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로 다른 영혼

서로 다른 눈빛

서로 다른 털색

서로 다른 성별





무엇이든 한 손에 잡고 싶어하는 건




손에서 빠져나가는 그 아쉬움을




진하게 알고 있기 때문이다





묵묵히 바라 보고 있는 건






사회지도층이 관심을 가지는

소외된 이웃이어서가 아니야






그저 눈길을 떼지 못하게 하는 무언가가 있는..






파닥파닥





놀고 있는 네 모습만 봐도

재미있다..





무엇을 해도




 

 

우리는 같은 색이 될 순 없지만




서로 다른 곳을 바라보고 있겠지만






그래도 우린..






같은 하늘 아래 있고






한 공간에서 같은 것을 생각할 수 있으니까...




가끔은

중요한 것을 잠시 놓치기도 하지만






그런 나를 이상한 눈으로 바라보진 말아줘





항상 곁에 있는 것에

익숙해져서이니까





간혹

곁에 내가 없어도..


내가 서 있던 창가에
니가 서있고

내가 누웠던 침대에 니가 눕고



내가 놀던 장난감을 니가 가지고 놀고..

그 정도면 우리
함께 있는 걸로 치자




그러니 그렇게 신경질적으로

박박박!!!

캣타워를 긁지 않아도 된단 말야.

이 어메이징한 고양이야


설희는 언제부터 그렇게 예뻤나?



여자들은 왜 그래?

지네들끼리 있을땐 안그러면서
꼭 남자랑 있으면 입술에 크림 묻혀놓고 모르는척

이번엔 이마에 할짝할짝!



쭌님네 고냥씨들에 대한 포스팅 모음 ^^
2011/01/11 - [오드아이 설희] 고양이가 삐지는 이유
2010/12/04 - [오드아이 설희] 밥상 아래 필수요소!!!
2010/12/27 - [흑백조화 혹은 배후세력] 베트남에서 만난 오드아이
2011/02/25 - [시크한고양이] 레오는 까도남이라는 증거!!
2011/01/12 - [검은 고양이 레오] 까도남의 저주!!!


3줄 요약

1. 이 어메이징한 고양이들은 언제부터 예뻤던 걸까요?

2. 흑백논리보다 흑백조화가 더 좋아요.

3. 쭌님, 다음에 꼭 찾아뵐게요 ^^ 빠르면 다음 달?


적묘의 포스팅 파워는 다음뷰손가락 추천과 비례한답니다 ^^
추천 꾸욱 클릭은 로그인 안해도 됩니다!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용작가 2011.03.17 13: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진 아가들이네요~

    너무 아름다운 오드아이!! 잘보고 갑니다~*
    요즘 정신이 없어서 중간중간 들렸는데도
    너무 오랜만에 온것같은 기분이에요^~^ㅎㅎ

    좋은하루되세요~

  2. 2011.03.18 15:3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꺅꺅~ 너무 예쁜 사진과 글이지 말예욤~
    봄 햇살 꽃내음 퍼지면 놀러오셈~
    저도 분위기 좀 한껏 업 시켜 놓고 있을게요~ 우힛~ ^ㅡ^

    • 적묘 2011.03.18 18: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쭌님 우울하면 봄날의 빗방울을 바라보며
      커피 한잔 홀짝 하면 되는거죠 ㅎㅎㅎ

      그거야 어디서든 어떤 방식이든
      같이 있는 사람과 마음만 통하면

      세상을 향해 소리 질러도 민망하지 않으니까요 ^^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581
Today112
Total5,970,979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