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금 이제 채 한달도 남지 않은 활동기간

 

보통은 마지막에 일을 좀 줄이는데

기말고사 일정까지 처음에 계획대로 가고 있는 중이어서

 

주말을 제외하면 시간이 도통 안나네요.

 

수업하고 돌아와서 짐 정리하고

한국에 보낼 것

학생들에게 선물할 것들을 빼 놓고 짐을 싸면서

 

3년 전, 이곳에 오기 전의 이맘 때를 돌아봅니다.

 

 

 

사진들 중 일부는 예전에 올린 것도 있어요.

 

 

 

 

 

그때도 페루 파견을 1달 앞두고

어찌나 정신이 없었는지

 

모든 것을 다 팽개치고 싶을 만큼

 

2년치의 짐을 싸는 건 어려웠답니다.

 

그땐....제가 3년이나 있게 될지 몰랐죠.

 

 

 

 

 

 

짐 정리하다가

중간에 뭐라도 하나 나오면

 

또 고민하다가

 

고양이 장난감 들고

 

후딱 나가서

 

애들이랑 놀다가

 

 

 

 

 

 

나가면

고양이들도 저도 잠깐은

모든 것을 잊고 신나게 놀고

 

 

 

 

 

 

시간은 어찌나 빨리가는지 말예요.

 

 

 

 

 

생후 6개월짜리 고양이를 데려다 놓은게

어제같은데

 

어느새 이렇게 성큼 커버린

 

아니..이제 같이 늙어가는 노묘가 된 울 몽실양

 

 

 

 

 

 

이제 이런 발랄깜찍함은 만나기 어렵겠죠?

발랄끔찍한 듯한 표정이지만

실제론 아주 귀엽답니다 ^^

 

 

 

 

 

귀엽게 혀도 빼물고 냥~

 

 

 

 

그리곤...뭘했더라

 

 

한동안 만나지 못할 한국의 가을을 즐겼었죠

 

 

 

 

 

코스모스 가득한 북천역에도 가고

 

 

 

 

 

 

부모님과 손 꼭 잡고

상림 꽃 무릇도 보러갔었답니다.

 

 

 

 

 

신비로운 붉은 꽃들이 가득한

 

상림에서의 여유가 좋았었죠

 

 

 

 

 

그리고 추석을 맞이해 놀러온

언니네 가족과 함께!

 

 

 

 

 

부산 시립미술관 나들이도~

 

 

 

 

 

 

 

그리고 아주 인상적이었던

 

야혼 창 작가님의 동물 그림들

 

 

 

 

 집에서도 보는 애들을

미술관에서도 신나게 보는

 

조카님과 저...

 

별 차이 없는 관심사라 대화가 잘 통합니다.

 

 

 

 

 

 

 

2011년 추석을 보내고

바쁘게 페루로 왔었군요.

 

 

 

 

그 시간들이 이제 끝나갑니다.

 

다시 가족들과 제 고양이들에게

제 책들에게 돌아갈 시간은 언제인지 모르지만

 

분명한건, 다음번 추석을 함께 하자구요 ^^

 

 

 

 

 

 

2014/09/02 - [적묘의 코이카]추석 격려품과 추석 한국어수업, 그리고 한국음식

2014/01/30 - [적묘의 코이카]2014년 설날 격려품과 또 한해, 그리고 덕담에 대해

2014/01/07 - [적묘의 고양이]2006년 2종세트,진리의 노랑둥이와 턱시도

2013/10/15 - [적묘의 페루]봉사단원의 시간은 거꾸로 가지 않는다.나이정주행

2013/09/27 - [적묘의 고양이]가을 전어보다 추묘, 고양이 3종세트

2013/09/19 - [적묘의 고양이들]추석아침,아빠가 찍어준 3종 세트가 더 그리운 이유

 

2013/09/17 - [적묘의 페루]2013년 코이카 추석 격려품과 보름달

2013/05/27 - [적묘의 고양이]그제 초롱군과 2년 전 초롱군의 얼굴비교

2012/09/29 - [적묘의 코이카]맛있는 추석 격려품,지구 반대편에서

2012/10/07 - [적묘의 코이카] 벌써 일년,페루 KOICA 2012년 10월 6일

2012/10/31 - [적묘의 고양이]집으로 돌아간다는 것

2012/09/28 - [적묘의 고양이]추묘들은 가을 햇살에 창가 필수요소

2012/09/21 - [적묘의 발걸음]가을 출사는 맛있는 황금빛 서생배와 붉은 고추

 

 

 

 

 3줄 요약

1. 페루의 9월 10월은 구름이 가득낀 추운 날들이랍니다. 아직도 늦겨울!!!

2. 코스모스에 메밀꽃 하얗게 핀 들판도, 예쁜 하늘도 보고 싶어요.

3. 추석, 페루는 추석이 없으니 정상 출근, 근무합니다!

 

♡ 내년엔 예쁜 보름달을 볼 수 있겠지요..♡

Posted by 적묘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세르비오 2014.09.08 23: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양이가 정말 금방 크네요 ㅎㅎ

    • 적묘 2014.09.08 23: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세르비오님 완전히 성장하는데 1년 반 정도 걸리고
      저희집 고양이들은 모두 10살 이상의 노묘들이랍니다.

      이제 먼저 늙어가는 고양이들이예요.

  2. parhyo 2014.09.09 09: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기때부터 키우면 커져도 아기를 보는것같은 마음이라던데! 자취하고 있는 요즘 고양이 데려오고싶은 마음이 굴뚝같으나 잘 보살필 수 있을까 하여 사진만 보고 다니고 있습니다 ㅠ_ㅠ

    • 적묘 2014.09.09 13: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기묘님 성묘를 데려와도 괜찮아요. 오히려 아플까 다칠까 걱정하는 시간보다
      함께 있는 시간 자체가 아주 길어서 더 좋더라구요.

      무엇보다 자취하면서 키우면, 나중에 거주상황이 변경될때 어떻게 할 것인가가 문제가 됩니다.
      저는 다행히 부모님께서 좋아해주셔서 다 같이 살고 있답니다


블로그 이미지
1. 적묘의 여행과 시선, 그리고 고양이 2. 자유로운 걸음과 커피 한 잔 3. 오늘이 최선인 하루하루
적묘

달력

 « |  » 2019.10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Yesterday733
Today522
Total5,970,808

공지사항

최근에 달린 댓글