적묘의 일상/적묘의 고양이 이야기

[적묘의 고양이]친구님네 모모,페르시안 고양이의 사연(+동영상)

적묘 2018. 4. 2. 08:00





블로그에서

카톡에서

그렇게 온라인으로만 보던


고양이들을 실제로 보려면

뭔가의 계기가 있어야지요.







꽃이 가득한 날

멀고 먼 대구.....







대구는 역시 +_+


대프리카라더니만!!!


대낮엔 소매없는 옷만 입고 댕기시는

여름 사람들도 벌써 많더라구요.





꽃도 가득 가득 쏟아지고!!!






첫날 교육을 받고

(원래 다른 숙소 예약했다가 취소)


온라인 친구님을 만났습니다 ^^


목적은 +_+


남의 집 고냥이님도 보고 싶어요!!!


가 되겠어요~






그리고...


아...


최근에 뉴페이스들을 하도 못 만나서






이리 어리고 작고

쪼만하면서 소심한 고냥이들이 있었지..


하는 이 몇 년만의 신선함인가!!!!


이 몇 년만의 미안함인가!!!!!

 





분명히 놀아주는 건데


왜 이리 학대하는 거 같은건지..;;;


분명히 장난감 소리 듣고 와서

내려온건데....


왜 ...장난감이 무서워 보이는 걸까요.ㅠ.ㅠ






그리고 이내 다시 점프해서 저 위로...







그래..;; 셔터 소리 때문일꺼야


그래..;;;; 첨보는 검은 카메라 때문이야.ㅠㅠ







긴장 좀 했다고

바로 꾸벅 조는 거보니..


뭐 또 그리 소심해보이지도 않는구만..ㅠㅠ




그러나..두둥~!!!!!


하룻밤을 같이 보내고 나서도


이리 쏙 숨어버리는 귀여운 모모!!!!






어제 봤는데 오늘 첨 보는 듯한 이 느낌적인 느낌은 뭘까나..;;;


역시나 +_+



부산에서 입양글을 보고 데리고 왔다고 하는

이 고양이는 업자가 10여마리의 페르시안고양이를

유기한 사건의 고양이 중 한마리래요.


정말 표정이 예전의 입양글 사진과 비교하면 엄청 좋아지긴 했는데

그래도 여전히 거리를 두고 이렇게 조금씩 다가가야 할 듯


그래서 +_+ 사진들은 다 망원렌즈가 큰 일을 했습니다!!!







2018/03/26 - [적묘의 고양이]친구님네 뱅갈,도도,하품, 이게 최선입니까(+동영상)

2018/02/19 - [적묘의 고양이]친구님네,13살 묘르신, 담초는 숨박꼭질, 집안에서 망원렌즈를 쓰는 이유

2018/02/07 - [적묘의 고양이]친구님네 먼치킨,짤뱅이,격하게 캣닙을 애정하다.짝퉁퓨마 변신완료


2018/01/05 - [적묘의 고양이]친구님네 고양이들, 3년 전 추억을 뒤적이다..

2016/05/09 - [적묘의 고양이]친구님네 렉돌 낚기, 월간낚시 파닥파닥

2016/01/13 - [적묘의 고양이]노랑깃털장난감 시선집중, 친구님네 사연있는 고양이들








3줄 요약


1. 저마다 다른 고양이, 저마다 다른 사연!!!


2. 초대해줘서 고마워요. 좋은 인연, 좋은 묘연..뭉클.....

 

3. 모모, 우리 다음에 만날 때 정말 다정하게 봐주세요 +_+ 냥냥



 적묘 인스타  친구  유툽구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