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도 있다는 걸 알았지만

의외로 타이밍의 문제라서 ^^;;

이제서야 가봤습니다.

좋아라 하는 언니님과의 만남을

고민하다가 살짝 이런 곳 어때요?

했더니 길치인 적묘를 대신해서 잘 찾아주셨어요

길치래도 어떻게든 갈 곳은 다 가는거 보면 신기 +_+


이 Kitchen Table Novel 의 특징은..딱

보이시나요?






창밖에서도 보이는 서가와..




좀더 자세히 들여다 보면 보이는 고양이들..




후훗..고양이 키우는 입장에서만 이해되는..

이넘의 쇼파꼬라지..ㅜㅜ




그래도 잘자는거 보면 기특해!!!

잘 자고 잘먹고 잘 쉬고..

그게 최고!!!!





눈 좋은 분은 보이는 메뉴..;;;???

아..마음 착한 분만 보이는 걸까염?

땡겨 찍을 걸..ㅡㅡ; 트리밍도 안하는 귀차니즘 모드의 적묘입니다.

여기 있는 고양이들과 강아지 소개도 같이 있어요




셀프 계산인데..;; 지랄 금지..

역시 밤에 술 먹고 들어오는 사람들 보라고
놔둔 걸까요????

예전에 프레쉬할 때 북카페 알바 했었는데~
아..1000년 전이군요

그때 종종 그런 아저씨들 있었답니다.

카페인데 왜 술 안파냐고 한다거나
여럿이서 들어와서 커피 마시고 큰 소리로 깽판..;; 비슷하게 치고
그런 일들이 간혹 있어서
막막 와 닿더군요.




몸에서 필요로 하는 것은 달콤한 치즈케익,
블루베리치즈케익만 남아있어서 그걸로
사이즈는 좀 작은 편인데, 3500원
많이 먹으면 살만 찌는 설탕덩어리니까 차라리 작고 가격 싼게 좋아요.

ㅡㅡ;; 어디 가니까 쪼끔 더 크고 6천원 넘어서 심난하더라구요.
무슨 5성 호텔급도 아니고...이정도가 적당해요.





자자..2층으로 고고싱..


물은 셀프~~~



역시 서가에는 책이..

쇼파에는 고양이가!!!





저 가운데의 흰색이




반대쪽에서 보면

조명등이 설치되어 있어서

완전 온돌 효과!!!





졸거나 앉아서 그루밍하기엔 딱!!!




온돌 찜질방 모드..


왜 안 놀아주냐고 묻지 마라.

노곤노곤하단다..





아래층에서 놀다가

몸 지지러 올라오는 분위기?


 

음악이 은은히 깔리고

책이 있고


따끈한 커피에 달콤한 케익

시원한 물과

나른한 고양이들...



저쪽에 공부하는 한떼의 사람들은..

우리 눈에 들어오지 않아요 ㅎㅎㅎ

그저 고냥씨와 놀다가 이야기 하다가 책 좀 열었다 닫았다

스터디 비슷하게 공부하는

고등학생팀도 있고
대학생들도 좀 있고




역시 +_+ 데이트 하는 커플이 좀 많고~


적당한 가격의 커피와 간단한 식사류
책과 오랜 시간을 노닥거려도 되는 무선인터넷 지원


한가할 때 시간보내기 좋은 카페였어요.

물론,,,다른 곳도 시간 보내기 좋은 곳은 많습니다^^

2011/03/24 - [통도사, 서운암] 봄꽃사냥은 마이크로 렌즈와 함께!!
2011/03/24 - [지름신강림] 카메라 구매 전 꼭 해야 할 것!!!
2011/03/23 - [철거묘의 중얼거림] 고양이는 처음부터
2011/03/19 - [3월 추천출사지] 서울, 남산 꽃사냥과 야경을 동시에!!!
2011/03/21 - [6월을 기대하다] 부산과 바다, 그리고 망원렌즈 필수지참

아 같이 가서 놀아줄 사람 없어도
노트북이나 책만 있으면

고양이들이 알아서 무릎위에 올라오기 하는 곳이예요.

그렇지만 고양이들이 놀아달라고 졸라대는 곳은 아니랍니다 ^^

그래서 더 행복해 보이는 고양이들
마음 편해지는 손님들..

비교되는 베트남의 고양이 카페가 생각나지 말입니다..ㅡㅡ;
2011/01/08 - [베트남, 고양이카페] 두번 가고 싶지 않은 이유


3줄 요약


1. 부산대 앞 예쁜 카페들이 정말 많이 생겼더군요

2. 길치라도 잘 다니지 말입니다. 스스로에게 감탄 중!

3. 화창한 봄날 카페놀이 하고 싶어집니다만, 치과로 고고싱..ㅠㅠ

 적묘의 포스팅 파워= 다음뷰손가락 추천
로긴 하지 않아도 추천 클릭됩니다.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아이미슈 2011.03.24 12: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홍콩의 고양이 카페랑 쇼파꼬라지는 너무 비슷해요..ㅎㅎ
    한국으로 들어가셨나요?

  2. 용작가 2011.03.24 12: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즐감했습니다.
    저도 키친테이블노블 방문한적 있었는데..
    냥이들을 외출냥이로 키우시더라구요...
    그래서 솔찍히 별로였어요....
    외출냥이들은 안전에 문제가 있을 수 있으니깐요.

  3. 프로채터 2011.03.24 18:0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가 알기로는 외출냥이라기 보다는 카페에 익숙해진 길냥이 입니다...
    카페에서 키우기 보다는 고양이에게도 쉴공간을 마련해 줬다라는 느낌이랄까?

    • 적묘 2011.03.24 19: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프로채터님 엥? 그럼 길냥이들이 자기네 맘대로 왔다갔다하나요?

      부산대 앞에 차가 적은것도 아닌데..

      오마나...

      쉴곳을 마련해 줬다니..
      애들 몸이 그렇게 마른 이유가 갑자기 이해가 되네요

  4. 로렌씨 2011.03.24 18: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내부도 조용하고..귀여운 고양이들도 볼수도 만질수도 있고...
    부산대학생들에겐 편안한 장소인듯합니다^^ 조만간 오랜만에 찾아가봐야겠네요 ㅋㅋ

  5. 인아비 2013.07.19 22: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양이들의 표정이 평온해보이네요~ 하 기분좋다 라는 표정ㅎㅎ
    부산대..조금 멀지만 한번은 가보고 싶어지는 곳이네요~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Yesterday984
Today553
Total5,870,516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