teler

에...일종의 과일빙수예요.


온갖 종류의 열대과일이 들어가고 코코넛 밀크~
잭플룻이라는 커다란 과일이 있어요

그거 속살이 많이 들어가지요.




사실 제일 쉽게 접하는 건 역시

과일 쥬스!!!





워낙 땀을 많이 흘리다 보니



멜론이나 토마토,

하나는 아이스티네요~




정말 많이 마셨던 아보카도 쥬스!!!

초콜렛 시럽이 들어가죠~

열량은 짱인 듯 +_+

 

파파야 쥬스도 많이 마시는 편인데
사진을 못찾아서 시장 사진으로 대체 ^^;;







2011/04/02 - [인도네시아,공동묘지] 귀신은 없습니다
2011/03/31 - [인도네시아 고양이] 오토바이 찜하는 중입니다.
2011/03/31 - [맛있는 인도네시아] 다양하게 먹고 살기~
2010/10/22 - [인도네시아,족자카르타] 아기 고양이들과의 삼빌르기 4개월
2011/01/12 - [인도네시아,족자카르타] 쉐라톤 호텔에서 수영하기




달콤한 열대 과일들이 생각나는 날입니다


행복한 주말 보내세요~~~

봄비 소식이 있는 주말이네요.

4월의 첫주

스케쥴 없으시면 제가 코스 몇개 추천해드릴까요? ^^

2011/04/01 - [4월출사지] 전남구례, 산수유축제에서 봄을 만나다
2011/04/01 - [4월출사지] 전남광양 매화마을에 가면
2011/03/25 - [3월출사지]기차가 지나가는 매화풍경과 비매너
2011/03/24 - [서울,경복궁] 수문장 교대식에 대한 유감

아 오케스트라공연은 4월 3일 일요일
2011/03/31 - [부산,알로이시오 오케스트라] 을숙도문회회관에서 무료공연해요~


3줄 요약

1. 열대과일의 미묘한 맛은 한국과일의 선명한 맛과는 또 다르지요.

2. 제철과일 보다 더 맛있는 건 없습니다 +_+

3. 인도네시아의 즐거움은 저렴한-400~500원? 생과일쥬스였지요 ㅎㅎ 

열대과일 먹고싶으시면 다음뷰 추천 꾸욱!!
손가락 추천 클릭은 로그인 안해도 됩니다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키키초코가릉 2011.04.02 10:5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동남아의 최고 즐거움은 역시 열대 과일이징...아..먹고프다..ㅡ.ㅡ;

    • 적묘 2011.04.02 11: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키키초코가릉님 후하하하하

      뉴욕은 과일값이 금값이려나요???

      저도 동남아의 과일이 갑자기 막 생각나네요 ㅎㅎ
      아직 귀국한지 한달 안 지났는데 말예요

  2. 키키초코가릉 2011.04.02 11:1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맨하탄은 비싼데 어제 플러싱이라고 지하철 타고 45분쯤 가면 한국사람,중국사람 많이 사는데 있는데 거기 가니까 좀 싸더라구..열대과일도 팔긴 하더라..그래서 지금은 추우니 비쌀테고 맛도 없을테니 여름에 꼭 사먹으러 와야징 했다는..

  3. 키키초코가릉 2011.04.02 11:1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추천했음...ㅋㅋ

  4. 복길 2011.04.13 22: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엄청큰 열대과일 두리안..혼자 먹기가 부담스러워 결국 못먹고 건조 두리안으로 대신 했다능~~ㅎ

    • 적묘 2011.04.14 01: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복길님 어디서 드셨나요?

      보통 잘라서 팔거든요 ^^;;

      두리안이나 잭플룻...다 잘라서 판매한답니다~

      진짜 싱싱한거 먹으면 맛난데!@@

      건조 두리안은 안 먹어봐서 궁금하네요~
      어떻게 생겼어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923
Today93
Total5,865,014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